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2 (월)

  • 맑음동두천 -0.6℃
  • 맑음강릉 3.6℃
  • 맑음서울 -0.2℃
  • 구름많음대전 2.5℃
  • 구름많음대구 5.1℃
  • 구름많음울산 4.8℃
  • 흐림광주 6.0℃
  • 구름조금부산 6.5℃
  • 흐림고창 6.1℃
  • 흐림제주 10.1℃
  • 맑음강화 0.4℃
  • 구름많음보은 2.3℃
  • 구름많음금산 3.9℃
  • 구름많음강진군 7.4℃
  • 구름많음경주시 4.7℃
  • 맑음거제 7.6℃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행사/동정

호텔 서울드래곤시티, 도심 속 실내 풀파티 개최

지난 11월 30일과 오는 12월 7일 오후 8시부터 서울 야경 보며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실내 온수 풀파티 마련
한 시간 간격으로 다채로운 음악 선보일 11팀의 디제이와 거품으로 파티 분위기 업그레이드

[환경포커스]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호텔플렉스 서울드래곤시티가 지난 10월 개최된 실내 온수풀에서의 풀파티 ‘킹스베케이션 실내 풀파티’ 인기에 힘입어 지난 11월 30일과 오는 12월 7일 두 차례 더 개최한다.

‘킹스베케이션’은 서울드래곤시티만의 독특한 엔터테인먼트 공간인 ‘스카이 킹덤’ 31층에 위치한 라운지 바로 하늘 위를 걷는 듯한 스카이 워크와 파노라마처럼 펼쳐지는 남산과 여의도의 야경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뷰를 보유해 용산의 핫 플레이스로 손꼽힌다.

서울드래곤시티는 여름에 야외에서 진행하는 일반적인 풀파티와 달리 추운 겨울 밤에도 서울의 야경과 함께 따뜻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색다른 실내 온수풀 파티를 기획, 새로운 호텔 풀파티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

킹스베케이션 실내 풀파티는 지난 10월 선보이자 마자 준비된 티켓이 모두 매진되며 20대 사이에서 트렌디한 이벤트로 떠오른 바 있다. 이번 파티는 지난 파티보다 더욱 많은 열한 팀의 디제이들이 이틀 동안 한 시간 간격으로 다채로운 음악을 선보이고 특히 풀장으로 끊임없이 쏟아지는 거품이 파티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릴 예정이다.

서울드래곤시티는 10월 실내 온수풀 파티를 선보인 이후 많은 고객이 보내주신 성원에 보답하고자 겨울 풀파티를 개최하게 됐다며 겨울에 온수 풀파티를 즐길 수 있다는 점이 이색적이고 특별한 문화를 즐기고 싶어하는 요즘 20대 고객들의 취향을 저격해 인기를 끌게 된 것 같다고 추가 개최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킹스베케이션 실내 풀파티는 11월 30일과 12월 7일 저녁 8시부터 새벽 2시까지 진행되며 만 19세 이상부터 입장 가능하다. 1인 기준 입장권은 2만원으로 네이버에서 구매 시 10% 할인 받을 수 있다. 테이블은 25만원부터 구성되며 쿠폰 이용 시 미니 버거, 감자 튀김, 나초 튀김으로 구성된 믹스 밀과 간단하게 먹을 수 있는 핑거 푸드가 판매된다.

풀파티 예약 및 자세한 사항은 킹스베케이션으로 전화 문의 가능하다.

인천시, 시민들의 보이지 않는 삶의 질 개선 위해 지속적인 환경캠페인 추진
[환경포커스=인천] 인천환경공단은 31일 시민들의 보이지 않는 삶의 질 개선을 위해 지속적인 환경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공단은 하수처리 ․ 소각시설 ․ 자원회수시설 등 인천지역의 버려지는 폐기물을 처리하는 환경기초시설을 안정적으로 처리하기 위해 생활 속 최 일선에서 묵묵히 노력하고 있다. 이 같은 노력과 더불어 지역 환경 개선을 위한 환경캠페인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 지난 26일 직원들과 관내학생 70여명이 모여 승기천 일대를 돌며 환경지킴이 활동 4분기를 마쳤으며, 같은 날 문화예술회관 광장에서 열리는 자원순환 녹색나눔 장터에도 7회째 참가하고, 수익금 130여만원을 전액 YWCA에 기탁하며 함께하는 나눔도 실천하였다. 이밖에도 김상길 이사장 취임 후‘2025년 직 매립 제로’라는 인천시 환경정책에 발맞춰,‘재활용 가능자원 분리배출 동참 환경캠페인’도 29일 저녁 6시부터 직원 20여명이 중구 북성동 차이나타운 일원에서 추진하며 시민들의 재활용 분리배출 관심을 이끌어 냈다. 김상길 공단 이사장은“인천시 환경공기업으로서 인천시가 추진하는 환경정책이 원활히 달성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함께 노력하겠다”면서 “환경기초시설의 안정적인 운영과 정기


이브자리, 이웃의 따뜻한 겨울나기 돕는 이불 1000채 기부
[환경포커스] 침구전문업체 이브자리는 연말 이웃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는 차렵이불 1000채를 기부한다고 지난달 27일 밝혔다. 이브자리는 지난 26일 오전 서울시 강동구에 위치한 강동종합사회복지관서 이영희 이브자리 부사장, 임정백 강동종합사회복지관장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사랑의 이불 전달식’을 갖고 이불을 전달했다. 이브자리 ‘사랑의 이불 전달식’은 2008년 시작해 11년간 이어오고 있다. 올해까지 누적 총 2만여채의 이불을 후원했다. 이브자리 사회공헌활동 프로그램인 ‘이브천사’ 활동의 일환으로 국제구호단체인 기아대책과 공동으로 진행해 오고 있다. 한편 이브자리는 ‘이브천사’를 통해 다양한 방식으로 이웃을 위한 기부활동을 펼치고 있다. 매년 다문화 가정 및 결연아동, 지역 홈스쿨 등에 구호 물품을 제공해 왔으며 정기적인 자원봉사도 실시하고 있다. 윤종웅 이브자리 대표는 “43년간 고객의 사랑으로 성장해 온 이브자리는 이에 보답하고자 선수(먼저 준다), 충수(충분히 준다), 항수(항상 준다)의 삼수 정신을 바탕으로 이웃의 건강한 수면 환경을 위한 활동들을 실천해 오고 있다”며 “이번 ‘사랑의 이불 전달’을 통해 주변 어려운 이웃들이 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