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2.7℃
  • 맑음강릉 25.7℃
  • 구름많음서울 23.6℃
  • 구름조금대전 24.3℃
  • 구름조금대구 24.9℃
  • 맑음울산 24.6℃
  • 구름조금광주 24.9℃
  • 구름조금부산 24.0℃
  • 구름조금고창 24.6℃
  • 구름많음제주 24.4℃
  • 구름많음강화 22.7℃
  • 맑음보은 21.7℃
  • 구름조금금산 22.9℃
  • 구름많음강진군 26.4℃
  • 맑음경주시 24.8℃
  • 맑음거제 24.1℃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서울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비 중국 12개 도시에 총 6억 상당 물품 지원

코로나바이러스 피해예방·확산방지 위해 12개 자매우호·동포거주도시 지원 결정
국내 방역물품 수급상황 고려해 1차 의료용 방역물품, 2·3차 방역․시민중심 지원
어려울 때 서로 돕는 ‘상유이말’ 정신실천, 중국한국인회연합회 교민지원 요청 반영
박원순 시장, “중국 국민들 빠른 시일 내 난관 극복하고 일상으로 돌아가길 응원”

URL복사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피해 예방과 확산방지를 위해 중국 12개 도시에 총 6억 상당의 물품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지원을 결정한 12개 대상 도시는 서울시의 자매도시(베이징시), 8개 우호도시(충칭시 등), 조선족 동포들이 많이 거주하는 동북3성이다.

 

시는 지난 2015년 메르스로 관광객 감소 위기를 맞았을 때 베이징시가 서울시를 각별히 지원한 것처럼, 서울시도 이번 지원을 통해 어려울 때 서로 돕는다는 중국 고사성어 상유이말(相濡以沫)의 정신을 실천함으로써 상호 돈독한 신뢰와 우정을 쌓아가고자 한다고 밝혔다.

 

베이징시는 지난 2015년 서울시가 메르스 사태로 관광객 감소 등 위기를 맞았을 때 다양한 지원을 한 바 있다. 5월에는 서울시에 특사를 파견했고, 8월엔 박원순 시장을 비롯한 서울시 관광홍보대표단이 베이징시를 방문했을 때 야외 관광마케팅행사를 대규모로 진행하도록 지원했다.

 

또, 최근 서울시를 방문한 ‘중국한국인협회 연합회’ 지원요청을 반영해 어려움을 겪는 중국 내 교민들에게도 방역물품 지원 혜택이 돌아가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구체적인 지원물품과 규모는 각 중국 도시들과의 협의를 통해 결정했다. 서울시는 중국 도시가 필요로 하고, 서울시민의 필요량 수급에 문제가 적은 의료용 물품부터 우선적으로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1차적으로 의료용 보호복(1,000개), 의료용 고글(500개), 의료용 안면구(90개), 휴대용 열화상카메라(30대)를 지원한다. 이후 국내외 물품수급상황을 고려해 일반시민용 방호복, 고글, 마스크 등 물품을 순차적으로 지원하게 되며, 중소기업중앙회에서도 중소기업인들의 정성을 모아 함께 할 예정이다.

 

지원물품은 11일(화) 인천공항을 출발해 12일(수) 중국 각 도시에 도착한다. 중국 국민들이 빠른 시일 내에 난관을 극복해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굳게 응원하는 마음을 담아 “守望相助, 共克时艰”(이웃 간에 함께 도와 어려움을 이겨 냅시다)라는 응원메시지를 붙였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지난 2015년 메르스 사태로 서울이 관광위기에 처했을 때 베이징시가 특사를 파견하고, 서울시 대표단이 베이징시를 방문했을 때도 큰 도움을 준 바 있다. 누구든 어려움에 처할 수 있고, 어려울 때 받은 도움은 평생 잊지 못한다”며 “중국 국민들이 빠른 시일 내에 난관을 극복하고 일상을 회복할 수 있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말했다.


환경뉴스

더보기

정책

더보기
서울시, <최중증장애인 낮활동 지원사업> 대상자 모집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가 코로나19 상황으로 중증발달장애인이 이용하는 장애인복지관, 발달장애인평생교육센터, 장애인주간보호센터, 장애인보호작업장 등이 휴관하거나 축소 운영함에 따라 도전적 행동으로 성인 중증발달장애인 자녀 돌봄에 어려움을 겪는 가정을 발굴하여 긴급돌봄을 실시하고자「최중증장애인 낮활동 지원사업」대상자를 모집한다고 전했다. 모집 인원은 총15명이며, 프로그램 참여 희망자는 서울시발달장애인지원센터(02-2135-3628, 3629)로 7월 17일 금요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이용대상자 선정 및 배치는 서울시발달장애인지원센터에서 전문가 사례회의를 거쳐 최종 선발한다. 장애인복지관별 모집 인원은 다운복지관(노원구) 2명, 원광장애인종합복지관(중랑구) 1명, 충현복지관(강남구) 1명, 마포장애인종합복지관(마포구) 2명, 서대문장애인종합복지관(서대문구) 2명, 용산장애인복지관(용산구) 4명, 서울시립영등포장애인복지관(영등포구) 3명이다. 한편, 서울시는 2017년부터 전국 최초로 도전적 행동으로 시설 이용의 어려움을 겪은 장애인이 지역사회에 통합되고 가족의 돌봄 부담을 경감하고자 시설 이용의 사각지대에 있는 성인 최중증 장애인 95명을 선정하여 23개 장

종합뉴스

더보기
한 번 다녀왔습니다, 차화연-이상이, 이들이 만난 이유는?
[환경포커스] ‘한 번 다녀왔습니다’ 속 차화연과 이상이의 만남이 안방극장에 웃음꽃을 피운다.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가 시청률 36.5%로 자체 최고 시청률 타이 기록을 세우며 폭발적인 화제성을 입증했다. 또한 3주 연속 OTT 플랫폼 '웨이브'에서 주간 웨이브 차트1위를 차지, 주말드라마 최초로 웨이브 드라마 차트 1위 타이틀을 거머쥐며 유의미한 기록을 남기고 있다. 내일 토요일(5일) 방송되는 93, 94회에서는 차화연과 이상이의 만남이 그려진다고 해 기대를 더하고 있다. 앞서 방송에서는 송가(家)네 가족들에게 결혼을 승낙 받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윤재석(이상이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장옥분(차화연 분)에게 꽃다발을 선물하는 것은 물론 송가네의 집안 행사에 참석해 일을 도운 것. 이후 송다희(이초희 분)와 윤재석은 양가 부모님께 결혼을 승낙 받으며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뭉클하게 만들었다. 이 가운데 장옥분(차화연 분)과 윤재석의 만남이 포착돼 시선을 끈다. 그동안 장옥분은 막내딸 송다희와 윤재석의 결혼에 은근한 반대 의사를 내보였던 만큼 어떤 이유로 두 사람이 만나게 된 것인지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는 상황. 특히 윤재석의 말에 놀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