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6 (금)

  • 흐림동두천 9.8℃
  • 흐림강릉 7.8℃
  • 서울 9.2℃
  • 대전 10.9℃
  • 대구 9.6℃
  • 울산 9.7℃
  • 흐림광주 9.8℃
  • 부산 10.6℃
  • 흐림고창 8.9℃
  • 흐림제주 11.9℃
  • 흐림강화 10.7℃
  • 흐림보은 9.7℃
  • 흐림금산 9.7℃
  • 흐림강진군 9.9℃
  • 흐림경주시 8.9℃
  • 흐림거제 11.6℃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복지

서울시, 화재취약지역 쪽방촌에 ‘비상벨’과 ‘재난위치 식별도로’ 설치

쪽방촌 ‘비상벨’(11지역 37세트) 및 영등포구 쪽방촌에 ‘재난위치 식별도로’ 설치
비상벨 쪽방촌 거주자 신속한 경보 통한 화재초기 피난유도로 인명피해 저감기대
재난위치 식별도로 색깔 및 숫자로 특정 위치 확인가능, 민·관 신속대응 역량강화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는 거주자의 신속한 대피를 돕기 위한 ‘비상벨’과 화재발생 위치를 신속하게 식별할 수 있는 ‘재난위치 식별도로’를 화재취약지역인 영등포구 문래동 등 쪽방촌에 설치했다고 전했다.

 

쪽방촌은 종로구 돈의동 등 12개 지역 316동 3,855세대에 3,200여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밀집주거 형태로 화재에 매우 취약하다. 거주자 또한 몸이 불편하거나, 홀로 사는 노인 등 긴급피난에 상대적으로 취약하다. 최근 3년간 쪽방촌에서 발생한 화재는 2016년 2건, 2017년 1건, 2018년 5건이 발생했으며, 총3명의 인명피해(사망 1명, 부상 2명)가 발생했다.

 

비상벨은 화재 등 재난에 취약한 11개 쪽방지역에(골목형 2개 지역, 건물형 9개소) 총37세트를 설치했다. 종로구 돈의동, 창신동 쪽방지역은 4월 말까지 설치 완료된다.

 

재난위치 식별도로는 누구든지 화재를 발견한 사람이 화재발생 위치를 119신고단계에서부터 정확히 알리기 위해 설치했다. 재난위치 식별도로는 색깔 및 숫자로 특정 위치를 구분했으며, 색깔과 숫자를 통해 119구급대와 소방대는 신속한 현장접근으로 재난현장 황금시간 달성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재난위치 식별도로는 영등포구청에서 지원한 예산으로 영등포본동, 영등포동, 문래동 쪽방촌에 설치했으며, 나머지 쪽방촌 및 전통시장도 자치구와 협의해 설치해 나갈 예정이다.

 

‘재난위치 식별도로’는 구간별로 다른 색깔(빨강, 노랑, 녹색, 주황, 보라색)로 표시되고, 색깔이 특정한 구간을 의미하기 때문에 신고자뿐만 아니라, 119신고 접수자 및 출동하는 소방대도 신고지점을 정확히 파악 할 수 있어, 초기대응 역량이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이재열 서울특별시 소방재난본부장은 “피난약자를 화재 등의 위험으로부터 보호하여, 모두가 행복한 서울을 만들어 가는데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시, 화재취약지역 쪽방촌에 ‘비상벨’과 ‘재난위치 식별도로’ 설치
[환경포커스=서울]서울시는 거주자의 신속한 대피를 돕기 위한 ‘비상벨’과 화재발생 위치를 신속하게 식별할 수 있는 ‘재난위치 식별도로’를 화재취약지역인 영등포구 문래동 등 쪽방촌에 설치했다고 전했다. 쪽방촌은 종로구 돈의동 등 12개 지역 316동 3,855세대에 3,200여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밀집주거 형태로 화재에 매우 취약하다. 거주자 또한 몸이 불편하거나, 홀로 사는 노인 등 긴급피난에 상대적으로 취약하다. 최근 3년간 쪽방촌에서 발생한 화재는 2016년 2건, 2017년 1건, 2018년 5건이 발생했으며, 총3명의 인명피해(사망 1명, 부상 2명)가 발생했다. 비상벨은 화재 등 재난에 취약한 11개 쪽방지역에(골목형 2개 지역, 건물형 9개소) 총37세트를 설치했다. 종로구 돈의동, 창신동 쪽방지역은 4월 말까지 설치 완료된다. 재난위치 식별도로는 누구든지 화재를 발견한 사람이 화재발생 위치를 119신고단계에서부터 정확히 알리기 위해 설치했다. 재난위치 식별도로는 색깔 및 숫자로 특정 위치를 구분했으며, 색깔과 숫자를 통해 119구급대와 소방대는 신속한 현장접근으로 재난현장 황금시간 달성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재난위치 식별도로는 영등포

SBS 정글의 법칙, 귀염 뽀짝 구구단 미나의 정글 짐싸기 영상 공개
[환경포커스] 지난 25일 SBS는 ‘정글의 법칙 in 로스트 정글’의 구구단 ‘미나’ 사전 짐싸기 셀프캠 영상을 공개했다. 오는 5월 11일 첫 방송을 앞둔 ‘정글의 법칙 in 로스트 정글’은 정글 42번째 시즌으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원시림을 품고 있는 태초의 땅 태국에서 병만족의 치열한 정글 생존기를 그려낼 예정이다. 이에 제작진은 이번 선발대 멤버로 출격한 구구나 미나의 사전 준비 영상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먼저, 영상 속 미나는 정글에 가져갈 소품과 장비를 구입하러 나섰다. 정글에서 필요한 다용도 칼과 휴대용 도끼, 톱 등을 구입한 미나는 뭔가 빠트린 것 같은 기분에 구구단 세정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세정은 평소 미나가 모기 밴드를 하면 속이 울렁거리는 걸 기억하고 스프레이 형태로 권해주는가 하면 조개 줍기용 그물망을 추천하는 등 정글 선배답게 세심한 꿀팁을 전해줘 미나를 감동케 했다. 미나는 “언니한테 전화하길 잘했다!”며 세정이 추천한 소품까지 꼼꼼하게 챙겨 그녀의 장비가 실전에서 어떻게 사용될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 외에 미나는 정글 떠나기 전 장난감 활로 사냥 연습을 하는 ‘귀염 뽀짝’ 모습도 선보였다. 연습 초반 활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