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5 (수)

  • 맑음동두천 17.5℃
  • 맑음강릉 17.2℃
  • 맑음서울 19.4℃
  • 구름많음대전 21.6℃
  • 구름많음대구 20.1℃
  • 구름많음울산 18.9℃
  • 구름조금광주 21.9℃
  • 구름조금부산 20.0℃
  • 구름조금고창 18.4℃
  • 구름많음제주 20.9℃
  • 구름조금강화 16.0℃
  • 구름많음보은 17.5℃
  • 구름많음금산 18.2℃
  • 구름조금강진군 17.3℃
  • 구름많음경주시 18.4℃
  • 구름조금거제 18.2℃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엔벡스 2019에 ‘ZERO-WASTE’홍보부스 이목

- 쓰레기 문제 해결 위한 재활용 홍보부스로 환경전시 의미 부여 효과

[환경포커스=서울]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이하 SL공사)는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엔벡스 2019)'에 15일부터 17일까지 참가, 쓰레기 문제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제로웨이스트(ZERO-WASTE) 부스를 선보인다.

SL공사는 이번 전시회에서 ‘세계에서 본 수도권매립지’ ‘숫자로 본 수도권매립지’를 비롯, 친환경 위생매립과 폐기물 자원화, 자원순환기술연구 등 주요사업과 히스토리를 인스타그램 형식으로 소개한다.

 

특히 최근 사회적 이슈로 되고 있는 쓰레기 문제의 중요성을 관람객들과 공유하기 위해 ZERO-WASTE 홍보부스를 선보이는 등 환경전시의 의미를 더했다.

 

이번 ZERO-WASTE 홍보부스는 비계 파이프 구조물과 방염천으로 제작, 다시 쓰기가 가능한것은 물론 이 중 방염천은 어린이들이 직접 에코백을 만드는 체험학습으로 활용될 예정이라고 한다.

SL공사 강성칠 대외협력처장은 “우리 공사의 주요사업인 위생매립장 운영, 폐기물 자원화 사업 등은 국내외로부터 많은 벤치마킹의 대상이 되고 있다”고 하며 “이번 전시를 통해 폐기물 처리 전문기관으로 공사의 역할을 홍보하는 동시에 쓰레기 없는 삶에 대해서도 관람객들과 공유하는 시간을 갖고자 한다”고 전시 소개를 전했다.



생태 가치 존재 이유 없는 생태계보전협력금 제도
[환경포커스=국회]송옥주 의원(더불어민주당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여성가족위원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은 「자연환경보전법」일부개정법률안 생태계보전협력금 제도에 생태적 가치를 반영하는 내용으로 14일 대표발의했다. 자연환경보전법에 명시된 ‘생태계보전협력금’제도는 생태계를 훼손하는 면적과 훼손되는 토지의 특성에 따라 개발사업자에게 그에 상응하는 비용을 부과해 자연생태계 훼손을 최소화하고 손상된 자연환경을 보전·복원하는 데 들어가는 비용의 재원을 확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문제는 현행 생태계보전협력금이 국토계획법상 용도지역만을 기준으로 산정되는 데 있다. 국토계획법 용도지역은 주거·상업·공업지역 및 계획관리지역, 녹지지역, 생산관리지역, 농림지역, 보전관리지역, 자연환경보전지역으로 구분되는데, 법의 취지가 토지의 효율적 이용에 있기 때문에 생태가치를 제대로 반영하지 못하는 문제가 있다. 환경부는 식생·지형·생물 등 자연환경 자료를 토대로 전 국토의 생태자연 가치를 3단계로 구분한 ‘생태자연도’를 운영하고 있으나, 현재는 용도지역만 같다면 1등급이나 3등급이나 마찬가지로 생태자연도를 무시한 채 동일한 액수의 협력금이 부과된다. 이에 송옥주 의원이 발의한 개정안은 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