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9 (토)

  • 흐림동두천 6.6℃
  • 구름많음강릉 8.6℃
  • 연무서울 8.1℃
  • 연무대전 7.2℃
  • 연무대구 9.5℃
  • 구름조금울산 13.6℃
  • 흐림광주 8.0℃
  • 흐림부산 9.9℃
  • 흐림고창 6.0℃
  • 제주 10.9℃
  • 구름많음강화 7.1℃
  • 구름많음보은 7.4℃
  • 흐림금산 7.4℃
  • 흐림강진군 8.3℃
  • 구름많음경주시 12.3℃
  • 흐림거제 10.5℃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대기

전체기사 보기




서울시 잦은 집중호우 대비, 산사태현장예방단 기간제근로자 100명 모집
[환경포커스=서울] 최근 기후변화 영향에 따라 계절을 상관하지 않는 집중호우가 잦아지며 산사태로 인한 피해 우려가 높아지는 가운데, 서울시가 100명의 시민과 함께 서울시의 산사태 예방을 적극 추진한다. 서울시는 산사태로 인한 재해예방사업을 위해 풍수해 기간(5.15.~10.15.)을 포함, 올해 4월부터 10월까지 약 6개월간 ‘산사태현장예방단’을 구성·운영하여 산사태취약지역 등에 대한 사전 재해 예방 활동을 철저히 추진해 나갈계획이라고 밝혔다. 서울시가 4월달부터 운영할 ‘산사태현장예방단’은 25개단(서울시 1, 자치구 24) 100명 규모로 조직되어, 서울시 122개 산지 내 산사태취약지역 301개소, 사방시설 1,716개소에 대한 산사태 예방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 산림분야 일자리 근무경력이 있는 저소득층, 장기실직자 등 취업 취약계층을 우선적으로 선발할 예정이며, 100명의 산사태현장예방단이 구성되면 올 상반기 일자리 창출 측면에도 조금이나마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들의 주요 임무는 산사태취약지역 등의 ‘재해예방을 위한 순찰 및 점검’과 산림재해 발생 시 ‘응급조치’, 산사태 예보 또는 경보 발령 시 ‘주변 지역주민 대피를 유도’하고,

한강유역환경청 2019년 중점과제 발표
[환경포커스=수도권] 한강유역환경청(청장 나정균)은 1월 8일(화) 한강유역환경청에서 환경부 조명래 장관에게 2019년 업무보고를 했다. 한강유역환경청은 “지역주민과 함께 만드는 맑고 건강한 한강유역“이라는 주제로 ① 상생의 한강 조성, ② 환경위험 예측관리 ③ 갈등의 현명한 해결”을 올해 중점 추진 과제로 보고했다. 1. 상생의 한강 조성 물관리 일원화에 맞춰, 1999년에 제정된 한강수계법에 근거한 유역관리체계를 재정비하고, 올해 6월까지 시민과 함께 물 문제를 논의할 수 있는 「유역물관리위원회」구성할 예정이다. 수질개선의 목적을 저해하지 않는 범위에서 지역협력사업을 확대하고, 경안천 주변 도심지역은 주민이 활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한다. 2. 환경위험 예측관리 수도권 주민이 불안해하는 환경위협 요소들을 미리 파악하여 대응하기 위해, 한발 먼저 움직이는 환경안전관리망을 운영한다. 팔당상수원관리지역은 작은 오염원이라도 밀착 관리하기 위해, 행락철 캠핑장과 유원지에서 나오는 폐수를 집중 감시하고, 하천변에 방치된 가축분뇨는 한강청과 축협이 협업하여 함께 지도에 나선다. 미세먼지 악화시기에는 예비저감조치가 발령되는 즉시, 대기오염을 가중시키는

왼손잡이 아내, 이승연, 시선강탈 패션 전격분석!
[환경포커스] ‘왼손잡이 아내’ 이승연, 패션까지 멋있다. KBS 2TV ‘왼손잡이 아내’는 속도감 있게 전개되는 파격적인 스토리로 주목받고 있다. 그 속에는 연기부터 패션까지 모두 잡은 워너비 배우 이승연이 있다. 이승연이 분한 조애라는 대기업 오라그룹 회장 박순태의 며느리이자 오라 미술관 관장이다. 그녀는 사랑하는 아들의 앞길을 막는 모든 것을 제거하며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고 있다. 이처럼 강렬한 카리스마와 힘을 가진 조애라 캐릭터를 위해 이승연은 열연은 물론 스타일링까지 섬세하게 신경썼다. 공개된 사진 속 이승연은 고급스럽고 센스 있는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하고 있다. 블랙 컬러의 깔끔한 원피스에 화려한 귀걸이로 포인트를 준 패션부터 개성 있는 블랙 코트까지. 완급조절이 확실한 이승연의 스타일링은 그녀의 뛰어난 패션 감각을 고스란히 보여주고 있다. 무엇보다 재벌가 며느리인 조애라 역을 더욱 잘 표현하기 위한 이승연의 노력이 돋보인다. 이승연은 ‘왼손잡이 아내’에서 각양각색의 퍼 코트 패션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이승연의 퍼 코트 스타일링이 부와 권력을 가진 조애라 캐릭터와 딱 맞아떨어져 싱크로율을 더욱 높이고 있다. 이처럼 연기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