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4 (수)

  • 맑음동두천 14.9℃
  • 흐림강릉 9.7℃
  • 맑음서울 14.2℃
  • 연무대전 13.9℃
  • 맑음대구 13.3℃
  • 구름많음울산 14.9℃
  • 연무광주 13.8℃
  • 구름조금부산 17.8℃
  • 맑음고창 14.1℃
  • 구름많음제주 15.1℃
  • 맑음강화 13.8℃
  • 구름많음보은 14.2℃
  • 맑음금산 11.9℃
  • 맑음강진군 15.8℃
  • 구름많음경주시 15.1℃
  • 맑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마트 등 1회용 비닐봉투 무상제공 집중 단속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는 11.5(월)~11.9(금)까지 1주간 대규모점포, 도․소매업 등을 대상으로 1회용 비닐봉투 무상제공금지 이행여부를 집중 단속한다.

 

이번 1회용 비닐봉투 사용 집중 점검은 서울시 25개 자치구와 쓰레기 함께 줄이기 시민운동본부 등 환경단체가 합동 점검팀을 구성해 점검 및 단속을 시행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대규모 점포 및 도․소매업종의 1회용 봉투․쇼핑백 무상제공여부이며 위반 시 최대 3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붙임1 참조)

 

점검반은 매장 내 1회용 봉투․쇼핑백의 무상제공 여부 등을 점검하며, 속비닐 사용량 감축, 유색코팅 트레이 사용억제, 상품 추가포장 자제, 재사용종량제 봉투 사용, 포장용 박스 비치, 소비자 대상 장바구니 사용 권고 등의 내용을 계도한다.

 

다만, 순수 종이재질의 봉투 및 쇼핑백, 생선·정육·채소 등 음식료품의 겉면에 수분이 있는 제품이나 냉장고 등에 보관하는 제품으로 상온에서 수분이 발생하는 제품을 담기 위한 합성수지재질의 봉투는 점검대상에서 제외된다.

 

서울시는 지난 7월 커피전문점 등을 대상으로 매장 내 1회용컵 사용 억제계도 및 홍보를 실시하고, 8월부터 지속적인 지도․점검으로 매장 내 다회용컵 사용비율 증가 등 1회용품 줄이기 생활문화가 자연스럽게 정착되는 성과를 낸 바 있다.

 

시는 올해 8~9월 두 달간 커피전문점 등 1회용품 다량사업장 총 10,366개소를 점검, 8건의 과태료 총 78만원을 부과했다.

 

1회용컵 단속 강화 이후 자원순환사회연대에서 환경부와 자발적 협약을 체결한 커피전문점을 대상으로 1회용컵 사용실태를 조사한 결과, 다회용컵 100% 사용매장 비율 및 다회용컵 사용비율이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자원순환사회연대 1회용컵 사용실태 조사결과>

구 분

6.25~7.6(단속전)

8.21~8.22(단속후)

매장수

226

1,052

다회용컵 사용비율

44.3%

(893개중 327)

81.4%

(12,847개중 10,461)

다회용컵 100% 사용매장

29.2%

(66개 매장)

60.0%

(634개 매장)

 

박동규 서울시 자원순환과장은 “편리함으로 익숙하게 사용해 오던 1회용품의 소비를 줄이고, 친환경 소비문화가 정착을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의식이 중요하다”며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장바구니 사용 등 친환경 소비를 실천해 주도록 당부했다.



‘소나무 재선충병 친환경 방제’를 위한 입법 공청회
[환경포커스=국회] ‘국회 농업과 행복한 미래’가 주최하고 국제선충연구소가 주관하며, 산림조합중앙회, 충남대학교가 후원하는 ‘소나무 재선충병 친환경 방제’를 위한 입법 공청회가 11월 13일국회 의원회관에서 국회의원 20명과 학계 및 관련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자유한국당 홍문표 국회의원(자유한국당, 충남 예산․홍성)이 공동대표를 맡고 있는 이번 공청회에서는 소나무 재선충병에 의한 피해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현재 정부가 실시하고 있는 방제방식과, 사용약품의 환경파괴 및 오염 문제를 지적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법 개정 등의 제도적 보완과 친환경 방제약품 개발에 대한 정부지원 강화 등의 대책이 집중 논의되었다. 공청회의 좌장은 고충석 전 제주대학교 총장이 맡았고, 국립산림과학원 산림병해충연구과 한혜림 박사가 참석해 ‘소나무 재선충병 생태특성 및 발생현황’에 대해 주제발표하고, 이어 충남대학교 식품생명공학과 성창근 교수가 ‘소나무 재선충병 친환경 예방 및 치료제 개발현황’이라는 주제로 발제를 하였다. 특히 충남대 성창근 교수는 주제발표를 통해 지난 십 수년 간의 노력 끝에 이루어낸 세계 최초의 미생물 천적을 이용한

두뇌와 몸을 깨우는 문제해결형 놀이 추리테마파크 캣조르바 탐정추리학교 열려…
[환경포커스] 국내 최초의 추리테마파크 "캣조르바 탐정추리학교"가 오는 2018년 12월 20일부터 2019년 1월 27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 1홀에서 개최된다. 수학을 스토리텔링한 인기 가족뮤지컬 캣조르바와 방탈출 및 런닝맨 컨셉을 융합하여 어린이들이 스스로 방과 방사이를 뛰어다니면서 숨겨진 단서를 추리 하고 해결해 나간다. 특히나 교과과정의 지식을 활용하여 문제를 해결하게 함으로써 학교 공부가 게임의 재료로 활용되는 흥미로운 경험과 동시에 교과서 속 지식과 원리를 자연스럽게 습득하게 된다. 교과서에서 아직 배우지 않은 개념이더라도 체험전 입장 시 ‘탐정수첩’을 통해, 어린이들이 수첩을 보며 직접 문제를 해결할 수 있게 제공된다. 행사관계자는” 창의융합적 교육을 지향하는 교육공학박사님들과 평소 아이들의 실험적 수업을 실천하는 선생님들이 함께 참여하며 문제들이 완성되었다. 문제해결능력, 협업, 창의적 도전 등 미래인재 역량에 필요한 정신을 놀이로 담는 미래교육의 새로운 놀이의 장을 제시해보고자 한다”고 밝혔다.. 1차 얼리버드 이벤트는 11월 18일까지로 인터파크와 티켓몬스터를 통해 예약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