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08 (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행사/동정

아시아 스타 엔터테인먼트, 어린이 창작 뮤지컬 ‘더 그레이트 큐봇: 지구 환경은 내가 지킨다!’ 제작 기획 발표

 

 

 

 

[환경포커스] 터보체인 재단 아시아 스타 엔터테인먼트(대표 엄영식 회장)는 올해 5월 말 업무협약을 체결한 어린이 뮤지컬 공연 기획 전문기업인 이에스생활문화(대표 박준철)와 함께 아시아 스타 엔터테인먼트의 대표 애니메이션 '더 그레이트 큐봇'을 뮤지컬화하기로 결정하고 본격적인 제작 기획에 들어간다. 

 

어린이 창착 뮤지컬 '더 그레이트 큐봇: 지구 환경은 내가 지킨다!'(가제)는 주인공이 지구인 편에 선 변신 로봇들과 함께 지구를 침략해오는 외계인들을 상대로 아름다운 지구환경을 지킨다는 내용으로, 연내에 공연 일정과 캐스팅, 투자 유치 등 프리 프로덕션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또한 공연 내용은 '터보 플레이하우스' 등 당사가 보유한 블록체인 기반 플랫폼들과도 연계할 예정이며, 이에 따라 TBC 생태계가 더욱 풍성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뮤지컬의 제작을 맡은 이에스생활문화는 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여러 편의 유명 애니메이션 공연 제작권을 바탕으로 뮤지컬을 기획,제작해 매년 국내 50개 이상의 지역에서 꾸준히 공연을 진행하고 있는 뮤지컬 기획,제작 전문기업으로, 대표작으로 '타요', '고고다이노', '달님이', '엄마 까투리' 등이 있다. 

 

아시아 스타 엔터테인먼트는 '더 그레이트 큐봇' 외에도 '슈퍼 깜찍이', '더 건봇', '꼬마 추장 빙고', '배틀봇', '인베이션', '더 문' 등 뮤지컬화가 적합한 다수의 애니메이션 IP를 보유하고 있어 이에스생활문화와 함께 국내 어린이 뮤지컬 분야에서도 사업영역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환경뉴스

더보기
서울시, 늘어나는 따릉이 정비수요 대응과 골목상권 활성화 위해 따릉이포 80여개소 모집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민들의 발로 가성비에 교통 연결성까지 갖춘 공공자전거 ‘따릉이’의 지난해 총 이용 건수가 4천400만 건(일평균 12만건) 달하는 가운데, 서울시설공단(이사장 한국영)은 늘어나는 따릉이 정비수요 대응과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따릉이포(따릉이+동네 점포) 80여 개소를 모집한다고 전했다. 따릉이 이용건수가 증가하면서 정비수요도 크게 증가해 지난해에는 약 27만 건의 정비를 진행했다. 서울시에서는 공공자전거 따릉이 수리업무를 지원할 민간 자전거 점포 일명, ‘따릉이포(따릉이+동네 점포)’를 2019년부터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시정철학인 ‘약자와의 동행’의 하나로 저소득층의 자활을 돕기 위해 공공자전거 ‘따릉이’ 정비처에 영등포지역자활센터, 중랑유린지역자활센터 등 지역자활센터 2곳을 추가했으며, 올해도 동일하게 ‘정비 협업 업무협약’을 맺고 운영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해 자전거 관련 자활사업을 진행하는 센터 중 정비 물량과 환경 등을 고려해 강남과 강북에 1곳씩을 선정했다. 따릉이 점포 지원 자격은 자전거 수리를 취급하는 서울소재 점포 운영 개인 사업자로 자전거 점포 운영기간이 3년 이상이어야 하며, 정비능력과 정비 환경기준(작업공간


종합뉴스

더보기
신분증 확인 모습 CCTV 찍혔다면…청소년 술 판매 행정처분 구제
[환경포커스] 앞으로 청소년에 속아 술을 판매한 경우 영업자가 신분증 확인 의무를 이행한 사실이 CCTV 등 영상정보나 진술 등으로 확인된 경우에도 행정처분을 면제받을 수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청소년에게 주류를 판매한 영업자에 대한 행정처분 기준을 정비하고 청소년에게 속아 술을 판매한 선량한 영업자에 대한 행정처분 면제요건을 구체화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식품위생법' 시행령,시행규칙 개정안을 오는 3월 18일까지 입법예고한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지난 8일 개최한 민생토론회에서 청소년에게 속아 술을 판매한 음식점 영업자들에게 과도한 책임을 물어 부담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건의하는 등 애로를 호소함에 따라 이를 해소해 소상공인의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추진했다. 이에 청소년 주류 제공행위에 대한 행정처분 기준을 1차 위반 땐 영업정지 2개월에서 7일, 2차 땐 영업정지 3개월에서 1개월, 3차 땐 영업소 폐쇄에서 영업정지 2개월로 낮춘다. 또한 청소년 주류 제공 행위로 영업정지의 처분을 받은 경우 영업정지의 행정처분을 과징금으로 전환할 수 있게 된다. 한편 음식점 등에서 청소년에게 주류를 제공한 경우 현재 청소년의 신분증 위,변조 등으로 영업자가 속은 사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