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흐림동두천 -3.5℃
  • 구름많음강릉 0.8℃
  • 흐림서울 1.2℃
  • 흐림대전 0.3℃
  • 구름많음대구 0.8℃
  • 흐림울산 3.4℃
  • 흐림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6.4℃
  • 흐림고창 1.1℃
  • 구름많음제주 10.8℃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2.5℃
  • 흐림금산 -2.4℃
  • 흐림강진군 3.5℃
  • 흐림경주시 -1.1℃
  • 구름많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서울시, 석면 노출 우려 높은 비규제 소규모 다중이용시설까지 석면 안전성 검사 강화

석면 마감재 사용 지하역사 반기 1회에서 분기 1회로 조사주기 단축
학원, 지역아동센터 등 비규제 소규모 건축물까지 공기 중 석면 조사 확대
지난해 생활환경 및 석면 해체・제거사업장 519개 지점 공기 중 석면 농도 측정
방학 기간 석면 해체・제거 공사 학교 대상 실내공기 중 석면 농도 조사

URL복사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은 석면으로부터 안전한 환경 조성을 위해 올해 석면 노출 우려가 높은 지하역사와 지역아동센터, 학원 등 비규제 소규모 다중이용시설까지 석면 안전성 검사를 강화한다고 전했다.

 

석면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정한 1군 발암물질로 공기 중에 비산되어 호흡기를 통해 폐암, 석면폐증, 중피종 등의 질환을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은 환경부('12년~)와 고용노동부('10년~)로부터 인증을 받은 석면 분석 전문기관으로서 학교를 비롯한 일반 건물, 재개발 및 재건축 등 석면해체・제거사업장, 지하역사, 하천 및 공원, 터널 내부 등 석면 노출 우려가 있는 다양한 생활환경을 대상으로 공기 중 석면 농도를 조사하고 있다.

 

석면 농도 검사 대상 지하역사는 삼성역, 안국역, 을지로3가역, 성수역, 노원역 총 5개 역사이며, 검사 주기를 기존 반기별 1회에서 올해부터는 분기별 1회로 강화한다.

 

뿐만 아니라 어린이와 청소년을 비롯한 건강 민감군이 이용하는 시설의 경우 규모가 작아 석면 안전 관리 비규제 대상일지라도 검사 대상에 포함하여 올해 지역아동센터(500 ㎡ 미만) 22개소, 학원(430 ㎡ 미만) 11개소에 대한 공기 중 석면 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이들 검사 대상은 지난해 서울시가 비규제 소규모시설에 대한 실태조사를 통해 석면 함유 건축물을 확인한 결과이다.

 

한편, 지난해에는 지하역사, 하천 및 공원, 일반대기환경, 터널 내부 등 석면 노출 우려가 있는 생활환경 주변 123개 지점과 주택 재개발・재건축 사업장, 도시재정비 촉진사업장 등 37개 석면해체・제거사업장 396개 지점에 대해 공기 중 석면농도 측정을 실시하였다.

 

123개 지점에서 측정한 일반 대기 중 석면 농도는 별도의 기준이 없기 때문에 석면건축물 실내공기 중 석면 관리기준을 준용한 결과 0.01개/cm3 이내로 석면 안전성을 확인했다. 석면해체・제거사업장 주변 공기 중 비산석면 농도측정 결과는 서울시실내 환경관리시스템(http://cleanindoor.seoul.go.kr) 및 각 자치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서울시교육청과 함께 ‘석면 걱정 없는 안전한 학교 환경 조성’을 위해 여름방학 기간 중 석면 해체・제거 공사를 실시한 학교를 대상으로 공사 완료 후 실내공기 중 석면 농도를 조사하여, 학교 내에 잔존하는 석면에 대한 불안감 해소에 기여했다.

 

18개 학교 총 112개 지점의 실내공기 중 석면 농도를 조사한 결과, 모두 미국의 ‘학교석면긴급대응법(AHERA)’ 기준(70 s/㎟ 이하) 이내로 나타나 최종 안전성을 확인했다.

 

신용승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장은 “앞으로도 우리 일상 생활 주변 뿐만 아니라 법적 사각지대에 놓인 곳까지 적극적으로 감시해 석면으로부터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과 시민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환경뉴스

더보기
인천시, 올해 장애인 콜택시 증차 및 노후차량 교체 추진
[환경포커스=인천] 인천광역시는 장애인 콜택시 이용 고객들이 더 안전하고 쾌적하게 장애인 콜택시를 이용할 수 있도록 올해 증차 및 노후차량 교체를 추진한다고 전했다. 시와 장애인 콜택시를 운영하는 인천교통공사는 올 상반기 중 장애인 콜택시 24대를 증차하고, 노후차량 18대를 교체할 계획이다. 이로써 인천의 장애인 콜택시는 총 169대로 늘어나, 승차 대기 시간이 기존보다 단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매년 장애인 콜택시를 증차하고, 지난 2019년부터는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해 콜택시 호출은 물론 현재 대기중인 접수자수 확인·본인의 최근 이용내역 등을 확인·재접수 기능 등을 제공해 이용자 편의를 대폭 개선해 왔다. 장애인 콜택시 이용은 스마트폰에서‘인천장애인콜택시’ 어플을 내려 받아 한 차례 본인 인증 절차를 거쳐 사용할 수 있다. 스마트폰을 이용하지 않는 장애인은 지금처럼 콜센터(1577-0320)로 전화를 하면 된다. 김정범 시 택시물류과장은 “장애인 콜택시가 교통 약자의 발 역할을 하는 만큼 매년 운행 차량을 늘리고 지난 2019년엔 교통공사와 협업해 장애인 콜택시 전용 어플을 개발·보급하는 등 고객 편의 향상을 위해 노력해 왔다”며 “ 앞으로도

정책

더보기
국회 해양수산법안심사소위, 해양폐기물 관리 강화 위한 법안 처리
[환경포커스=국회]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는 2월 24일(수) 오전 10시 해양수산법안심사소위원회(소위원장 이양수)를 열어 14건의 법안을 심사하였다. 다각적이고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하여 「해양폐기물 및 해양오염퇴적물 관리법 일부개정법률안」, 「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 등 3건을 의결하고, 나머지 안건은 계속해서 심사하기로 하였다. 「해양폐기물 및 해양오염퇴적물 관리법 일부개정법률안」은 갈수록 심각해져 가는 해양폐기물 문제에 대응한 국제적 협력 및 관련 부처·지방자치단체 간 협력 필요성에 따라 해양폐기물 관련 부처가 모두 참여하는 다부처 위원회인 ‘해양폐기물관리위원회’의 설치 근거를 마련하고자 하는 것으로, 해양폐기물 관리에 관한 사항을 심의·조정하도록 하여 해양폐기물의 전 주기적 관리방안과 함께 국제협력 대응 방안에 대한 논의의 장을 제공함으로써 해양폐기물 관리를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은 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 의무자에 배달을 통해 판매·제공하는 자를 추가하도록 하고, 원산지 표시 대상에 냉동상태의 농수산물도 포함됨을 명확히 하였고, 「수산자원관리법 일부

종합뉴스

더보기
"바람피면 죽는다" 지하실에 쓰러진 조여정 포착! 위기일발 현장!
[환경포커스] '바람피면 죽는다' 조여정이 지하실에 쓰러진 위기일발 현장이 포착됐다. 지하실 문 앞에 귀를 바짝 댄 고준과 검은 가방을 안고 지하실로 향하는 송옥숙의 모습까지, 의심의 중심에 서 있는 세 사람 앞에 어떤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KBS 2TV 수목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 측은 오늘인 27일 지하실에 쓰러진 강여주(조여정 분)의 위기일발 스틸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엔 여주가 지하실의 철제 선반 아래 깔린 모습이 담겨 시선을 강탈한다. 선반에서 쏟아져 널브러진 책과 각종 물품 사이 당혹감을 감추지 못한 여주의 모습이 눈길을 모은다. 지난 13회에서 선반이 넘어지는 위기의 순간 어시스트 차수호(김영대 분)의 도움을 받았던 여주. 그녀가 선반 아래 깔린 사연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이어 지하실 문에 귀를 바짝 대고 있는 한우성(고준 분)의 모습도 포착됐다. 마치 지하실 안에서 벌어지는 상황을 엿듣고 있는 듯하다. 평소 지하실에는 잘 가지 않는 우성이 여주의 지하실에 급 관심을 갖게 된 이유는 무엇일지 관심이 쏠린다. 그런가 하면 검은 가방을 끌어안고 지하실 계단을 내려오는 가사도우미 염진옥의 모습도 공개됐다. 지난 14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