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30 (목)

  • 흐림동두천 23.9℃
  • 흐림강릉 27.9℃
  • 흐림서울 23.9℃
  • 흐림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30.4℃
  • 구름많음울산 26.2℃
  • 흐림광주 26.6℃
  • 흐림부산 25.3℃
  • 흐림고창 25.3℃
  • 흐림제주 23.1℃
  • 흐림강화 20.4℃
  • 흐림보은 25.1℃
  • 흐림금산 25.1℃
  • 흐림강진군 26.7℃
  • 구름많음경주시 29.5℃
  • 흐림거제 26.0℃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서울시, 청소년 대상 물순환 주제로 한 빗물학교 개설 수강생 모집

서울시, 7월 6일(토) 정책과 예술이 혼합된 ‘빗물학교’ 강좌 개설
‘빗물학교’는 크리에이터, 댄스, 팝아트 3개의 교실 운영
100명의 빗물학교 학생이 물순환을 주제로 한 예술프로그램 학습
6월 3일 월요일부터 구글독스를 통해 모집
7월 6일 입학식을 시작으로 7월 27일 졸업식까지 3주간 수업 진행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는 올여름 물순환을 주제로 한 빗물학교를 개설하여 청소년을 대상으로 수강생을 모집한다고 전했다.

 

빗물학교는 청소년에게 물순환의 중요성과 빗물의 소중함을 알리고 물순환 정책과 문화예술을 접목하여 총 3개의 교실을 개설 운영된다. 수업 내용으로는 크리에이터 교실, 댄스교실, 레인 팝아트 교실이 있다. 100명으로 구성된 수강생은 총 3개의 수업을 학습하고 빗물축제 마지막날인 7월27 토요일 서울광장에서 졸업식을 진행한다.

 

빗물학교 학생으로 활동하게 되면 “1365 자원봉사포털(www.1365.go.kr)”에서 봉사활동 시간을 받을 수 있으며 학생증과 졸업장을 제공할 예정이다. 빗물에 대해 재미있게 학습하고 추억을 만들어가고 싶은 청소년은 구글독스(https://forms.gle/CQLfm5kHBApULaqF6)를 통해 참여신청이 가능하며 선착순으로 개인당 한 개의 강좌를 신청할 수 있으며, 모집 기간은 6월 3일 월요일부터 6월 28일 금요일까지이며, 모집 결과는 개별 통보된다.

 

서울시는 빗물학교 수업은 7월 6일 토요일 오후 14:00에 입학식을 시작으로 7월 27일 토요일 졸업 발표회까지 3주간 운영될 예정이다.

 

이정화 서울시 물순환안전국장은 “빗물학교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물순환 정책을 재미있게 학습할 수 있는 수업이다”며 “올해 2번째로 개설되는 빗물학교의 수강생을 모집하니 많은 청소년 여러분들의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환경부-한강유역환경청, 복합화학사고 민‧관‧군 합동훈련
[환경포커스=수도권] 환경부와 한강유역환경청은 대규모 지진·화재·화학 복합사고를 가정한 민‧관‧군 합동훈련을 5월 28일 오후 2시부터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엘지(LG)디스플레이(주) 파주사업장에서 실시했다. 이번 합동훈련은 2019년도 을지태극연습 중 국가위기 대응연습의 하나로 실시하는 것으로 을지태극연습(5월 27~30일)은 기존 을지연습과 태극연습을 결합하여 올해 새롭게 실시되는 포괄안보개념의 정부연습본보기(모델)로서, 1부 연습은 대규모 복합재난상황에 대처하는 ‘국가위기 대응연습’, 2부 연습은 ‘전시대비연습’으로 나누어서 시행된다. 훈련상황은 국가위기 대응연습에 따라 전국적으로 진도 6.9의 강진이 발생한 상황에서, 그 여파로 엘지디스플레이(주) 파주사업장 내부에서 실란가스가 누출·폭발하여 인근에 있던 불산 탱크로리도 파손 및 화재가 발생하여 불산 가스가 인근 지역으로 확산되는 상황을 가정했다. 훈련 전반기 상황은 화학사고 전문 대응팀이 실란과 불산으로 오염된 현장에서 화재 진압 및 부상자 구조 등을 진행하고 오염물질 확산범위를 확인하여 지역주민을 대피시킨 후 유출된 화학물질을 제거하는 과정까지다. 훈련 후반기 상황은 유출된 화학물질이 제거된 후

박완주 의원, 미세먼지 실태조사 강행규정으로 개정 법안 발의
[환경포커스=국회]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간사 박완주 의원(사진·천안을)은 지난 21일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이하 미세먼지특별법)과 대기오염물질 배출원 및 배출량을 조사해야 하는 목적에 ‘미세먼지 종합계획 수립’을 포함하도록 한 「대기환경보전법」개정안 2건을 현재 임의규정으로 되어 있는 미세먼지 실태조사 등에 관한 사항을 강행규정으로 개정하는 법안을대표발의 했다. 현재 미세먼지에 대한 실태조사는 환경부장관으로 하여금 전국의 대기오염물질 배출원 및 배출량을 조사하도록 한 「대기환경보전법」에 의거하여 시행되고 있다. 하지만 정작 미세먼지의 저감 및 관리에 관하여 다른 법률보다 우선하여 적용되는 「미세먼지특별법」은 ‘미세먼지에 대한 실태조사’를 단순 임의규정으로 명시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박완주 의원이 대표발의한 이번 개정안은 현행법상 임의규정으로 되어있는 미세먼지 실태조사 실시 등에 관한 사항을 강행규정으로 개정하여 법률간 체계성과 통일성을 높이는 것은 물론 미세먼지 실태조사에 대한 정부의 의무를 명문화하도록 했다. 아울러 현행 「대기환경보전법」제17조제1항은 대기오염물질 배출원 및 배출량을 조사해야 하는 목적에 타법률의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