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목)

  • 구름많음동두천 19.6℃
  • 흐림강릉 19.9℃
  • 구름많음서울 19.4℃
  • 구름많음대전 19.5℃
  • 구름많음대구 18.8℃
  • 흐림울산 18.1℃
  • 구름많음광주 17.9℃
  • 흐림부산 20.7℃
  • 구름많음고창 19.4℃
  • 구름많음제주 20.7℃
  • 구름많음강화 18.8℃
  • 구름많음보은 17.4℃
  • 흐림금산 17.7℃
  • 흐림강진군 20.4℃
  • 구름많음경주시 19.1℃
  • 흐림거제 20.8℃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종합뉴스

부스러기사랑나눔회, 2019 희망소리합창페스티벌 지역예선전 개최

7월, 경기도내 48개 지역아동센터 1200여명 아이들의 ‘희망의 하모니’ 울려 퍼진다
남양주, 안양, 용인에서 희망소리합창 지역예선전 3차례 개최
도내 48개 지역아동센터 합창단 1200여명 참가

[환경포커스] 부스러기사랑나눔회경기지부는 삼성전자DS부문이 후원하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지원하는 ‘2019 희망소리합창페스티벌’의 지역 예선을 시작했다고 11일 밝혔다.

‘2019 희망소리합창페스티벌’ 지역 예선은 7월 11일(목) 남양주 다산아트홀을 시작으로, 13일(토) 안양 평촌아트홀, 18일(목) 용인 포은아트홀에서 3차례 펼쳐진다. 참가자는 경기도내 48개 지역아동센터 1200여명의 아동들로 학년과 국적, 문화적 차이가 다양하게 분포하고 있으며, 이들은 지정기탁사업을 통해 지난 3월부터 합창수업을 적게는 12회에서 많게는 20회까지 지원받았다.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하는 이 행사는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이 합창을 연습하고 공연을 준비하는 과정 속에서 서로 협동심을 기르고 자신감과 성취감 향상, 나아가 전인적 발달을 도모하고자 기획되었다. 이번 지역 예선을 통해 11월 5일 결선전에 진출할 12개 팀을 가리게 된다.

한편 경기도에는 지역아동센터 788곳에서 2만1000여명의 아이들이 보호, 교육, 놀이 등 종합적인 아동복지서비스를 제공받고 있다. 지역아동센터경기남부지원단은 지역아동센터에 대한 운영컨설팅 및 평가지원, 교육, 조사연구, 민간자원개발 연계 등의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부스러기사랑나눔회경기지부가 경기도로부터 사업단을 수탁받아 운영하고 있다.



"러브FM" ‘이러엠’ 뮤지컬 감독으로 돌아온 박해미 힘들지만 욕심 없어 견뎌낼 수 있다
[환경포커스] 뮤지컬 ‘SO WHAT?!’의 감독으로 돌아온 배우 박해미가 아들 황성재와 함께 지난 16일 SBS 러브FM(103.5MHz) ‘이숙영의 러브FM’에 동반 출연해 활동 소식을 알렸다. 박해미가 기획, 제작, 총감독을 맡고 아들 황성재가 주연을 맡은 뮤지컬 ‘SO WHAT?!’은 대한민국 최초 순수 창작 랩 뮤지컬로, 성에 눈뜨기 시작해 불안해하는 청소년들과 이를 억압하려는 어른들의 대립을 그린 작품이다. 정식 오디션을 거쳐 데뷔 무대를 갖게 된 아들 황성재는 이날 ‘이러엠’에서 자신은 연기뿐만 아니라 운전기사, 비서 등 “무보수로 다양한 일들을 많이 하고 있다”라며 볼멘소리를 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그는 엄마 박해미에 대해 “다른 모든 사람들에게는 부드럽지만, 아들인 자신에게는 엄격하다”라고 표현하기도 했다. 그러나 그러던 그는 “그래도 엄마를 이해한다”라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박해미는 ‘극도의 고통을 어떻게 견디냐’라는 청취자의 질문에 “좌절하고 앉아서 운다고 해결되는 것은 아니고 문제를 펼쳐서 생각하고 하나하나 해결해나가고 있다”라며 솔직한 대답을 내놓았다. 그런가 하면 박해미는 공연 준비로 인해 경제적으로 힘들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