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6 (수)

  • 구름조금동두천 7.0℃
  • 맑음강릉 10.9℃
  • 맑음서울 10.9℃
  • 구름조금대전 10.6℃
  • 맑음대구 9.1℃
  • 맑음울산 10.2℃
  • 박무광주 12.0℃
  • 맑음부산 13.2℃
  • 구름많음고창 8.9℃
  • 구름조금제주 16.5℃
  • 맑음강화 8.7℃
  • 맑음보은 5.9℃
  • 맑음금산 6.5℃
  • 맑음강진군 9.7℃
  • 구름많음경주시 7.2℃
  • 맑음거제 10.9℃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서울시, '기업 자원봉사 프로젝트 마케터' 중심으로 기업 사회공헌 프로그램 운영

서울시자원봉사센터, 기업 임직원 봉사활동 기획·실행하는 마케터 6년째 운영
7월 한 달간, 양천구 테마 놀이터 보수 활동 등 3개 기업 연계 프로젝트 진행
오는 10월, 다양한 기업들과 함께 2차 프로젝트 기획·진행 예정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자원봉사센터는 7월 한 달간 기업 사회공헌을 기획하고 운영하는 ‘기업 자원봉사 프로젝트 마케터(이하 '마케터’)’를 중심으로 기업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운영했다고 전했다.

 

마케터는 기업 자원봉사를 직접 기획-운영-평가-보급하는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과제를 해결하고, 기업 시민성 강화를 위해 노력하는 자원봉사자이다. 마케터 활동은 2014년부터 시작하여 현재까지 6년째 지속되고 있으며, 지금까지 50여개의 기업들과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이번에는 롯데중앙연구소, 한화토탈과 ▴양천구 어린이들을 위한 안전 테마 놀이터 보수 활동, ▴장애 영·유아를 위한 촉각책자 만들기, ▴여행용 캐리어 리폼을 통한 유기견 보금자리 만들기 활동 등 총 3가지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이러한 활동의 중심에는 시민의 눈으로 지역사회 과제를 탐색하고, 이를 기업 자원과 이어주는 마케터 봉사자들이 있다. 마케터는 대학생 60%, 직장인 35%, 주부 5% 등 다양한 시민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1년 이상 활동을 지속하는 봉사자가 절반의 비율을 차지한다. 4명 중 1명이 4~6년째 봉사를 지속하고 있어, 장기적으로 활동하는 봉사자의 비율이 높은 편이다.

봉사자들은 꾸준히 활동을 지속하고 있는 이유에 대해, 사회변화에 관심과 의지를 가진 개인들이 모여 주도적으로 사회를 변화시키는 활동과정이 보람되고 가치있기 때문이라고 입을 모았다.

 

연차휴가를 내고 봉사에 참여할 정도로 열정적인 김지윤(30)씨는 “팀원들과 기획부터 전 과정을 준비해 온 활동이다. 막연한 책임감 때문이 아니라, 내가 하고 싶은 활동이라 휴가를 냈다”고 말했다. 이어, “마케터 봉사활동이야말로 내가 성장하고 리프레쉬할 수 있는 진짜 휴식 시간”이라고 의미를 더했다.

 

특히, 이번 장애 영‧유아를 위한 촉각책자 만들기 프로그램은 조카에 대한 김지윤 씨의 사랑에서 나왔다. “얼마 전 조카가 태어나, 아이와 아이용품에 자연스레 관심이 갔다. 장애여부와 관계없이 모든 아이들이 적절한 성장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도움이 되고 싶은 마음에 기획했다”고 말했다.

 

6년째 마케터 활동을 지속하고 있는 조수빈(30)씨는 “봉사는 ‘내 삶의 내비게이션’과 같다”며, “대학생 때부터 흥미로 시작했던 봉사가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져 현재는 기업에서 사회공헌을 담당하는 일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무엇보다 사회변화에 대한 공감 하나로, 다양한 직군의 사람들이 모여 시너지를 내는 경험을 했다. 함께 하는 팀원들은 이제 가족만큼 소중한 사람들이 됐다”고 덧붙였다.

 

마케터들은 다양한 기업들과 함께, 오는 10월~11월에 있을 2차 프로젝트 활동을 이끌어갈 계획이다.

 

서울시자원봉사센터 안승화 센터장은 “기업 자원봉사 프로젝트 마케터는 시민들의 수요와 기업 자원을 연결하는 가교 역할을 충실히 해오고 있다"라며, "더 나은 사회를 위해 개인-기업-지역사회가 힘을 모으고, 변화를 이끌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너는 내 운명" 강남♥이상화, 벨라인 VS 머메이드 ‘드레스이몽’
[환경포커스] 지난 14일(월) 밤 10시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강남♥이상화의 웨딩드레스 숍 방문기가 공개됐다. 강남, 이상화는 본식에 입을 웨딩드레스와 턱시도를 정하기 위해 숍을 방문했다. 입구에서부터 다양한 스타일의 드레스를 본 이상화는 “빨리 입어보고 싶다”라며 결혼을 앞둔 예비 신부의 설렘을 드러냈다. 그러나 두 사람은 결혼식의 꽃인 웨딩드레스를 두고 ‘동상이몽’을 보였다. 강남은 벨라인의 풍성한 드레스를, 이상화는 보디라인이 강조되는 머메이드라인의 드레스를 원한다고 밝힌 것. 두 사람은 계속해서 서로 반대되는 스타일의 드레스를 고르며 극과 극의 드레스 취향을 보였다. 그런가 하면 이날 강남은 최대 난제로 ‘리액션’을 꼽았다. 강남은 주변 사람에게서 신부가 드레스를 입고 나왔을 때 남편의 반응을 평생 기억한다는 말을 자주 들었다고 했고, 이상화 역시 “오빠 반응이 어떨지 궁금하다”라고 해 리액션에 대한 부담을 가중시켰다. 강남이 리액션 대가다운 면모를 보여줄지는 지난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드레스 피팅을 마치고 집에 돌아온 이상화는 옷맵시를 위해 운동에 돌입했다. 이상화는 은퇴 후에도 한 치의 흩트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