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7 (목)

  • 맑음동두천 12.5℃
  • 흐림강릉 13.0℃
  • 맑음서울 12.9℃
  • 맑음대전 16.6℃
  • 맑음대구 17.5℃
  • 맑음울산 17.4℃
  • 맑음광주 15.7℃
  • 맑음부산 18.6℃
  • 맑음고창 13.3℃
  • 구름많음제주 17.1℃
  • 맑음강화 11.7℃
  • 맑음보은 15.3℃
  • 맑음금산 16.0℃
  • 구름조금강진군 15.6℃
  • 맑음경주시 17.6℃
  • 구름조금거제 16.2℃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종합뉴스

UAE 왕실, 다우존스지수의 크립토버전 구축 기업의 지분 15% 획득

[환경포커스] 아랍에미리트 왕실이 크립토 프라이스 인덱스 프로젝트의 15%를 획득했다.

CPI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다우존스지수의 크립토 버전을 만드는 프로젝트다. 아랍에미리트 푸자이라의 통치가문의 셰이크 압둘라 빈 라시드 알 샤르키와 아랍에미리트 대통령 개인부서의 부장관 경력을 지닌 칼판 사에드 알 마즈로위가 프로젝트의 주주가 되었다. CPI에 따르면 이번 일은 왕실이 분산화 금융 플랫폼을 지지하고 주주 및 투자자로 참여한 최초의 사례다.

CPI의 CEO인 허버트 로는 이번 파트너십이 분산화 금융 플랫폼의 글로벌 확장을 가속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 강조했다.

허버트는 “아랍에미리트 왕실 구성원들이 CPI의 강력한 파트너로서 CPI의 철학을 공유하고 프로젝트를 지지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려드릴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 오랜 경험의 시장참가자의 인정을 받음으로써 CPI는 업계의 독보적인 사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왕실 투자자들은 암호화폐 시장이 역동적이고 변동성이 높다 보니, CPI 같은 솔루션이 필요하며, CPI가 업계를 모니터링하는 믿을 만한 툴이 될 것이라 생각하고 있다.

CPI 지수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운영될 것이며 상위 200개의 암호화폐 데이터를 수집해 시장 참가자들이 가격 변동에 빠르게 대응하고 시장 정서 전반을 이해하는데 드는 시간을 줄여 준다.

CPI팀은 거래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높은 속도라는 점을 정확히 이해하기 때문에 특화된 알고리즘을 개발 중이다. 이 알고리즘은 계속해서 변화하는 대량의 매개변수들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는 최신 데이터 과학 기술을 활용한다.

동시에 CPI는 다우존스나 코인베이스 같은 기존 통화지표보다 좀 더 많은 정보를 주도록 기획되었다. 기존 솔루션은 보통 20~30개 기업의 정보를 수집하기 때문에 업계의 실질적인 상황을 늘 반영하지는 않는다. 이러한 데이터가 일정 간격을 분석하는 데 도움이 되기는 하지만 계속 변화하는 시장에 대한 객관성은 높지 않다.

허버트는 “급속하게 성장하는 암호화폐 시장에서 모든 디지털 자산을 전부 다 모니터링하기란 더욱더 어려워질 것이다. CPI는 고객들에게 실시간 분석을 제공하기 위해 최첨단 핀테크 솔루션을 개발 중”이라며 “여러분이 경험 많은 투자자든 초심자든, 코인마다 각각 기록을 찾아보느라 혼란을 느끼지 않고, 글로벌 차원에서의 그림을 볼 수 있는 믿을 수 있고 사용하기 쉬운 툴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CPI가 중동 지역에서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것은 아니다. 한국, 중국 등의 투자자들로부터 연락을 받고 있으며 또 여러 국가들로부터 자국의 결제시스템을 구현해 달라는 요청을 받아 2~5건의 양해각서 체결을 앞두고 있다.

현재 프로젝트는 시드 라운드 투자 유치 중이며 올 연말께 토큰을 공개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CPI 창업자들은 ZBX 거래소나 ICO몰타 등 시장리더들과 다수의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CPI 블록체인은 ICO몰타가 제공하는 DeFi Product Stack을 기반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검증된 엄격하게 감사를 받은 기술적 레이어를 기반으로 함으로써 CPI는 고객들에게 완전한 투명성과 함께 고객들이 보유자산을 즉시 감사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해준다.

인천시, 시민들의 보이지 않는 삶의 질 개선 위해 지속적인 환경캠페인 추진
[환경포커스=인천] 인천환경공단은 31일 시민들의 보이지 않는 삶의 질 개선을 위해 지속적인 환경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공단은 하수처리 ․ 소각시설 ․ 자원회수시설 등 인천지역의 버려지는 폐기물을 처리하는 환경기초시설을 안정적으로 처리하기 위해 생활 속 최 일선에서 묵묵히 노력하고 있다. 이 같은 노력과 더불어 지역 환경 개선을 위한 환경캠페인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 지난 26일 직원들과 관내학생 70여명이 모여 승기천 일대를 돌며 환경지킴이 활동 4분기를 마쳤으며, 같은 날 문화예술회관 광장에서 열리는 자원순환 녹색나눔 장터에도 7회째 참가하고, 수익금 130여만원을 전액 YWCA에 기탁하며 함께하는 나눔도 실천하였다. 이밖에도 김상길 이사장 취임 후‘2025년 직 매립 제로’라는 인천시 환경정책에 발맞춰,‘재활용 가능자원 분리배출 동참 환경캠페인’도 29일 저녁 6시부터 직원 20여명이 중구 북성동 차이나타운 일원에서 추진하며 시민들의 재활용 분리배출 관심을 이끌어 냈다. 김상길 공단 이사장은“인천시 환경공기업으로서 인천시가 추진하는 환경정책이 원활히 달성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함께 노력하겠다”면서 “환경기초시설의 안정적인 운영과 정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