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5 (수)

  • 맑음동두천 -2.5℃
  • 구름많음강릉 5.1℃
  • 구름많음서울 -1.4℃
  • 구름조금대전 1.0℃
  • 맑음대구 4.7℃
  • 맑음울산 5.7℃
  • 맑음광주 3.3℃
  • 맑음부산 9.0℃
  • 맑음고창 2.0℃
  • 맑음제주 9.6℃
  • 흐림강화 -2.4℃
  • 구름조금보은 0.7℃
  • 구름많음금산 1.8℃
  • 맑음강진군 5.0℃
  • 맑음경주시 5.9℃
  • 맑음거제 7.9℃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2018 서울시 민원서비스개선 우수사례 발표회'

민원행정서비스 종합평가 우수기관(19개 기관) 시상 병행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는 올 한해 동안 민원서비스 개선 사례 가운데 시민에게 편리와 감동을 주고 타 기관에도 적용할 수 있는, 민원서비스 개선 우수사례와 민원행정 서비스 분야별 종합평가 결과 우수기관 시상식을 병행하여 개최한다.

 

'2018 서울시 민원서비스개선 우수사례 발표회'는 5일(수) 14시 시민청 태평홀에서 개최된다.

 

서울시 민원부서 및 출자·출연기관, 25개 자치구가 제출한 54건의 우수 민원서비스 개선 사례 중 1·2차 전문가 사전심사를 통해 최종 선정된 TOP9이 선의의 경쟁을 펼친다.  이 자리에는 현장평가단 100여 명과 진성준 서울시 정무부시장이 참석한.다.

 

서울시 현장소통활동가, 자치구에서 추천한 자치구 주민, 외국인 주민대표자회의 위원, 수습사무관 등으로 구성된 현장평가단이 9개의 우수사례 PPT 발표 및 상황극을 직접 보고 리모콘으로 즉석에서 점수를 입력해 평가에 반영토록 했다.

 

발표회 종료 후 시상식이 열리기 전, 서울시 공무원 동호회 서울스트링즈의 클래식 기타 축하공연도 펼쳐진다.

 

민원서비스개선 우수사례 9건은 살펴 보면

① 상세주소 없는 원룸·다가구주택 대상으로 원스톱 서비스를 시행(강동구)

② 민원편의제공 측량신청과 토지이용을 한번에 처리하는 서비스 제공(강서구)

③ 도로 등 공공시설 기부채납 절차를 개선(광진구)

④ 체납자동차 번호판영치 민원처리 효율화 도모(서울시 교통정보과)

⑤ 주소가 없어 불편한 생계형 거리가게에 안전과 복지의 행복표지판 설치(동작구)

⑥ AAC존 설치로 장애인과 소통하는 마을 환경 조성(마포구)

⑦ 비상급수팩을 제작하여 대규모 단수시 골든타임내 비상급수 공급으로 시민불편 최소화(서울시 서부수도사업소)

⑧ 유실물 습득 고객에게 유실물 처리 사후 ‘문자서비스’ 제공하여 고객 만족도 및 신뢰도 향상(서울교통공사)

⑨ 네이버와 함께하는 전통시장 활성화(양천구)

 

 

아울러 서울시는 민원서비스 개선 우수사례 시상과 함께 법정민원처리, 응답소민원처리, 전화민원응대 등 2018년도에 서울시에서 시민들에게 제공된 민원행정서비스를 종합평가한 결과에 대한 우수기관 시상도 한다.

민원행정서비스 최우수기관으로 서부수도사업소(서울시), 서울특별시 농수산식품공사(투자·출연기관), 마포구(자치구) 등이다.

 

유연식 서울시 시민소통기획관은 "'2018 서울시 민원서비스개선 우수사례 발표회'는 단순히 1등을 뽑는 경연이 아니고 대민 서비스 개선 및 활동성과를 공유하고, 민원부서 직원들의 사기 진작과 자긍심을 고취하며, 시민들과 소통의 시간을 함께 공유함으로써  시의 지속적인 민원서비스 개선 노력과 의지를 시민들에게 표출하는 축제의 장이 될 것”이라며 “민원서비스개선 우수사례를 서울시 전체로 확산하고 더 좋은 정책이 만들어질 수 있는 계기로 삼겠다”라고 말했다.

 


아름다운가게와 공단 임직원 소장품 나눔 바자회
[환경포커스=수도권]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은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11월 30일 ·나눔 바자회 ‘아름다운 하루’ 행사를 개최한다. ‘아름다운 하루’는 현재 가정이나 직장에서 사용하지 않고 있지만 성능이 온전한 물품을 아름다운가게에 기증하고, 하루 동안 재판매한 수익금을 취약계층에 지원하는 행사다. 아름다운가게는 재활용·재사용을 통한 자원순환 활성화를 도모하고, 나눔을 통한 사회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2002년부터 공공기관, 지자체, 기업 등과 함께 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한국환경공단과 함께하는 아름다운 하루’라는 이름으로 아름다운가게 동인천점, 분당 이매점, 영등포점, 부산 사상점, 대구수성점, 대전 탄방점, 광주 첨단점 등 총 7개 매장에서 열린다. 한국환경공단은 이번 행사를 위해 11월 12일까지 임직원들로부터 의류, 잡화, 가전, 도서 등 제품 6,600여 개를 전달받아 아름다운가게에 기증했다. 또한, 한국환경공단 직원들은 행사 당일 아름다운가게 각 매장에서 판매 봉사활동을 진행하며, 판매 수익금은 아름다운가게 지역 매장 소재 취약계층의 의료비, 주거비, 교육비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한국환경공단은 그동안 헌옷기부행사, 자원순환 바


"죽어도좋아" 강지환-백진희, 알쏭달쏭한 기류 포착!
[환경포커스] 강지환과 백진희 사이에 알쏭달쏭한 기류가 생긴다. 오늘 5일 방송되는 KBS 2TV 수목드라마 ‘죽어도 좋아’에서는 강지환과 백진희의 오붓한 레스토랑 만찬을 공개, 예상치 못한 두 사람의 다정한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지난 방송에서 백진상은 적극적으로 자신을 도와주는 이루다를 보고 ‘나를 좋아한다’는 웃픈 오해에 빠졌다. 순수하게 도와준 그녀의 행동에 하나하나 반응하던 백진상의 자뻑 기질이 시청자들의 폭소를 불렀다. 이런 가운데 고급 레스토랑에서 마주보고 와인까지 마시는 훈훈한 투샷이 공개, 마치 데이트를 연상케 하는 달달한 분위기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뜨거워지고 있다. ‘화기애애’와는 거리가 멀었던 앙숙이었기에 그들의 예상치 못한 변화가 더욱 놀랍게 다가오고 있다. 여전히 자기 세계에 심취한 채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그녀를 보는 백진상과 그를 어리둥절한 표정으로 쳐다보는 이루다의 온도차가 벌써부터 웃음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는 백진상이 그녀의 마음을 떠보는 강렬한 한마디로 이루다를 크게 당황시키는 순간이라고 해 두 사람이 나눈 의미심장한 대화는 과연 무엇일지 호기심이 쏠리고 있다. 타임루프로 인해 한층 더 가까워진 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