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1 (월)

  • 맑음동두천 4.7℃
  • 맑음강릉 6.5℃
  • 구름조금서울 4.2℃
  • 맑음대전 6.5℃
  • 맑음대구 6.3℃
  • 맑음울산 6.0℃
  • 맑음광주 6.6℃
  • 맑음부산 5.7℃
  • 맑음고창 7.1℃
  • 맑음제주 10.1℃
  • 구름많음강화 6.2℃
  • 맑음보은 5.4℃
  • 맑음금산 6.3℃
  • 맑음강진군 7.7℃
  • 맑음경주시 6.4℃
  • 맑음거제 7.5℃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포토뉴스

인천환경공단, ‘2019년 용현갯골유수지 환경지킴이’ 환경 정화활동

[환경포커스=인천] 인천환경공단 남항사업소는 CJ 2공장, CJ 1공장, 인천냉동, 라이온코리아, 중구자율환경연합회 회원 30명이 참여하여, 용현갯골유수지(갯골유수지 수문 ↔ 블루비치교 약3.6㎞)구간에서 20ℓ봉투 38개(약150㎏)의 쓰레기를 수거하는 ‘2019년 용현갯골유수지 환경지킴이’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고 전했다.

 

2011년부터 9년째 지속적으로 용현갯골유수지 환경지킴이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시민․학생 등 100명이 참여하고 쓰레기를 약 450㎏을 수거하는 등 우리가 생활하는 주변 환경부터 깨끗하게 가꾸어 나가자는 목표로 환경지킴이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이상돈 소장은 “미추홀구 환경취약 지역인 용현동 갯골수로 환경지킴이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지역 주민들에게 깨끗한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이를 통해 환경보호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갖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환경 연구개발 발전 방향 논의…국회 공개토론회 개최
[환경포커스=국회]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김학용 위원장실, 이상돈 의원실과 함께 3월 20일 오후 3시부터 서울 영등포구 국회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환경 연구개발(R&D) 발전방향 정책공개토론회(포럼)’을 열었다. 이번 포럼은 환경 연구개발 추진 방향을 점검하고 성과를 혁신하기 위해 국회와 정부가 함께 마련했다. 포럼에는 조명래 환경부 장관을 비롯하여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김학용 위원장, 이상돈 의원, 산·학·연 환경 연구개발 관계자 등 대대거 참석했다. 포럼은 ‘환경기술개발사업 혁신을 위한 정책제언’, ‘환경 연구개발 중장기 추진 방향과 미래상’ 등 환경 연구개발 발전 방향에 대한 다양한 발표와 토론이 펼쳐질 예정이다. 오재일 중앙대 교수는 현장에서 느끼는 환경 연구개발의 현주소와 연구기반 내실화를 토대로 개방형, 혁신적 기술개발을 통한 환경 연구개발의 성과를 높이는 방안에 대해 정책제안을 한다. 조현수 환경부 환경연구개발과장은 국내외 환경여건변화, 정책 및 기술현황, 환경미래 쟁점 등을 분석하여 환경 연구개발 중장기 추진전략과 환경기술 혁신을 통한 환경복지 선진 국가 실현에 대한 미래상을 소개할 예정이다. 환경부는 2

루닛, 미국암학회서 초록 2편 발표… AI 분석으로 항암제 반응 예측 시대 열어
[환경포커스] 인공지능 기반 항암제 바이오마커를 개발하는 루닛은 지난 3월 29일부터 미국 애틀랜타에서 열리는 미국암학회에서 연구 초록 2편(이하 초록)을 발표했다. 이번 초록은 그동안 루닛이 진행해오던 연구 일부를 발표한 것으로, 항암 치료 반응을 예측하는 인공지능 바이오마커 개발에 한층 더 진일보한 내용을 담고 있다. 초록은 다양한 암 종류에 대한 인공지능 분석 결과를 나타낸다. 또한 유방암 조직 슬라이드를 인공지능으로 분석해 세포 단위의 분류 및 정량화가 가능케 된 결과를 실었다. 특히 루닛의 인공지능으로 분류된 고위험 환자들의 경우 저위험 환자들보다 사망 확률이 5배 높은 것을 확인할 수 있었으며, 고위험군 환자들은 보조항암화학요법 반응률이 3~5배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초록 내용은 4월 1~2일 AACR에서 발표될 예정이며, 온라인으로도 확인할 수 있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폐암과 유방암을 예측하는 바이오마커 개발 과정에 있어 이번 초록 발표는 우리 연구의 첫 단계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는 것을 확인하는 과정이며, 환자의 생존율 향상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연구 파트너십을 통해 인공지능을 활용한 정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