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4 (수)

  • 맑음동두천 14.9℃
  • 흐림강릉 9.7℃
  • 맑음서울 14.2℃
  • 연무대전 13.9℃
  • 맑음대구 13.3℃
  • 구름많음울산 14.9℃
  • 연무광주 13.8℃
  • 구름조금부산 17.8℃
  • 맑음고창 14.1℃
  • 구름많음제주 15.1℃
  • 맑음강화 13.8℃
  • 구름많음보은 14.2℃
  • 맑음금산 11.9℃
  • 맑음강진군 15.8℃
  • 구름많음경주시 15.1℃
  • 맑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반대로 가는 석탄발전 국내 공공기관 꾸준히 지원,


    

[국정감사=국회]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더불어민주당 김성환 의원은 조기 폐쇄를 앞두고 있는 석탄화력발전에 대한 투자는 기후변화대응을 외면한 혈세 낭비 거꾸로 가는 정책라고 지적했다.

 

에너지기술평가연구원 국정감사에서 김성환 의원은 최근 에너지기술평가연구원이 석탄화력 R&D930억원, 석탄가스화복합발전 R&D960억원을 지원됐다는 점을 밝히고, “대통령이 이미 석탄화력발전 조기 폐쇄와 깨끗하고 안전한 에너지로의 전환을 천명했는데도, 에너지기술평가연구원이 석탄에 지원을 유지하고 있는 것은 사회적 배임이라고 질타했다.

 

그러나 2014년 산업부와 에기평이 발표한 ‘2014 에너지기술 이노베이션 로드맵중 고효율 청정화력발전 편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2019~2023년까지 5년간 정부지원금 1,665억원, 민간투자 3,010억원 등 총 4,675억원을 석탄화력에 투자할 예정이다.

반면, 해외 주요국은 석탄화력에 대한 투자를 급속히 줄여가고 있다. OECD 국가들은 재생에너지와 효율화에 지난 1년간 2,790억달러를 투자한 반면, 화력발전 투자금액은 430억달러에 그쳐 6.5배 차이를 보였다.

 

주요국들이 석탄화력발전에 대한 투자를 줄이는 가장 큰 이유는 온실가스 감축에 한계가 있기 때문이다. 태양광과 풍력의 CO2 배출량은 각각 48g/kWh, 12g/kWh에 불과하지만, 일반화력은 880g/kWh, 고효율 발전소는 670~880g/kWh으로 최대 73배나 차이가 난다. 반면 고효율 발전소를 건설하는 데에는 수배의 건설비가 소요되기 때문에 경제성 측면에서도 큰 의미가 없어진 상황이다.

 

 

일반 화력

초임계

초초임계

석탄 IGCC

태양광

풍력

CO2배출량

(g/kWh)

880

800-880

740-800

670-740

48

12

일반화력 대비 CO2 감축률

-

9.1

15.9

23.9

94.5

98.

6

- 압력온도에 따라 임계점(225kg/, 374)를 기준으로 그 이하면 아임계(일반 석탄화력발전), 그 이상이면 초임계(SC), 246kg/, 593이상이면 초초임계(USC)로 구분

 

김성환 의원은 석탄화력발전은 기후변화 주범 중 하나라고 지적하면서, “단계적 폐쇄를 고려해야 할 석탄화력발전에 수천억원의 자금을 투입하는 것은 납득할 수 없는 일이라고 질타했다. 이를 위해 에너지기술 R&D를 담당하고 있는 에너지기술평가연구원이 석탄화력발전 지원을 중단하고 재생에너지 R&D 집중할 것을 요구했다.

 



‘소나무 재선충병 친환경 방제’를 위한 입법 공청회
[환경포커스=국회] ‘국회 농업과 행복한 미래’가 주최하고 국제선충연구소가 주관하며, 산림조합중앙회, 충남대학교가 후원하는 ‘소나무 재선충병 친환경 방제’를 위한 입법 공청회가 11월 13일국회 의원회관에서 국회의원 20명과 학계 및 관련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자유한국당 홍문표 국회의원(자유한국당, 충남 예산․홍성)이 공동대표를 맡고 있는 이번 공청회에서는 소나무 재선충병에 의한 피해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현재 정부가 실시하고 있는 방제방식과, 사용약품의 환경파괴 및 오염 문제를 지적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법 개정 등의 제도적 보완과 친환경 방제약품 개발에 대한 정부지원 강화 등의 대책이 집중 논의되었다. 공청회의 좌장은 고충석 전 제주대학교 총장이 맡았고, 국립산림과학원 산림병해충연구과 한혜림 박사가 참석해 ‘소나무 재선충병 생태특성 및 발생현황’에 대해 주제발표하고, 이어 충남대학교 식품생명공학과 성창근 교수가 ‘소나무 재선충병 친환경 예방 및 치료제 개발현황’이라는 주제로 발제를 하였다. 특히 충남대 성창근 교수는 주제발표를 통해 지난 십 수년 간의 노력 끝에 이루어낸 세계 최초의 미생물 천적을 이용한

두뇌와 몸을 깨우는 문제해결형 놀이 추리테마파크 캣조르바 탐정추리학교 열려…
[환경포커스] 국내 최초의 추리테마파크 "캣조르바 탐정추리학교"가 오는 2018년 12월 20일부터 2019년 1월 27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 1홀에서 개최된다. 수학을 스토리텔링한 인기 가족뮤지컬 캣조르바와 방탈출 및 런닝맨 컨셉을 융합하여 어린이들이 스스로 방과 방사이를 뛰어다니면서 숨겨진 단서를 추리 하고 해결해 나간다. 특히나 교과과정의 지식을 활용하여 문제를 해결하게 함으로써 학교 공부가 게임의 재료로 활용되는 흥미로운 경험과 동시에 교과서 속 지식과 원리를 자연스럽게 습득하게 된다. 교과서에서 아직 배우지 않은 개념이더라도 체험전 입장 시 ‘탐정수첩’을 통해, 어린이들이 수첩을 보며 직접 문제를 해결할 수 있게 제공된다. 행사관계자는” 창의융합적 교육을 지향하는 교육공학박사님들과 평소 아이들의 실험적 수업을 실천하는 선생님들이 함께 참여하며 문제들이 완성되었다. 문제해결능력, 협업, 창의적 도전 등 미래인재 역량에 필요한 정신을 놀이로 담는 미래교육의 새로운 놀이의 장을 제시해보고자 한다”고 밝혔다.. 1차 얼리버드 이벤트는 11월 18일까지로 인터파크와 티켓몬스터를 통해 예약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