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흐림동두천 11.0℃
  • 구름많음강릉 13.7℃
  • 흐림서울 10.8℃
  • 대전 11.6℃
  • 흐림대구 14.1℃
  • 구름조금울산 16.2℃
  • 흐림광주 12.4℃
  • 구름많음부산 14.9℃
  • 흐림고창 12.8℃
  • 흐림제주 15.4℃
  • 흐림강화 12.0℃
  • 흐림보은 10.8℃
  • 흐림금산 11.5℃
  • 흐림강진군 13.0℃
  • 흐림경주시 15.5℃
  • 구름조금거제 15.3℃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행사/동정

함께하는 사랑밭, 홍보대사 배우 오인혜 베트남 봉사활동 실시

[환경포커스] 실천하는 NGO 함께하는 사랑밭은 홍보대사 배우 오인혜가 베트남의 화상과 난치병으로 고통받는 아이들을 만나기 위해 한강수병원 화상전문의와 함께 베트남에서 봉사활동을 실시한다고 지난 7일 밝혔다.

지난 4일 베트남에 도착한 오인혜는 먼저 태어날 때부터 수포성 표피 박리증을 앓고 있는 18개월 린의 가족을 만났다.

매일 늘어가는 온몸의 수포와 말로 표현 못 할 가려움증에 예민한 아이 린은 매일 곁에서 돌보는 마음 여린 엄마와 손녀를 위해 폐지와 재활용품을 팔아 생계를 이어가는 할머니와 함께 살고 있다.

한강수병원 송우진 과장은 수포로 가득한 린의 몸 상태를 살피며 무료진료뿐 아니라 한국에서부터 린을 위해 준비해온 연고와 소염제 등 의약품을 전달했다.

오인혜는 아픈 손녀를 위해 약한 몸을 이끌고 폐지를 팔아 생활비를 버는 할머니를 대신해 나서서 폐지를 모으고, 아픈 아이를 돌보는 엄마를 대신해 집 청소도 했다. 또한 아픈 린을 위해 살아가는 엄마와 할머니에게 진심의 위로를 전할 뿐 아니라 항상 집 안에서 홀로 시간을 보내는 린을 위해 깜짝 선물을 준비해 아픔으로 가득했던 아이의 얼굴에 환한 웃음을 가득 안겨주었다.

앞으로 얼굴 화상으로 마음의 상처마저 안고 살아가는 소년 안과의 만남과 더불어 베트남 소수민족을 위한 의료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배우 오인혜와 한강수병원이 베트남에서 펼쳐질 나눔 현장은 2019년 1월 MBC 함께하는 세상 희망 프로젝트-나누면 행복 함께하는 사랑밭 특집 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잠실한강 축제 열어 ‘고단한 청춘들’ 예술 선물
[환경포커스=서울]이번 주 토요일 취업, 진로, 연애, 대인 관계 등으로 스트레스를 받고 있는 청춘들이 모여 잠시나마 막막한 현실을 잊고 신나게 즐길 수 있는 축제가 열린다.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11월 10일 토요일 13시부터 20시까지 잠실한강공원 내 사각사각 플레이스에서 한강축제 청년코디네이터 4기가 기획한「굿데이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강축제 청년코디네이터’는 한강과 서울시 대표 축제들의 현장에서 활동하며 전문가로 양성된 청년 축제·문화기획자들로서 이번「굿데이 페스티벌」을 직접 기획하고 실행한다. 이번 축제는 ‘우리 생에 볕 들 날’이라는 주제로 청춘을 위로하는 다양한 공연과 아트 체험 프로그램이 무료로 진행될 예정이다. <공연 프로그램>은 청춘들의 기를 충전해 줄 특색 있는 락 밴드들의 공연이 열리는 ▲ ‘기’ 무대와 스트레스를 원 없이 날려줄 신나고 에너지 넘치는 디제이 공연들이 열리는 ▲ ‘원’ 무대로 나뉘어 상시로 진행된다. 임승환, 데이모노마드, 해마군단, 아디오스 오디오, 전범선과 양반들이 락 음악 공연을 선사하고, 요한, 펀킨캣, 아킴보, 쎄끼, 요한 일렉트릭바흐 등이 디제이 공연으로 무대를 꾸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