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5 (화)

  • 흐림동두천 2.4℃
  • 흐림강릉 4.9℃
  • 서울 2.3℃
  • 대전 3.6℃
  • 흐림대구 5.0℃
  • 흐림울산 8.0℃
  • 흐림광주 6.3℃
  • 구름조금부산 10.1℃
  • 흐림고창 4.8℃
  • 제주 8.3℃
  • 구름많음강화 5.3℃
  • 흐림보은 1.6℃
  • 흐림금산 3.8℃
  • 흐림강진군 6.3℃
  • 흐림경주시 6.1℃
  • 흐림거제 7.4℃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인천시, 아이들 심신의 건강과 행복 위해 <2021년 한마음 우리 집 탐험대 행사> 개최

URL복사

 

[환경포커스=인천] 인천광역시는 10월 30일 가족의 결속력을 높이고 육아에 지친 부모님들의 육아스트레스 해소 및 코로나19로 인해 제대로 뛰어 놀지 못하는 아이들 심신의 건강과 행복을 위해 「2021년 한마음 우리 집 탐험대 행사」를 개최했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는 ‘온 가족 함께 우리 집 탐험을 떠나볼까요?’라는 주제로 인천시가 주최, 인천광역시 육아종합지원센터가 주관했다. 올해 10월 5일부터 인천광역시 육아종합지원센터 부모다움 홈페이지(http://bumo.iccic.or.kr)에서 선착순 접수를 통해 관내 영유아 자녀(만0~5세) 100가정을 선발하고, 각 가정의 개인PC로 온라인 접속 (ZOOM)을 통한 비대면 참여방식으로 진행됐다.

 

오늘 개최된 「2021년 한마음 우리 집 탐험대」 행사는 가정 내에서 창의력을 바탕으로 부모 자녀가 협동수행으로 제한시간 내에 사회자가 제시한 미션을 수행해 라운드별 성공 횟수에 따라 우승자를 가리는 가정 친화적 프로그램으로 구성됐으며,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중계됐다.

 

행사는 10시 30분 △개회식을 시작으로 △미션수행(‘꼭꼭 찾아라’) △ 레크레이션(삼행시, 전주듣고 맞추기) △ 우수가족 선정 △ 폐회식순으로 진행되었으며, 깜짝이벤트 등의 마련으로 참가자의 많은 호응을 얻었다.

 

조진숙 시 여성가족국장은 “이번 행사가 가족 간의 신뢰와 결속력을 다지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양질의 가정육아지원은 물론 모든 영유아가 건강하고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함께 키우고 함께 웃는 행복한 육아’,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인천’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환경뉴스

더보기

정책

더보기
국회 본회의, ‘피선거권 제한연령 하향법’ 등 36건 안건 처리
[환경포커스=국회] 국회는 2021년 마지막 날 12월31일 열린 본회의에서 법률안 33건을 포함하여 총 36건의 안건을 의결하였다. 오늘 본회의에서는 ▲ 언론·미디어 제도 개선 특별위원회의 활동 기한 연장에 관한 안건, ▲ 피선거권을 18세로 하향조정하고 선거운동 확성장치 소음규제 기준을 마련한 「공직선거법」 개정안, ▲ 저상버스 도입 의무화 등 교통약자 이동권 확대를 위한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법」 개정안 등이 처리되었다. 오늘 본회의에서는 2021년 12월 31일까지로 예정되어 있던 언론·미디어 제도 개선 특별위원회의 활동 기한을 2022년 5월 29일까지로 연장하는 안건이 처리되었다. 정치개혁특별위원회에서 논의해왔던 「공직선거법」 개정안이 본회의 의결되었다. 2019년 선거권 연령은 19세 이상에서 18세 이상으로 조정되었으나, 피선거권 연령은 25세로 유지되어 청년의 정치적 권리가 제대로 보장되지 못한다는 지적이 있었다. 이에 따라 개정법은 국회의원, 지방자치단체장 및 지방의회의원의 피선거권 제한 연령을 현행 25세에서 18세로 하향하고, 동 조항이 즉시 시행될 수 있도록 부칙을 두어, 청년들의 공무담임권을 보다 폭넓게 보장하였다. 이 외에도 개정

종합뉴스

더보기
'너의 밤이 되어줄게' 정인선-이준영, 자꾸만 겹치는 인연! 본격 '동거 라이프' 기대 MAX!
[환경포커스]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가 첫 방송의 여운을 배가시키는 비하인드 컷으로 다음 회를 더욱 기다려지게 만들고 있다. 오늘(9일) SBS 일요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 측은 정인선과 이준영의 모습이 담긴 1회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몽유병을 앓고 있는 월드스타 아이돌과 비밀리에 이를 치료해야 하는 신분 위장 입주 주치의의 달콤 살벌한, 멘탈 치유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지난 1회 방송에서 정인선은 인윤주와 강선주 캐릭터로 분해 1인 2역의 극과 극 매력을 발산했다. 인윤주는 오랜 시간 떨어져 있던 언니와의 만남에 잔뜩 기대했지만, 돌아온 건 언니의 차가운 선 긋기였다. 크게 상심한 인윤주의 모습은 안방극장의 안타까움을 유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집 현관에 나란히 앉아 있는 자매의 어릴 적 모습과 마주 보고 앉아 냉기를 풀풀 날리는 지금의 모습이 극명한 대비를 이루고 있어, 극 중 캐릭터의 감정에 더욱 몰입하게 한다. 그뿐만 아니라, 인윤주를 강선주로 오해하고 몽유병 치료를 권하는 문대표(곽자형 분)의 간절함과, 이 사실을 알고 거세게 저항하는 윤태인(이준영 분)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악연으로 꼬여 오해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