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7.3℃
  • 구름많음강릉 6.9℃
  • 흐림서울 7.1℃
  • 흐림대전 6.9℃
  • 맑음대구 6.8℃
  • 구름조금울산 8.4℃
  • 맑음광주 8.8℃
  • 맑음부산 11.1℃
  • 맑음고창 9.3℃
  • 흐림제주 11.3℃
  • 흐림강화 6.5℃
  • 흐림보은 6.0℃
  • 흐림금산 5.6℃
  • 구름조금강진군 10.5℃
  • 맑음경주시 7.3℃
  • 맑음거제 8.0℃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종합뉴스

모바일 금융 보안 위협 통합관리 서비스 ‘안랩 트랜잭션 시큐리티 센터’

 

 

 

[환경포커스] 안랩(대표 강석균)이 모바일 금융 위협에 대한 금융사의 가시성과 대응 효율성을 강화하기 위한 모바일 금융 보안 위협 통합관리 서비스 '안랩 트랜잭션 시큐리티 센터(AhnLab Transaction Security Center)'를 출시했다.

안랩 트랜잭션 시큐리티 센터는 은행,카드,증권,보험 등 금융사의 보안담당자들이 모바일 금융 거래 환경에서 발생하는 수많은 위협을 한눈에 파악하고 대응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안랩 트랜잭션 시큐리티 센터는 △안랩의 다양한 모바일 금융 보안 솔루션과 연동해 탐지 및 정책 현황, 위협 앱 상세정보 등을 대시보드 형태로 제공 △탐지 예외 처리 등 고객사의 보안정책에 맞춘 정책 설정 및 관리 △기간별 통계 정보 △관리자 등급별 접근권한 관리 등 주요 기능을 제공한다.

이번에 출시된 안랩 트랜잭션 시큐리티 센터는 안랩의 모바일 금융보안 솔루션이 수집하는 데이터를 바탕으로 보안 현황에 대한 가시성을 높이고, 별도 관리 서버 구축이 필요 없는 웹서비스 방식과 조직 맞춤형 관리 기능을 제공해 관리자의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먼저 안랩 트랜잭션 시큐리티 센터는 △스마트폰 금융거래 시 금융 앱과 연동방식으로 악성코드를 탐지하는 'V3 모바일플러스(V3 Mobile Plus)' △금융 앱 내에 설치돼 금융거래 시 악성코드를 탐지하는 '안랩 모바일 엔진 SDK(AhnLab Mobile Engine SDK,MSDK)' △보이스피싱 앱 및 위협 행위를 탐지하는 '모바일 단말 위협 정보'를 연동할 수 있다. 보안 담당자는 연동된 솔루션이 수집한 정보를 바탕으로 보이스피싱 등에 사용되는 모바일 악성코드와 위협 앱 탐지 현황, 탐지 예외 처리 및 정책 변경 이력 등 위협 관리에 필요한 정보를 통합적으로 파악해 전반적인 대응 역량을 높일 수 있다.

또한 안랩 트랜잭션 시큐리티 센터는 웹서비스 형태로 제공돼 별도 관리 서버 구축 비용과 기간이 필요 없다. 고객사에서는 라이선스를 구매하면 즉시 운영 중인 솔루션을 연동 후 관리 웹사이트에 로그인해 사용할 수 있다. 이로써 보안 담당자는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웹브라우저(Chrome 및 Edge 지원)로 손쉽게 접속해 보안 현황을 모니터링할 수 있다.

각 조직의 상황에 따라 최적화된 관리를 지원하는 다양한 기능도 제공한다. 관리자는 위협 앱 카테고리별(피싱,전화 조작,원격제어,루팅제어 등)로 탐지 여부를 원하는 대로 설정할 수 있고, 특정 앱을 예외로 등록해 보안 관리 및 대응 업무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이외에도 연동된 솔루션의 개별 관리가 가능하고 운영 권한에 따른 관리자 등급 설정, 통계 보고서 기능 등으로 맞춤형 보안 업무 운영을 지원한다.

안랩 마케팅본부 이상국 상무는 '모바일 금융 위협을 정확하게 탐지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탐지 데이터를 활용해 가시성을 확보하는 것도 효율적인 보안 운영에 필수요소'라며 '안랩 트랜잭션 시큐리티 센터는 보안 가시성과 위협 대응에 대한 고객의 니즈를 적극적으로 반영한 서비스로, 보안 담당자가 탐지,대응,관리 업무를 효율적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수많은 위협을 한눈에 파악하고 운영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환경뉴스

더보기
서울시, 신학기 맞아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특별단속 실시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는 신학기를 맞은 어린이들의 안전한 등·하굣길 조성을 위해 3월 4일 월요일부터 12일(화)까지 7일간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특별단속을 실시한다고 전했다. 이번 단속은 개학 시기를 맞아 어린이들의 안전한 통학길을 지원할 수 있도록 사고 위험성이 높은 등교시간(8∼9시) 및 하교시간대(13∼16시)에 집중단속이 이루어진다. 어린이보호구역 1,700개소에서 실시하는 이번 집중단속에는 서울시와 25개 자치구, 서울경찰청이 참여하며 주·정차 위반 차량에 대해서는 예외 없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하여 단속 및 과태료를 부과하고, 필요시에는 견인 조치도 한다. 어린이보호구역 중 어린이승하차구역 표지판이 설치된 지역에 승·하차하는 차량에 대해서는 5분 이내의 주정차를 허용하고 있다. 서울경찰청 관할 경찰서에서는 25개구 자치구와 협력하여 어린이보호구역에서 등하교시 순찰활동을 강화하며 위반차량에 대해서는 범칙금을 부과하는 등 강력 조치하고 관할 경찰서별 순찰활동을 강화하여 교통질서 확립에 노력할 계획이다. 지난해 어린이보호구역 단속건수는 ’22년 142,629건 대비 5.6% 감소한 134,623건으로 나타났다. 이는 과태료 3배 인상, 주·정

정책

더보기
환경영향평가법 등 3개 환경법안 국회 통과
[환경포커스=국회] 환경부(장관 한화진)는 ‘환경영향평가법’ 등 3개 환경법안이 2월 1일 오후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먼저, ‘환경영향평가법’ 개정으로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에 따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지역에서 재해복구계획이나 재난복구계획에 따라 시행하는 사업으로서, 행정안전부 장관이 환경보전방안 등을 마련하여 환경부 장관과 협의한 사업의 경우 환경영향평가 대상에서 제외하여 신속한 복구를 추진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환경영향평가의 기본원칙에 온실가스 배출영향을 최소화할 수 있는 방안을 고려하도록 명시하고,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사유로 환경영향평가를 위한 설명회나 공청회를 개최하지 못하는 경우 온라인을 통한 의견수렴을 거치도록 의무화했다. 조례에 따른 환경영향평가 대상에 소규모 환경영향평가를 포함하여 지역의 여건을 고려한 환경영향평가 활성화를 도모하도록 했다. ‘하천법’ 개정은 환경부장관, 특별시장ㆍ광역시장ㆍ특별자치시장ㆍ도지사ㆍ특별자치도지사 등 하천관리청이 여름철 등 환경부령으로 정하는 기간에 불법 점용으로 인해 하천의 보전․관리에 지장을 줄 우려가 있다고 판단되는 경우 집중점검을 실시하고 필요한 조치를 할 수 있도록 근거를 마련했다.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