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8 (금)

  • 맑음동두천 -1.7℃
  • 맑음강릉 7.4℃
  • 맑음서울 1.7℃
  • 맑음대전 1.5℃
  • 맑음대구 5.0℃
  • 구름조금울산 8.8℃
  • 맑음광주 5.4℃
  • 맑음부산 11.4℃
  • 맑음고창 2.1℃
  • 구름많음제주 13.0℃
  • 맑음강화 -0.7℃
  • 맑음보은 -2.6℃
  • 맑음금산 -1.8℃
  • 맑음강진군 6.8℃
  • 맑음경주시 6.3℃
  • 맑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종합뉴스

‘저스티스’ 최진혁X나나, 공조 속에서 피어오른 묘한 텐션

[환경포커스] ‘저스티스’ 최진혁과 나나의 공조가 묘한 텐션으로 여름밤을 뜨겁게 물들이고 있다.

KBS 2TV 수목드라마 ‘저스티스’에서 장영미(지혜원) 실종 관련 공조 수사를 시작한 이태경(최진혁)과 서연아(나나). 전 연인이었던 두 남녀가 법정 안에서 악연으로 만나 불꽃 튀는 신경전을 펼쳐왔지만, 공조 수사를 시작한 지금은 미묘한 분위기를 형성하며 남다른 케미를 자랑하고 있다.

미제 살인사건의 유력한 용의자인 양철기(허동원)를 둘러싸고 서로 원치 않는 재회를 했던 태경과 연아. 연인이었다는 과거가 믿기지 않을 만큼 두 사람 사이에는 매번 스파크가 튀었다. 그러나 태경 동생 태주(김현목)의 죽음과 장엔터 사건의 키를 쥐고 있는 영미가 실종되자 태경과 연아는 공조 수사를 시작했다. 영미의 남은 일기장으로 장엔터 대표 장치수(양현민)를 옥죄이고, CCTV를 분석해 납치범으로 추정되는 조현우(이강욱)의 존재까지 찾아냈다. 송우용(손현주) 회장과 검찰 내부의 압박에도 불구하고 두 사람의 공조는 계속됐고, 송회장이 권력자들과 은밀한 만남을 갖고 있는 ‘남원식당’의 턱밑까지 왔다.

이와 같이 진실을 알아내는 과정이 힘겹더라도 피해자들을 위해 결코 포기하지 않는 태경과 연아. 두 사람의 공조가 보는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키는 이유는 뛰어난 수사능력 가운데 피어오르는 묘한 텐션에 있다. 조현우와 대치하던 중 칼에 맞은 태경이 칼자국 사진을 연아에게 보내 분석을 부탁하자, 연아는 칼에 찔린 사람이 누구냐며 예리한 촉으로 태경임을 알아냈다. 하지만 태경은 연아 앞에서 자신의 상처를 감추려했다. 여전히 서로를 걱정하는 두 남녀의 마음이 드러나는 대목이었다.

긴장을 놓을 수 없는 상황들의 연속에서 태경과 연아의 가벼운 장난은 케미를 폭발시켰다. “분위기 딱딱해서 협상을 못 하겠다고. 웃으라고 부드럽게”라는 연아의 말은 항상 굳어 있던 태경의 부드러운 미소를 이끌어냈다. 실종된 영미의 행방과 미제 사건들의 진실을 찾기 위해 함께 고군분투 수사를 이어나가고 있는 태경과 연아. 이들의 공조 케미가 어떤 진실을 발견해낼지 앞으로가 더욱 궁금해진다.

‘저스티스’ 매주 수, 목 밤 10시 KBS 2TV 방송.

인천시, 시민들의 보이지 않는 삶의 질 개선 위해 지속적인 환경캠페인 추진
[환경포커스=인천] 인천환경공단은 31일 시민들의 보이지 않는 삶의 질 개선을 위해 지속적인 환경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공단은 하수처리 ․ 소각시설 ․ 자원회수시설 등 인천지역의 버려지는 폐기물을 처리하는 환경기초시설을 안정적으로 처리하기 위해 생활 속 최 일선에서 묵묵히 노력하고 있다. 이 같은 노력과 더불어 지역 환경 개선을 위한 환경캠페인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 지난 26일 직원들과 관내학생 70여명이 모여 승기천 일대를 돌며 환경지킴이 활동 4분기를 마쳤으며, 같은 날 문화예술회관 광장에서 열리는 자원순환 녹색나눔 장터에도 7회째 참가하고, 수익금 130여만원을 전액 YWCA에 기탁하며 함께하는 나눔도 실천하였다. 이밖에도 김상길 이사장 취임 후‘2025년 직 매립 제로’라는 인천시 환경정책에 발맞춰,‘재활용 가능자원 분리배출 동참 환경캠페인’도 29일 저녁 6시부터 직원 20여명이 중구 북성동 차이나타운 일원에서 추진하며 시민들의 재활용 분리배출 관심을 이끌어 냈다. 김상길 공단 이사장은“인천시 환경공기업으로서 인천시가 추진하는 환경정책이 원활히 달성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함께 노력하겠다”면서 “환경기초시설의 안정적인 운영과 정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