2019.01.10 (목)

  • 맑음동두천 1.0℃
  • 맑음강릉 4.4℃
  • 흐림서울 1.5℃
  • 흐림대전 0.4℃
  • 구름조금대구 3.5℃
  • 맑음울산 4.0℃
  • 흐림광주 3.7℃
  • 맑음부산 5.8℃
  • 구름많음고창 2.6℃
  • 흐림제주 7.4℃
  • 구름많음강화 0.4℃
  • 맑음보은 -0.2℃
  • 흐림금산 0.0℃
  • 구름많음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4.0℃
  • 맑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야라코리아, 친환경 비료 생산 프로젝트 ‘그린 퍼틸라이저’ 기금 지원 확정

수소 솔루션 전문업체 ‘넬’과 함께 재생 에너지 사용을 통한 비료 생산 비용 및 탄소 배출 절감 프로젝트 ‘그린 퍼틸라이저’ 실시
녹색 성장을 위한 노르웨이 정부 기금으로 진행되는 친환경 생산 공정 혁신 프로젝트
무인 전기 선박 야라 버클랜드 프로젝트와 함께 지구 환경 보호 및 식량 안보 확립을 위한 야라의 기업 미션 실천의 일환

 

 

[환경포커스] 세계 최대 미네랄 비료 회사 야라는 수소 솔루션 전문기업 넬과 함께 재생 에너지를 사용한 탄소 배출 및 생산 비용 절감 프로젝트 ‘그린 퍼틸라이저’를 실시한다고 지난 8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노르웨이 정부의 녹색 성장 기금 ‘파일럿-E’의 지원을 통해 운영된다. 파일럿-E 프로젝트는 노르웨이 연구 위원회 및 혁신 위원회, 국영 기관 에노바의 합작으로 운영되는 자금 지원 컨소시엄으로, 녹색 성장에 기여할 수 있는 기업들을 후원하는데 사용되고 있다.

미네랄 비료 생산은 전 세계적으로 이산화탄소 배출의 가장 큰 원인 중 하나로 꼽힌다. 이 프로젝트는 노르웨이에서 미네랄 비료 생산으로 인해 발생되는 탄소 배출을 줄이고, 2030년까지 야라와 같은 자국 기업이 세계 시장에서 선도적인 입지를 공고히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야라는 넬과 함께 새로운 통합 생산 공정을 마련하여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이고 탄소 생산성을 높여, 궁극적으로는 탄소 배출 제로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야라 기업 혁신 부서의 리즈 윈더 수석 매니저는 “비료 업계는 전세계 이산화탄소 배출의 1~2%를 차지하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는 농업 부문의 탄소 배출량을 상당량 감소시킬 수 있는 시작점이 될 것이며, 야라는 업계의 선두 기업으로서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혁신 기술의 개발, 검증, 배포를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 재생 가능한 간헐 에너지를 기반으로 하는 새로운 통합 공정은 높은 수준의 에너지 회복률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표준 비료 생산 기준치 보다 낮은 비용으로 생산이 가능하도록 할 것이다”고 말했다.

노르웨이 범정부 차원의 탄소 중립 기조 아래 기획된 야라의 그린 퍼틸라이저 프로젝트는 국영기관 에노바의 지원을 받아 시행되고 있는 무인 전기 선박 ‘야라 버클랜드’ 프로젝트와 마찬가지로 국가 주요 사업으로써 진행된다.

야라코리아 우창하 지사장은 “그린 퍼틸라이저 프로젝트는 비료 생산 과정에 재생 가능한 에너지 자원을 사용함으로써 지구 환경을 보호하고 식량 안보를 지키고자 하는 야라의 기업 미션에 정확하게 부합한다. 야라의 설립자이자 노르웨이의 대표적인 과학자인 크리스티안 버클랜드가 수소의 활용에 역사적인 업적을 남긴 것과 마찬가지로 이번 프로젝트 또한 탄소 중립을 위한 앞으로의 미래에 중요한 변곡점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강유역환경청 2019년 중점과제 발표
[환경포커스=수도권] 한강유역환경청(청장 나정균)은 1월 8일(화) 한강유역환경청에서 환경부 조명래 장관에게 2019년 업무보고를 했다. 한강유역환경청은 “지역주민과 함께 만드는 맑고 건강한 한강유역“이라는 주제로 ① 상생의 한강 조성, ② 환경위험 예측관리 ③ 갈등의 현명한 해결”을 올해 중점 추진 과제로 보고했다. 1. 상생의 한강 조성 물관리 일원화에 맞춰, 1999년에 제정된 한강수계법에 근거한 유역관리체계를 재정비하고, 올해 6월까지 시민과 함께 물 문제를 논의할 수 있는 「유역물관리위원회」구성할 예정이다. 수질개선의 목적을 저해하지 않는 범위에서 지역협력사업을 확대하고, 경안천 주변 도심지역은 주민이 활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한다. 2. 환경위험 예측관리 수도권 주민이 불안해하는 환경위협 요소들을 미리 파악하여 대응하기 위해, 한발 먼저 움직이는 환경안전관리망을 운영한다. 팔당상수원관리지역은 작은 오염원이라도 밀착 관리하기 위해, 행락철 캠핑장과 유원지에서 나오는 폐수를 집중 감시하고, 하천변에 방치된 가축분뇨는 한강청과 축협이 협업하여 함께 지도에 나선다. 미세먼지 악화시기에는 예비저감조치가 발령되는 즉시, 대기오염을 가중시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