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4 (목)

  • 흐림동두천 2.9℃
  • 구름조금강릉 7.8℃
  • 흐림서울 6.1℃
  • 구름많음대전 3.6℃
  • 흐림대구 5.2℃
  • 구름많음울산 8.8℃
  • 흐림광주 7.7℃
  • 구름많음부산 11.1℃
  • 구름많음고창 3.8℃
  • 맑음제주 9.6℃
  • 흐림강화 4.8℃
  • 흐림보은 0.9℃
  • 흐림금산 1.1℃
  • 구름많음강진군 8.0℃
  • 구름많음경주시 5.5℃
  • 흐림거제 8.9℃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한강유역환경청 ‘유해화학물질 운반차량’안전운전 당부

유해화학물질 운반차량 화학안전 캠페인 실시 운반차량 화학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심어주고자

 

[환경포커스=수도권] 서해안고속도로 매송휴게소(서울방향)에서 유해화학물질을 운반하는 차량의 운전자를 대상으로 화학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화학안전 캠페인을  오늘 벌였다.

 

한강유역환경청은 이번 캠페인은 국민건강 및 환경상 위해한 화학물질을 운반하는 차량에서 발생하는 화학사고를 예방하기 위하여, 운전자 대상으로 안전운전 수칙 및 화학사고 위험성 등에 대하여 적극적으로 홍보했다.  최근 5년간 운반차량에서 발생하는 화학사고가 지속해서 증가 추세에 있는 점에 주목하여 운반차량 화학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심어주고자 한 것이다.

 

유해화학물질 운반차량 대상의 화학안전 캠페인은 한강유역환경청뿐만 아니라 전국의 각 지방(유역)환경청에서도 광범위하게 전개될 예정이며, 한강유역환경청에서는 운전자에게 안전운전 스티커 등 화학안전 홍보물과 화학물질 보호복, 방독마스크 등 보호장비를 나눠주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한강청은 휴게소에서 실시되는 현장 캠페인 외에도 수도권 지역에 있는 유해화학물질 운반업체(130개소)에 안전운전 홍보물을 우편으로 개별 발송하며 업체의 자발적 화학안전 캠페인 동참을 유도했다.

 

박규제 한강유역환경청 화학안전관리단장은 “특히 유해화학물질을 운반하는 차량은 교통사고가 발생하면 일반 화물차량에 비해 매우 심각한 인명 및 환경 피해가 발생할 수 있기에 유해화학물질 운반차량의 운전자의 각별한 주의 운전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환경뉴스

더보기
부산시, 개발 및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환경포커스=부산] 부산시는 21일 오후 4시 30분 시청 7층 영상회의실에서 부산경찰청, ㈜트렉스타와 「NFC 안심 신발」 개발 및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전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형준 부산시장과 우철문 부산경찰청장, 권동칠 ㈜트렉스타 대표가 직접 참석해 업무협약서에 서명할 예정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치매노인이 외출할 때 반드시 착용하는 ‘신발’에 가족 연락처 등의 정보를 담아, 거리를 배회하는 치매노인을 발견할 때 이 ‘신발’이 보호자 인계를 위한 매개체가 되면 좋을 것 같다는 일선 현장의 의견이 계기가 됐다. 실제로 경찰관 등이 길에서 배회하고 있는 치매노인을 발견할 때 대부분 보호자 연락처를 확인할 수 없었고, 신원 확인을 위한 지문등록도 치매노인의 20.1%만 등록해 그간 신속한 보호자 인계에 애로가 있었다. 이번 업무협약이 체결되면 ▲ 부산 향토기업인 ㈜트렉스타는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NFC 안심 신발」을 개발·보급하고 ▲ 부산시는 치매안심센터를 통해 「NFC 안심 신발」 지원 대상자를 선정하고 이를 지원하는 데 협력한다. ▲ 부산경찰청은 배회 치매노인을 발견했을 때 경찰관 교육, 사례공유 등을 통해 신속한 보호자 인계에 「NF

정책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