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수)

  • 맑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7.4℃
  • 맑음서울 4.5℃
  • 구름조금대전 5.5℃
  • 구름조금대구 8.3℃
  • 맑음울산 7.8℃
  • 맑음광주 7.6℃
  • 맑음부산 9.5℃
  • 맑음고창 5.5℃
  • 맑음제주 10.0℃
  • 맑음강화 3.6℃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5.9℃
  • 맑음강진군 8.8℃
  • 맑음경주시 7.1℃
  • 맑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종합뉴스

이베이션글로벌, ‘평가해 모델 소개 및 온라인 신규 광고 방법’ 3차 세미나 성황리 종료

[환경포커스] 이베이션글로벌은 기업 브랜드 매니저 또는 광고담당자를 대상으로 한 ‘평가해 모델 소개 및 온라인 신규 광고 채널 안내’ 최종 3차 세미나를 지난 3월 26일 성공적으로 종료하였다고 밝혔다.

동국대 유창조 교수는 3회 연속 세미나에 참석하여, 고객 참여 시대 마케팅의 중요성과 소비자의 자발적 의사결정으로 인한 참여 활동은 적극성을 띌 수 밖에 없는 구조를 갖는다는 것, 향후 기업의 모든 마케팅 활동 또한 고객과 함께 하는 참여형 마케팅 구도로 가는 것이 매우 중요한 것들임을 다시 한 번 더 강조하였다.

송석민 대표는 “맹목적인 유튜브에 대한 활용을 지양하고, 계획적인 마케팅비용에 대한 포트폴리오의 새 판을 짜는 기업에 있어서의 새로운 시각의 중요성과 새로운 관점의 틀을 갖는 것, 이러한 것이 새롭게 제안하는 ‘평가해’ 광고 채널을 받아 들일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되는 준비 자세가 될 수 있다”며 “아직은 시작 단계로 부족함이 많은 애플리케이션 일 수 있겠지만, 조금만 시간이 지나고 프로그램이 안정화 단계에 이르면 ‘평가해’는 독보적인 경쟁력을 갖게 될 하나의 독립된 강력한 광고 채널”이라고 말했다.

이날 CJ ENM, 대웅제약, 네오팜. 아모레퍼시픽 등 많은 회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열띤 토론도 진행되었으며, 이후부터는 ‘평가해’에 대하여 좋은 평가를 해준 많은 기업들을 대상으로 일대일 면담을 통해 소개 및 예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인천시, 시민들의 보이지 않는 삶의 질 개선 위해 지속적인 환경캠페인 추진
[환경포커스=인천] 인천환경공단은 31일 시민들의 보이지 않는 삶의 질 개선을 위해 지속적인 환경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공단은 하수처리 ․ 소각시설 ․ 자원회수시설 등 인천지역의 버려지는 폐기물을 처리하는 환경기초시설을 안정적으로 처리하기 위해 생활 속 최 일선에서 묵묵히 노력하고 있다. 이 같은 노력과 더불어 지역 환경 개선을 위한 환경캠페인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 지난 26일 직원들과 관내학생 70여명이 모여 승기천 일대를 돌며 환경지킴이 활동 4분기를 마쳤으며, 같은 날 문화예술회관 광장에서 열리는 자원순환 녹색나눔 장터에도 7회째 참가하고, 수익금 130여만원을 전액 YWCA에 기탁하며 함께하는 나눔도 실천하였다. 이밖에도 김상길 이사장 취임 후‘2025년 직 매립 제로’라는 인천시 환경정책에 발맞춰,‘재활용 가능자원 분리배출 동참 환경캠페인’도 29일 저녁 6시부터 직원 20여명이 중구 북성동 차이나타운 일원에서 추진하며 시민들의 재활용 분리배출 관심을 이끌어 냈다. 김상길 공단 이사장은“인천시 환경공기업으로서 인천시가 추진하는 환경정책이 원활히 달성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함께 노력하겠다”면서 “환경기초시설의 안정적인 운영과 정기


"시크릿 부티크" 박희본-류승수-주석태-임철형, ‘시부’에 완벽한 악역은 없다!‘아픈 손가락...
[환경포커스] ‘시크릿 부티크’ 박희본-류승수-주석태-임철형이 밉지 않은 악역 ‘아픈 손가락’ 4인방으로, 적재적소에서 ‘짠내 나는’ 활약을 펼치고 있다. SBS 수목드라마 ‘시크릿 부티크’는 재벌기업 데오가 총수 자리, 국제도시개발 게이트를 둘러싼 독한 레이디들의 파워 게임을 담은 ‘레이디스 누아르’ 드라마. 박희본은 데오그룹 장녀로 데오가 하녀였던 제니장(김선아)의 성장을 질투해 날개를 꺾고자 하는 위예남 역, 류승수는 위예남(박희본)과 결혼 후 데오가 사위가 스펙이 된 검찰청 특수부 부장 차승재 역, 주석태는 위예남과 안타깝게 헤어진 첫사랑이자 융천 경찰청 정보과장 오태석 역, 임철형은 ‘국제도시개발사업’을 계기로 조폭의 탈을 벗고 사업가로 당당히 거듭나고 싶은 조양오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더욱이 극이 진행될수록 이들 내면에 숨겨져 있던 아픈 상처가 드러나면서. 이들의 악역 활약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 상황. 이와 관련 미친 존재감을 뿜어내는 ‘아픈 손가락 4인방’의 면면을 분석했다. ●‘애정갈망’ 위예남(박희본) : ‘철부지’ 같은 행동 속 ‘인정받고’ 싶었던 욕망 ‘시크릿 부티크’ 속 공식 ‘트러블 메이커’ 위예남은 철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