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30 (목)

  • 맑음동두천 1.6℃
  • 흐림강릉 5.7℃
  • 구름많음서울 4.5℃
  • 흐림대전 5.8℃
  • 구름많음대구 5.3℃
  • 구름많음울산 6.2℃
  • 구름많음광주 5.4℃
  • 흐림부산 6.6℃
  • 구름많음고창 3.4℃
  • 구름많음제주 8.7℃
  • 구름조금강화 3.2℃
  • 흐림보은 3.9℃
  • 구름많음금산 3.9℃
  • 구름많음강진군 5.4℃
  • 구름많음경주시 4.3℃
  • 흐림거제 5.2℃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건국대 학생팀, 환경공학회지 우수논문 선정

 

 

[환경포커스] 건국대학교 공과대학 생물공학과 석사과정 김지은 학생과 학부생 이은빈 학생이 엘리베이터 버튼, 현금인출기, 스마트폰 등 접촉작동식 기기 표면에 존재하는 미생물에 관한 연구 논문으로 대한환경공학회지 8월호 우수 논문으로 선정됐다.

건국대 생물공학과 연구팀은 서울에 위치한 승강기 10대의 버튼 140개, 32대의 현금인출기, 41개의 스마트폰을 실험 대상으로 얼마나 많은 세균이 있는지 체계적으로 조사했다. 정확도를 높이려고 한 기기에서도 세 군데의 다른 위치에서 시료를 채취했다.

연구팀은 세균을 계수 및 분리하였고 배양이 가능한 세균을 16s rRNA 분석을 통해 동정하였다. 또한 배양 조건이 적합하지 않아 배양이 되지 않은 세균을 Denaturing Gradient Gel Electrophoresis 분석까지 실시해 확인했다.

채취한 시료에서 미생물을 분리하고 배양한 결과 엘리베이터 버튼에서는 14종, 현금인출기에서는 8종, 스마트폰 액정에서는 15종의 병원성 미생물이 확인됐다. 연구 결과 승강기 버튼에서 가장 많은 세균이 검출됐고 세 기기 모두 병원성 미생물이 확인됐다. 일부는 감염되면 뇌수막염, 골수염, 패혈증, 패혈성 쇼크, 신생아 균혈증 등을 일으킬 수도 있는 종류였다.

생물공학과 석사과정 이지은 씨와 학부생 이은빈 씨 등은 연구에서 “일반적인 현대사회 구성원은 다양한 ‘손끝 접촉식 기기’를 거의 필수적으로 사용한다”며 “다양한 미생물이 서로 다른 기기의 표면에서 교대로 전달되기 때문에 새로운 병원성 미생물의 오염원이 될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했다.

김 교수는 “건강한 사람들은 손만 잘 씻으면 문제가 없을 수 있지만 면역력이 떨어지는 임산부나 노약자, 환자, 어린이들이 노출됐을 경우에는 감염이 가능한 환경이었다”며 “이들 기기는 상처가 있는 손끝으로 접촉해서는 안되며 접촉 후에는 손을 씻거나 소독제, 항균 물티슈 등을 이용해 닦아내는 게 좋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지난 8월 대한환경공학회지 우수 논문으로 선정됐다. 학회지 편집위원회는 “학부생과 대학원생, 교수가 협력해 주변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연구 주제로 실용적 결과를 내놓은 점을 높이 평가했다”고 밝혔다.

김 교수는 “건국대 생물전기화학 연구 실험실에서는 학부생들이 대학원 진학 전 미리 연구에 참여해보는 ‘학부생 연구인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며 “이번 연구에서는 해당 과정에 지원한 학부생 9명이 샘플 채취와 분석 보조 역할을 수행했고 분석 대상 샘플이 다양한 실험이었던 만큼 학부생 참여가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환경뉴스

더보기
서울시, <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서울시> 주제 지진안전 심포지엄 개최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는 오는 12월 3일 화요일 오후 4시 서울시청 바스락 홀 지하2층에서 「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서울시」를 주제로 지진안전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전했다. 경주, 포항 지진 등 한반도에 비교적 큰 지진이 발생함에 따라 우리나라가 더 이상 지진 안전지대가 아니라는 인식이 조금씩 생기고 있으나, 여전히 서울시 건축물 내진성능 확보 비율은 16%정도로 일반 시민들에게 지진과 내진보강은 접근하기 어려운 분야이다. 이번 심포지엄은 지난 9월 추진한 지진안전 대시민 심포지엄「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우리집」에 이어서 개최되는 전문가 심포지엄으로, 건축구조기술사, 건축공학과 교수 등 관련분야 전문가들이 필로티 구조물, 비구조재 등 건축물 내진성능 개선과 관련된 주제를 가지고 현실적인 대책방안을 안내하고 질의응답을 통하여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주요내용은 서울시에서 `지역건축안전센터 소개 및 민간건축물 내진 성능 개선 지원사업 추진 경과`를 설명하고, 이어서 전문가 발제는 ① 필로티 구조물의 내진성능 보강(이호찬 건축구조기술사회 부회장), ② 지진발생시 비구조재에 의한 피해방지(단국대 이상현 교수), ③ 긴급 피난시설 소개(단국대 엄태성 교

정책

더보기
문희상 국회의장, 2020년 신년사
[환경포커스=국회]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2020년 경자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온 국민의 삶에 희망과 행복이 가득하기를 기원합니다. 지난해 우리는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하며, 새로운 100년의 출발을 알렸습니다. 국회 역시 임시의정원 개원 100주년을 기억하며 신뢰받는 국회를 다짐했습니다. 그러나 국민의 삶은 나아지지 않았으며, 정치는 실망을 안겼습니다. 이제 다시 새로운 출발입니다. 위대한 우리 국민의 저력은 전환기마다 세계인을 놀라게 했습니다. 유례가 없을 만큼 빠른 시간 안에 산업화·민주화·선진화를 이뤄냈습니다. 2017년 광장의 촛불은 지쳐가던 한국사회에 폭발적인 에너지를 불어넣었습니다. 국민의 저력과 에너지를 한데 모아 승화시키는 일은 정치의 책무입니다. 그럼에도 한국 정치는 오랫동안 제자리 걸음만 해왔습니다. 부진즉퇴(不進則退), 나아가지 않으면 퇴보한다고 했습니다. 국민의 삶이 멈춰있게 해서는 안됩니다. 대한민국은 앞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새해에는 무엇보다도 정치가 바로 서야 합니다. 대한민국 국회는 민생경제와 남북관계, 국제외교에 이르기까지 백척간두에 서있다는 비장한 각오로 새해 첫 날을 시작해야 하겠습니다. 2

종합뉴스

더보기
핸섬타이거즈, 이건 진짜다 압도적인 피지컬X스피드, 외국인 농구팀과의 맞대결 전격 공개!
[환경포커스] 지난 24일 방송된 SBS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에서는 멤버들의 다양한 일상과 함께 두 번째 연습경기가 공개됐다. 최근 ‘스윗대디’ 강경준은 그의 아들 정안이와 농구대결에 나섰다. 연예계 ‘아들 바보’로 유명한 강경준은 아들과 함께 실내 농구장을 찾아 평소 정안이가 갖고 싶었던 선물을 걸고 결과를 예측할 수 없는 자유투 내기 대결을 펼쳤는데 그 결과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연습경기 당일, 매니저 조이는 ‘핸섬타이거즈’ 멤버들과의 만남에서 개별 성적표를 공개했다. 농구 선수로서 장단점은 물론, 개개인의 연습량까지 샅샅이 짚어주는 날카로운 조언으로 멤버들을 긴장케 했다. 이날 최다 연습자로 꼽힌 사람은 유선호와 이태선이었다. 이에 이상윤은 “어떻게 연습시간까지 다 아냐”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고, 조이는 훈련 중 부상 당한 멤버들까지 살뜰히 케어하며 코치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이밖에 ‘핸섬타이거즈’의 연습 상대로 등장한 팀은 압도적인 피지컬과 화려한 스킬을 지닌 외국인 농구팀이었다. 줄리엔 강보다 키 큰 선수들이 여럿 포함되어있는 상대 팀 모습에 멤버들은 당황한 기색을 숨기지 못했다. 체격 차이부터 힘든 경기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