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5 (금)

  • 맑음동두천 15.3℃
  • 맑음강릉 18.2℃
  • 맑음서울 15.0℃
  • 구름조금대전 16.3℃
  • 구름조금대구 18.7℃
  • 구름조금울산 14.9℃
  • 흐림광주 17.8℃
  • 구름조금부산 14.7℃
  • 구름많음고창 12.6℃
  • 구름많음제주 12.2℃
  • 맑음강화 11.0℃
  • 구름조금보은 15.8℃
  • 맑음금산 15.7℃
  • 구름많음강진군 15.5℃
  • 맑음경주시 18.8℃
  • 구름많음거제 16.6℃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포토뉴스

‘2020 더골프쇼 in 대구 with 파크골프’ 개최

일반 골프와 파크골프 아우르는 마지막 가을 골프 축제

URL복사

 

 

 

[환경포커스] 전국구 골프 박람회 '더골프쇼'가 마지막 가을 골프 시즌에 맞춰 대구 엑스코에서 개최된다.

이번 박람회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대구 지역에서 열리는 첫 골프 박람회라 더욱 반갑다. 또한 '2020 더골프쇼 in 대구 with 파크골프'는 대구, 경북 지역의 골프 인구 확대를 목적으로 열리며 벌써 골퍼들의 관심이 뜨겁다.

일반 골프클럽, 의류와 골프용품, 스윙분석기, 퍼팅 연습기, 스크린골프 등 골프 마니아에게 필요한 다양한 제품들이 총출동, 골프 관련 최신 정보 입수와 함께 저렴한 가격으로 골프 장비와 용품을 구매할 수 있으며 2020년 하반기 신제품을 직접 보고 구매할 기회이다.

특히 '2020 더골프쇼 in 대구 with 파크골프'는 대구, 경북 지역에서 활성화되는 파크골프 특별 체험관을 운영하며 일반 골프와 파크골프를 아우르는 종합 골프 전문 전시회로 거듭나고자 한다. 파크골프 특별 체험관은 50mx30m 공간에 장애물이 설치된 18홀 미니 파크골프장으로 구성되어 일반 체험은 물론 18홀 파크골프 대회 또한 진행된다.

대구 지역 파크골프 제조업체인 썬파크골프와 '더골프쇼'가 준비한 18홀 미니 파크골프장에서는 1일 2회 18홀 스트로크 샷건 방식으로 '썬파크 미니 파크 골프대회'가 열린다. 목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예선전을 거쳐 마지막 날인 일요일에 왕중왕전을 가리며 참가자 및 수상자에게 다양한 경품을 증정한다. 대구광역시파크골프협회의 다음 카페에서 참가 신청을 받고 있으며 참가비는 1만원이다.

주최 측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엑스코 및 방역 당국과 긴밀히 협력해 관람객 입장 시 사전등록을 통한 입장 독려와 2차에 걸친 체온 측정, 전시홀 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으로 방역에 만전을 기해 안전한 박람회를 위한 준비를 마쳤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약 10만명 이상의 유저가 다운로드받은 '더골프쇼' 전용 앱은 서울, 경기, 대구, 광주, 창원 등 전국 주요 도시에서 개최되는 2020년도 더골프쇼의 모든 전시회의 무료입장은 물론 다양한 골프용품을 저렴하게 판매하는 온라인 구매 서비스인 '더골프쇼마켓' 등 더골프쇼를 온라인에서도 만나볼 수 있도록 제공하고 있다.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의 '더골프쇼' 전용 페이지에서는 박람회 정보는 물론 골프 강의, 흥미로운 골프 관련 영상과 정보가 매일 갱신되고 SNS 한정 경품 이벤트도 실시해 관람객과 소통하는 골프 전문 박람회로 발전하고 있다.

한편 이번 대회 입장료는 3000원으로 '더골프쇼' 앱과 홈페이지를 통해 등록 시 무료 관람이 가능하다.

더골프쇼의 주최사인 이엑스스포테인먼트 류주한 대표이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한 마이스산업과 골프 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한다. 방역에 만전을 기해 안전한 박람회를 개최할 것'이라고 운영 방침을 말했다.


환경뉴스

더보기
2021년 사회환경교육지도사 교육·인턴십 지원 모집
[환경포커스=서울] 현재 코로나19가 몰고 온 ‘고용 한파’에 따라 실업률은 기록을 갱신하고 있으며, 특히 청년 및 취업취약계층이 큰 타격을 받고 있다. 이에 따라, 환경부와 국가환경교육센터는 한국판 뉴딜 정책과제에 발맞춰 민간에서 더욱 쉽게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고 청년 등 미취업자의 경력 단절을 막고 일 경험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사회환경교육지도사 인턴십 지원’ 사업을 통해 환경교육 분야의 취업을 준비하는 자를 대상으로 환경부 국가전문자격제도인 ‘사회환경교육지도사’ 자격 취득을 지원하고 실무경험 기회인 인턴십 과정을 제공할 예정이며, 지난 2월 24일부터 3월 8일까지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 과정은 신청자를 대상으로 환경교육진흥법 시행령에 의거한 자격요건 검토 및 서류전형을 통해 3월 중으로 교육생 200명을 선발한다. 이후 지정된 양성기관에서 3~5월 중 사회환경교육지도사 3급 양성과정을 운영한다. 이 때 발생하는 교육수수료는 교육인원에 따라 양성기관으로 직접 지원할 예정으로 별도의 개인이 부담해야 하는 비용은 없다. 교육을 수료한 자격취득자 중 평가점수에 따라 최종 150명을 선발하여 7~11월 중 4개월 동안 공

정책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안녕? 나야!" 이레는 알지 못하는 20년 시간의 아픔들, 할머니X엄마X언니까지 최강희가 감당할 상처의 무게는?
[환경포커스] KBS 2TV 수목드라마 '안녕? 나야!에서 이레가 알지 못하는 20년 시간이 흐르는 사이 최강희가 감당해야 했던 상처와 아픔의 무게들이 조금씩 드러나며 아버지의 죽음이 미친 파장을 실감케 했다. '안녕? 나야!'는 지난주 방송에서 엄마와 할머니가 살고 있는 대전 집으로 선뜻 이사하지 못하는 37살 하니(최강희 분)의 모습을 그렸다. 언니 하영(정이랑 분)의 집에서 쫓겨난 이후 기거할 곳이 없어진 하니에게 엄마 옥정(윤복인 분)은 대전 집으로 내려오라고 하지만 하니는 '내가 거길 어떻게 가'냐며 할머니와 함께 살 수 없음을 내비쳤고, 결국 만나게 된 자리에서 할머니로부터 온갖 욕설과 구박을 받는 모습을 통해 하니가 왜 대전에 갈 수 없는지를 짐작케 했다. 할머니에게 아들을 잃게 했고, 엄마와 언니에게도 남편과 아버지를 빼앗아 버린 그날의 사건 이후 하니는 지금까지 20년의 세월을 죄책감에 시달리며 움츠러든 시간 속을 살고 있음이 드러난 대목이었다. 가장 가까운 사이인 가족에게 이해받기는커녕 아픔을 준 원인제공자로서 숨죽일 수 밖에 없는 하니의 상황은 20년 전 자존감 충천했던 17살 하니에서 지금으로의 변화가 납득이 되는 지점을 만든다. 20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