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5 (수)

  • 흐림동두천 -0.2℃
  • 구름많음강릉 6.3℃
  • 구름조금서울 2.0℃
  • 구름많음대전 3.6℃
  • 맑음대구 6.9℃
  • 맑음울산 8.9℃
  • 맑음광주 7.2℃
  • 맑음부산 12.8℃
  • 맑음고창 4.5℃
  • 맑음제주 10.1℃
  • 구름조금강화 -0.2℃
  • 구름많음보은 3.4℃
  • 맑음금산 3.5℃
  • 맑음강진군 7.6℃
  • 맑음경주시 8.9℃
  • 맑음거제 10.5℃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물/토양

국내 3개 기관, 세계물위원회 이사기관으로 선출

국제사회에서의 물문제 해결을 위한 역할 기대

[환경포커스=세종] 환경부는 프랑스 마르세이유에서 12월 1일 새벽(한국 시각)에 열린 세계물위원회 총회에서 환경부, 한국물포럼, 아시아물위원회 등 우리나라 3개 기관이 세계물위원회 이사기관으로 선출됐다고 밝혔다.

 

환경부 등 국내 3개 기관은 5개 분과*로 나뉘어 진행된 이사기관 선거에서 환경부는 정부 및 정부 대변기관에서, 한국물포럼은 시민사회단체에서, 아시아물위원회는 전문가 및 연구・학계에서 각각 분과별 이사기관으로 선출됐다.

① 정부간 기구, ② 정부 및 정부 이해관계 대변기관, ③ 민간 기업 및 기관, ④ 시민사회단체, ⑤ 전문가 및 연구·학계 등이다.

 

이번에 선출된 신규 이사기관은 향후 3년간 세계물위원회의 다양한 활동과 예산 등을 결정하고 감독하며, 2021년 세네갈에서 열리는 제9차 세계물포럼 준비과정에 참여하는 등 전세계 물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논의의 중심에서 활동한다.

 

세계물위원회는 기후변화 등으로 증가하는 세계 물문제 해결을 논의하기 위해 1996년에 설립된 물분야 세계 최대 민관협력 정책 기구다.

 

전 세계 52개국 및 30개 다국적 기구의 406개 회원기관을 보유하고 있으며, 매 3년마다 총회를 통해 36개 이사기관을 선출하고 있다.

 

우리나라 정부기관으로서는 2009년과 2012년에 국토교통부(당시 국토해양부)가 이사기관으로 선출된 바 있으며, 이번에는 올해 6월 환경부로 물관리 일원화가 확정됨에 따라 환경부가 물관리 총괄 부처로서 이사기관으로 진출하게 되었다.

 

또한, 세계물위원회는 1997년부터 매 3년마다 물관련 세계 최대행사인 세계물포럼을 개최하고 있으며, 우리나라는 지난 2015년 4월에 제7차 세계물포럼을 대구·경북에서 개최한 바 있다.

 

정희규 환경부 수자원정책과장은 “우리나라의 물관리 정책과 기술을 국제사회에서 인정받아 국내 3개 기관이 선출된 것으로 판단한다”라며, “환경부를 비롯한 국내 기관은 향후 3년간 이사기관으로 세계물위원회의 국제적 활동에 적극 참여하여 물관리의 국제적인 국가위상을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아름다운가게와 공단 임직원 소장품 나눔 바자회
[환경포커스=수도권]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은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11월 30일 ·나눔 바자회 ‘아름다운 하루’ 행사를 개최한다. ‘아름다운 하루’는 현재 가정이나 직장에서 사용하지 않고 있지만 성능이 온전한 물품을 아름다운가게에 기증하고, 하루 동안 재판매한 수익금을 취약계층에 지원하는 행사다. 아름다운가게는 재활용·재사용을 통한 자원순환 활성화를 도모하고, 나눔을 통한 사회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2002년부터 공공기관, 지자체, 기업 등과 함께 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한국환경공단과 함께하는 아름다운 하루’라는 이름으로 아름다운가게 동인천점, 분당 이매점, 영등포점, 부산 사상점, 대구수성점, 대전 탄방점, 광주 첨단점 등 총 7개 매장에서 열린다. 한국환경공단은 이번 행사를 위해 11월 12일까지 임직원들로부터 의류, 잡화, 가전, 도서 등 제품 6,600여 개를 전달받아 아름다운가게에 기증했다. 또한, 한국환경공단 직원들은 행사 당일 아름다운가게 각 매장에서 판매 봉사활동을 진행하며, 판매 수익금은 아름다운가게 지역 매장 소재 취약계층의 의료비, 주거비, 교육비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한국환경공단은 그동안 헌옷기부행사, 자원순환 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