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20 (토)

  • 구름조금동두천 26.0℃
  • 구름많음강릉 29.2℃
  • 서울 26.8℃
  • 구름많음대전 27.5℃
  • 구름많음대구 28.5℃
  • 흐림울산 28.3℃
  • 구름많음광주 27.3℃
  • 흐림부산 27.3℃
  • 구름많음고창 27.6℃
  • 흐림제주 29.4℃
  • 구름많음강화 26.1℃
  • 구름조금보은 26.4℃
  • 구름많음금산 26.7℃
  • 흐림강진군 27.8℃
  • 흐림경주시 28.0℃
  • 흐림거제 27.4℃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포토뉴스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제5대 이사장 새로운 수장

- 대한민국의 탄소중립을 선도하는 기관으로 도약할 것 다짐

[환경포커스=수도권]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제5대 이사장이 12월 31일 오후 3시, 인천 본사에서 취임했다.  환경부 산하 준정부기관인 한국환경공단의 이사장 임기는 3년이다. 

 

안병옥 신임 이사장은 1963년생(만58세)으로 독일 에센대학교에서 응용생태학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제16대 환경부차관(’17.6.~’18.8.)을 역임한 후, 대통령 직속 국가기후환경회의 운영위원장(’19.4.~’21.4.), 국회기후변화포럼 부설 기후변화정책연구소 소장(’19.2.~’21.8.), 환경보전협회 회장(’21.4.~’21.12.) 등의 다양한 활동을 통해 환경 분야 최고의 전문가로 평가받아 왔다. 

 

안병옥 신임 이사장은 취임식에서 “NGO와 대학, 정부를 오가며 환경정책을 다루어 왔던 경험을 토대로 정책과 현장을 연결해 임직원들과 함께 한국환경공단을 최고의 환경서비스 제공기관으로 가꿔 나갈 것”이라며, “한국환경공단을 대한민국의 탄소중립이라는 문명사적 대전환을 선도하는 기관으로 도약시키겠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한국환경공단 안병옥 이사장 프로필


성       명
안 병 옥(安 秉 玉)
생 년 월 일
1963년 1월 16일
출  신  지
전라남도 순천
□ 출신학교
 ▪순천고등학교 졸업(‘80.02.)
 ▪서울대학교 해양학 학사(‘84.02.)
 ▪서울대학교 대학원 해양생물학 이학석사(‘86.02.)
 ▪독일 에센대학교 대학원 응용생태학 이학박사(‘02.06.)
□ 주요경력
 ▪환경부 차관(‘17.06.~‘18.08.)
 ▪대통령직속 국가기후환경회의 운영위원장(‘19.04.~‘21.04.)
 ▪국회기후변화포럼부설기후변화정책연구소소장(‘19.02.~‘21.08.)
 ▪환경보전협회 회장(‘21.04.~‘21.12.)
 ▪한국환경공단 이사장(‘21.12.31.~)

 


환경뉴스

더보기
인천시, 비무장지대 인근에 <디엠지(DMZ) 평화의 길> 강화군 테마노선 개방
[환경포커스=인천] 인천광역시는 9월 16일 금요일부터 12월 18일 일요일까지 강화군 비무장지대 인근 ‘디엠지(DMZ) 평화의 길’ 강화군 테마노선을 개방한다고 전했다. ‘디엠지(DMZ) 평화의 길’은 비무장지대와 접경지역을 평화와 공존의 공간으로 전환하기 위해 만들고 있는 길로, 참가자들은 ‘테마노선’을 걸으며 비무장지대의 생태·문화·역사 자원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그중 강화군 노선은 ‘강화전쟁박물관 → 강화평화전망대 → 의두분초 → 철책선 도보길 → 불장돈대 → 대룡시장’을 둘러보는 코스다. 강화군 테마노선의 이동거리는 철책선 도보길 약 1.5km를 포함해 총 61.1Km로 약 4시간 30분이 소요되며 이동 중에는 관광해설사의 설명을 들을 수 있다. 강화에는 이번 테마노선 코스 외에도 볼 것들이 다양하다. 특히 한강과 임진강이 합류하는 연미정, 북한이 한눈에 보이고 피난민의 그리움이 담긴 교동망향대, 고려시대 왕릉 등을 볼 수 있는 강화 나들길은 강화만의 멋을 느끼기에 제격이다. 참가 신청은 8월 23일(화)부터 한국관광공사 운영 온라인 홈페이지(www.durunubi.kr)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무단예약취소 방지를 위해 참가비(1인당 1만원)를

정책

더보기
김진표 국회의장 폴란드·루마니아 공식방문 일정 마치고 귀국
[환경포커스=국회] 김진표 의장은 취임 후 첫 해외 순방으로 5박 7일간의 폴란드와 루마니아 공식 방문을 마치고 1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김 의장은 이번 순방에서 폴란드 하원의장과 루마니아 상·하원의장 등 양국 의회지도자들과 릴레이 회담을 갖고 ▲원전 협력 ▲방산 협력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 등을 핵심 아젠더로 삼아 전방위 의회외교를 벌였다. 김 의장은 특히 루마니아 3박 4일 기간 중 총 9회의 공식 일정을 소화하며 의회, 행정부 지도자를 두루 만나는 강행군을 펼쳤다. 루마니아에서 김 의장이 만난 인사는 상·하원 의장, 상·하원 외교위원장, 하원 국방위원장, 한-루 의원친선협회 회장, 에너지부 장관, 교육부 장관(차기 유력 상원의장 후보), 문화부 장관(연립여당 내 핵심인사), 연구혁신디지털부 차관, 국영원자력전력사 사장 등 열거하기 힘들 정도다. ▲원전 협력= 김 의장은 약 65조원 규모의 폴란드 신규원전 건설 사업과 약 11조원 규모의 루마니아 원전개발 사업에 한국의 참여를 요청했고 양국 모두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는 의사를 내비쳤다. 루마니아에서는 의회·행정부 인사를 두루 만나 한-루-미 3각 협력을 토대로 미국과 루마니아의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