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6 (금)

  • 흐림동두천 9.8℃
  • 흐림강릉 7.9℃
  • 서울 9.5℃
  • 대전 11.3℃
  • 대구 10.1℃
  • 울산 10.7℃
  • 흐림광주 9.8℃
  • 부산 11.5℃
  • 흐림고창 9.4℃
  • 흐림제주 12.0℃
  • 흐림강화 10.6℃
  • 흐림보은 9.8℃
  • 흐림금산 10.6℃
  • 흐림강진군 11.0℃
  • 흐림경주시 9.5℃
  • 흐림거제 11.8℃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정책

환경부 환경범죄 단속시 디지털포렌식 도입한다

- 컴퓨터, 휴대폰 등 각종 저장매체에 남아있는 정보를 수집·복구·분석하여 지능적인 환경범죄에 대해 과학수사 추진

[환경포커스=세종]  환경부는 날로 지능화되고 있는 환경사범에 대응하기 위해 정부과천청사 환경조사담당관실(4620)환경부 디지털포렌식센터를 설립하고 426일 현판식을 개최했다.

 

환경부 디지털포렌식센터는 정보분석 서버, 포렌식 소프트웨어 디스크 복제기 등으로 구성된 분석실과 압수를 받은 피의자의 참여권 보장을 위한 참관실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대검찰청에서 주관하고 있는 디지털포렌식 수사관 양성 전문교육을 이수한 수사관 2명을 배치하여 디지털 증거자료의 압수·수색·분석 업무를 수행한다.

 

디지털포렌식은 컴퓨터, 휴대폰 등 각종 저장매체 또는 인터넷에 남아 있는 각종 디지털 정보를 분석해 범죄 단서를 찾는 과학적인 수사기법이다.

 

그간 컴퓨터 등에 저장한 디지털 정보는 법원에서 증거능력을 인정받기 어려웠다. 그러나 201610형사소송법이 개정되면서부터 과학적인 분석결과에 기초한 디지털포렌식 자료 등이 주요 증거로 인정받기 시작했다. 이후 환경범죄에도 디지털포렌식이 중요한 수사기법으로 떠올랐다.

 

환경부 환경조사담당관실 소속 환경특별사법경찰단도 환경범죄에 사용된 스마트폰의 메신저나 통화 기록을 비롯해 컴퓨터, 태블릿 등 각종 디지털기기에서 삭제된 자료를 원래의 상태로 복구·추출하는 등 과학수사 업무를 본격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특히, 올해 1월 원주지방환경청 등이 적발하여 음성과 군산지역에 임시보관 중이던 불법 운반 폐기물 1,100톤의 배출자를 디지털포렌식으로 색출하고, 해당 폐기물을 원인자 부담으로 전량 처리하도록 조치한 바 있다.

 

환경특별사법경찰단은 환경부 디지털포렌식센터가 본격적으로 문을 열게 됨에 따라 지능적인 환경범죄를 수사하는 데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했다.

 

환경특별사법경찰단은 환경부 직원 16, 검찰청 파견 검사 1명 등 총 17명으로 구성됐으며 20162월부터 활동을 시작했다.

 

마재정 환경부 환경조사담당관은 미세먼지, 폐기물, 유해화학물질 등 사회적으로 민감한 환경오염물질 분야에 대해 디지털포렌식 등 과학적인 수사기법을 적극 적용해 결정적인 증거를 확보하여 처벌을 강화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환경부 환경범죄 단속시 디지털포렌식 도입한다
[환경포커스=세종] 환경부는 날로 지능화되고 있는 환경사범에 대응하기 위해 정부과천청사 환경조사담당관실(4동 620호)에 ‘환경부 디지털포렌식센터’를 설립하고 4월 26일 현판식을 개최했다. 환경부 디지털포렌식센터는 정보분석 서버, 포렌식 소프트웨어 디스크 복제기 등으로 구성된 분석실과 압수를 받은 피의자의 참여권 보장을 위한 참관실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대검찰청에서 주관하고 있는 디지털포렌식 수사관 양성 전문교육을 이수한 수사관 2명을 배치하여 디지털 증거자료의 압수·수색·분석 업무를 수행한다. 디지털포렌식은 컴퓨터, 휴대폰 등 각종 저장매체 또는 인터넷에 남아 있는 각종 디지털 정보를 분석해 범죄 단서를 찾는 과학적인 수사기법이다. 그간 컴퓨터 등에 저장한 디지털 정보는 법원에서 증거능력을 인정받기 어려웠다. 그러나 2016년 10월 ‘형사소송법’이 개정되면서부터 과학적인 분석결과에 기초한 디지털포렌식 자료 등이 주요 증거로 인정받기 시작했다. 이후 환경범죄에도 디지털포렌식이 중요한 수사기법으로 떠올랐다. 환경부 환경조사담당관실 소속 환경특별사법경찰단도 환경범죄에 사용된 스마트폰의 메신저나 통화 기록을 비롯해 컴퓨터, 태블릿 등 각종 디

SBS 정글의 법칙, 귀염 뽀짝 구구단 미나의 정글 짐싸기 영상 공개
[환경포커스] 지난 25일 SBS는 ‘정글의 법칙 in 로스트 정글’의 구구단 ‘미나’ 사전 짐싸기 셀프캠 영상을 공개했다. 오는 5월 11일 첫 방송을 앞둔 ‘정글의 법칙 in 로스트 정글’은 정글 42번째 시즌으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원시림을 품고 있는 태초의 땅 태국에서 병만족의 치열한 정글 생존기를 그려낼 예정이다. 이에 제작진은 이번 선발대 멤버로 출격한 구구나 미나의 사전 준비 영상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먼저, 영상 속 미나는 정글에 가져갈 소품과 장비를 구입하러 나섰다. 정글에서 필요한 다용도 칼과 휴대용 도끼, 톱 등을 구입한 미나는 뭔가 빠트린 것 같은 기분에 구구단 세정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세정은 평소 미나가 모기 밴드를 하면 속이 울렁거리는 걸 기억하고 스프레이 형태로 권해주는가 하면 조개 줍기용 그물망을 추천하는 등 정글 선배답게 세심한 꿀팁을 전해줘 미나를 감동케 했다. 미나는 “언니한테 전화하길 잘했다!”며 세정이 추천한 소품까지 꼼꼼하게 챙겨 그녀의 장비가 실전에서 어떻게 사용될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 외에 미나는 정글 떠나기 전 장난감 활로 사냥 연습을 하는 ‘귀염 뽀짝’ 모습도 선보였다. 연습 초반 활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