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2 (토)

  • 구름조금동두천 5.1℃
  • 맑음강릉 5.4℃
  • 구름조금서울 4.7℃
  • 구름조금대전 7.7℃
  • 황사대구 10.2℃
  • 맑음울산 11.3℃
  • 황사광주 8.2℃
  • 황사부산 11.5℃
  • 구름조금고창 7.2℃
  • 황사제주 10.8℃
  • 구름조금강화 5.1℃
  • 구름많음보은 7.2℃
  • 구름많음금산 6.7℃
  • 구름조금강진군 9.1℃
  • 맑음경주시 10.7℃
  • 맑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서울시, <2019년 시민조경아카데미·시민정원사 양성과정> 최종 430명 수료생 배출

2019년 ‘시민조경아카데미’ 및 ‘시민정원사’ 교육, 시민들의 많은 관심 속에 성황리 완료
올해 마을 녹화활동 펼칠 조경리더 430명 양성(시민조경아카데미 192명, 시민정원사 238명 수료)
시민조경아카데미 수료식(11월 19일(화)), 시민정원사 봉사·실습 부문 수료식(11월 29일(금)) 성료
2019년 마지막 시민녹색교육인 시민정원사 이론·실습 부문 수료식 12월 13일(금) 개최
시민의 녹화의식 높이고 자발적인 녹색문화가 일상 속에 확산되길 기대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는 올해 꽃과 나무에 관심 있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2019년 시민조경아카데미」와 「2019년 시민정원사 양성과정」을 운영하여 최종 430명의 수료생을 배출했다고 전했다.

 

「시민조경아카데미」는 시민들에게 식물과 정원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자 마련된 조경 및 정원 관련 인문학 교양강좌로, 시민들은 각자 살고 있는 동네에서 스스로 꽃과 나무를 심고 가꾸고, 이웃 주민들에게도 녹화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나눌 수 있도록 마련된 교육과정이다. 올해 「시민조경아카데미」는 서울시민을 대상으로 상·하반기 각각 12주간 동안의 교육을 통해 상반기 79명, 하반기 113명 총 192명의 시민 조경리더를 배출하였다.

 

시민조경아카데미는 2013년에 시작되어 올해가 6년째이다. 올해까지 총 1,918명의 수료생을 배출하였다. 매번 시민조경아카데미는 시민들의 뜨거운 호응으로 조경과 정원에 대한 배움의 열정이 지속되고 있다.

 

시민조경아카데미 수료 후에는 좀 더 전문적인 시민정원사 이론·실습과정의 교육을 받을 수 있다. 「시민정원사 양성과정」은 식물과 정원에 대한 기본적인 지식과 실무적인 능력을 갖추고 스스로 꽃과 나무를 가꾸는 문화 정착에 참여하고 봉사하는 시민양성을 목적으로 하는 교육과정이다.

 

올해「2019년 시민정원사 양성과정」은 이론·실습(기본과정) 부문 상·하반기 각각 14주간 교육하여 총 143명의 시민 조경리더를 배출하였고, 봉사·실습(심화과정) 부문은 올해 3월부터 11월까지 총 30주간을 교육하여 총 95명의 시민 조경리더를 배출하였다.

 

시민정원사 교육과정은 2014년에 처음 시작되어 올해까지 총 1,265명이 수료하였으며, 그 중 443명이 시민정원사로 인증받았다. 교육 이후에는 “서울정원박람회” “서울, 꽃으로 피다 캠페인” 등의 다양한 조경·정원관련 행사나 자원봉사활동에 지속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특히 이 교육에는 학생, 직장인, 전업주부, 어르신 등 20대에서 70대까지 다양한 직업을 가진 참가자들이 꽃과 나무에 대한 열정을 가지고 참여하였다. 교육을 받는 시민 중에서는 “좋은 시민정원사가 되어 자원봉사에 동참하고 서울이 꽃으로 피어나는 아름다운 도시가 되는데 한 몫하고 싶다”고 말했다.

 

배출된 시민정원사들은 향후 공동체정원 주민제안사업, 동네숲(골목길)가꾸기 사업 등 서울시에서 시행하는 시민녹화사업에 참여하여 작지만 큰 조경·정원을 만들어 푸르른 서울을 만들 예정이다.

 

「시민조경아카데미 수료식」은 지난 11월 19일(화) 서울시청 신청사 8층 다목적홀에서 19시부터 21시까지 열렸었고, 「시민정원사 봉사·실습과정 수료식」은 지난 11월 29일(금) 서울글로벌센터 9층 국제회의장에서 10시부터 12시까지 열렸으며, 「시민정원사 이론·실습과정 수료식」은 12월 13일(금) 서울시청 서소문청사 2동 제2대회의실에서 14시부터 16시까지 진행된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서울시는 녹색문화가 일상 속에 정착될 수 있도록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라며, “시민 조경리더를 발굴하기 위한 시민조경아카데미 및 시민정원사 양성과정 운영으로 조경과 정원, 공원을 쉽게 알 수 있는 계기가 되어 시민들의 자발적인 녹색문화가 일상 속에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환경뉴스

더보기

정책

더보기
국회의원 예산 투명성 더 높인'2020 의정활동지원 안내서'
[환경포커스=국회] 국회사무처(사무총장 유인태)는 21일, 2020년 제도변경 사항과 국회의원 의정활동 지원 사항을 종합적으로 안내하는 「2020 의정활동지원 안내서」를 발간하여 배포했다고 밝혔다. 이번 안내서는 지난해 국회의원 지원경비의 투명성과 합리성 제고를 위해 기획된 「2019 의정활동지원 안내서」의 개정판으로서, 2020년에 변경된 제도개선 사항 등을 추가한 것이다. 총 7편으로 구성된 안내서에는 ‘2020년도 주요변경사항’, ‘국회의원 지원예산’,‘의회외교활동’, ‘국회 시설 및 후생제도’ 및 ‘기타 지원사항‘ 등의 내용이 담겨 있다. 특히 각 국회의원실 담당자가 손쉽고 정확하게 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자주묻는질문(QnA)’과 ‘서식 및 참고자료’가 함께 수록되어 있다. 국회는 지난해 국회의장 직속 “국회혁신 자문위원회”의 논의에 따라 「의정지원 정보공개 및 예산지원 개선 T/F」를 구성, 의정지원 관련 정보공개 강화방안과 의정활동 지원예산 개선방안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바 있다. T/F 검토 결과를 바탕으로 발간된 「2020 의정활동지원 안내서」는 국회사무처가 매년 제도변경사항을 담아 전 의원실에 배포하여 안내해오고 있다. 국회 홈페이지

종합뉴스

더보기
너는 내 운명, 박시은母, 딸 부부의 입양에 대한 속마음 솔직 고백
[환경포커스] 지난 17일(월) 밤 11시에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 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진태현♥박시은 부부가 2세 준비를 위해 산부인과를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세를 준비 중인 진태현, 박시은 부부는 결혼 후 첫 산전 검사를 받기 위해 산부인과를 찾았다. 적지 않은 나이인 두 사람은 혹시나 하는 마음에 다소 긴장한 모습으로 각종 검사를 받기 시작했다. 정액 검사를 앞둔 진태현은 뜻밖의(?) 최신 시설 앞에서 민망한 기색을 드러냈다. 이를 지켜보던 스튜디오 MC들도 처음 보는 최첨단 시설에 “신기하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잠시 후 모두를 충격에 빠트린 압도적 수치의 검사 결과가 공개되며 진태현은 ‘신흥 정자왕’에 등극했다. 이후 ‘연예계 공식 정자왕’ 김구라가 진태현을 향해 예상치 못한 돌직구를 날려 한동안 두 사람의 자존심을 건 설전이 벌어졌다는 후문이다. 한편, 딸 부부가 2세 준비를 위해 산전 검사를 받았다는 소식을 듣고 박시은의 어머니가 두 사람의 집에 찾아왔다. 어머니는 딸만 넷을 낳았던 본인의 이야기를 털어놓는가 하면 딸 부부의 입양에 대해서도 솔직한 속마음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입양에 대한 박시은 어머니의 속마음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