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2 (수)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3.1℃
  • 구름조금서울 -4.1℃
  • 맑음대전 1.4℃
  • 맑음대구 1.0℃
  • 맑음울산 2.3℃
  • 흐림광주 0.1℃
  • 맑음부산 2.6℃
  • 흐림고창 -0.9℃
  • 흐림제주 4.9℃
  • 구름조금강화 -4.1℃
  • 맑음보은 -1.6℃
  • 맑음금산 -0.3℃
  • 흐림강진군 0.9℃
  • 맑음경주시 1.4℃
  • 맑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전국

서울시, 도시와 세계, 평화와 공존의 길 의제로 국제 콘퍼런스 개최

서울특별시·서울연구원, 11. 8.(월)~11. 9.(화) 「서울 평화 싱크탱크 국제 콘퍼런스」 개최

URL복사

[환경포커스=서울] 서울특별시와 서울연구원이 11월 8일 월요일부터 11월 9일 화요일까지 ‘도시와 세계, 평화와 공존의 길(Road to Peace and Coexistence in Cities and the World)’을 의제로 「제1회 서울 평화 싱크탱크 국제 콘퍼런스」(Seoul Peace Initiative Conference2021, SPIC2021)를 개최한다고 전했다.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서울연구원이 미국, 유럽, 일본, 호주 등에서 활동하는 12개의 평화․안보 연구 기관들과 발족한 「서울 국제 평화 연구 협의체」의 연례 학술회의로, 세계 곳곳에서 발생하는 차별과 갈등 문제를 진단하고, 공존과 평화를 이루기 위한 해결 방안을 살펴보는 자리이다.

 

「서울 평화 싱크탱크 국제 콘퍼런스」는 총 4개의 세션으로 진행한다. 

 

첫째 날(2021. 11. 8.(월) 18:50)은 ‘평화․안보 싱크탱크 협력 연구의 성과와 과제’를 주제로 「서울 국제 평화 연구 협의체」의 회원 기관들이 공동으로 연구한 결과를 발표한다. 이어서 열리는 제2세션은 ‘동북아와 서울의 미래’라는 주제로 한반도의 안보와 평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국제 사회의 인식을 공유한다.

 

둘째 날(2021. 11. 9.(화) 19:00)에는 오슬로평화연구소(PRIO), 스톡홀룸국제평화연구소(SPIRI), 토다평화연구소(TODA) 등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연구 기관들이 ‘평화․안보의 지정학적 접근’이라는 주제로 제3세션을 진행한다. 마지막으로 열리는 제4세션은 ‘메가시티, 서울과 일상의 평화․공존’을 주제로 분쟁과 갈등을 넘어 평화와 공존을 이루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구상한다.

 

비대면으로 개최하는 이번 학술회의는 「서울 평화 싱크탱크 국제 콘퍼런스」 누리집(https://spic.or.kr)을 통해 생중계하며, 안보와 평화에 관심 있는 시민은 누구나 시청이 가능하다.

 

유기영 서울연구원장 직무대행은 “서울연구원이 실천적인 세계 평화 의제 발굴에 기여하기 위해 다양한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라며 “제1회 서울 평화 싱크탱크 국제 콘퍼런스를 시작으로 서울연구원과 해외 연구기관이 평화․안보 연구를 위해 지속적으로 함께 고민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특별히 오세훈 서울특별시장은 개회식에 보낸 영상 축사에서 “최근 감염병과 기후 변화, 에너지, 재해․재난 등 초국경 안보 이슈들은 거대한 인식의 전환을 요구하고 있다”라며 “새로운 국제 질서 변화를 전망하고, 도시의 미래와 시민의 안전에 대한 글로벌 협력의 비전을 구체화하는 기회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환경뉴스

더보기

정책

더보기
국회 본회의, ‘피선거권 제한연령 하향법’ 등 36건 안건 처리
[환경포커스=국회] 국회는 2021년 마지막 날 12월31일 열린 본회의에서 법률안 33건을 포함하여 총 36건의 안건을 의결하였다. 오늘 본회의에서는 ▲ 언론·미디어 제도 개선 특별위원회의 활동 기한 연장에 관한 안건, ▲ 피선거권을 18세로 하향조정하고 선거운동 확성장치 소음규제 기준을 마련한 「공직선거법」 개정안, ▲ 저상버스 도입 의무화 등 교통약자 이동권 확대를 위한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법」 개정안 등이 처리되었다. 오늘 본회의에서는 2021년 12월 31일까지로 예정되어 있던 언론·미디어 제도 개선 특별위원회의 활동 기한을 2022년 5월 29일까지로 연장하는 안건이 처리되었다. 정치개혁특별위원회에서 논의해왔던 「공직선거법」 개정안이 본회의 의결되었다. 2019년 선거권 연령은 19세 이상에서 18세 이상으로 조정되었으나, 피선거권 연령은 25세로 유지되어 청년의 정치적 권리가 제대로 보장되지 못한다는 지적이 있었다. 이에 따라 개정법은 국회의원, 지방자치단체장 및 지방의회의원의 피선거권 제한 연령을 현행 25세에서 18세로 하향하고, 동 조항이 즉시 시행될 수 있도록 부칙을 두어, 청년들의 공무담임권을 보다 폭넓게 보장하였다. 이 외에도 개정

종합뉴스

더보기
'너의 밤이 되어줄게' 정인선-이준영, 자꾸만 겹치는 인연! 본격 '동거 라이프' 기대 MAX!
[환경포커스]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가 첫 방송의 여운을 배가시키는 비하인드 컷으로 다음 회를 더욱 기다려지게 만들고 있다. 오늘(9일) SBS 일요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 측은 정인선과 이준영의 모습이 담긴 1회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몽유병을 앓고 있는 월드스타 아이돌과 비밀리에 이를 치료해야 하는 신분 위장 입주 주치의의 달콤 살벌한, 멘탈 치유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지난 1회 방송에서 정인선은 인윤주와 강선주 캐릭터로 분해 1인 2역의 극과 극 매력을 발산했다. 인윤주는 오랜 시간 떨어져 있던 언니와의 만남에 잔뜩 기대했지만, 돌아온 건 언니의 차가운 선 긋기였다. 크게 상심한 인윤주의 모습은 안방극장의 안타까움을 유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집 현관에 나란히 앉아 있는 자매의 어릴 적 모습과 마주 보고 앉아 냉기를 풀풀 날리는 지금의 모습이 극명한 대비를 이루고 있어, 극 중 캐릭터의 감정에 더욱 몰입하게 한다. 그뿐만 아니라, 인윤주를 강선주로 오해하고 몽유병 치료를 권하는 문대표(곽자형 분)의 간절함과, 이 사실을 알고 거세게 저항하는 윤태인(이준영 분)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악연으로 꼬여 오해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