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15 (일)

  • 흐림동두천 -2.5℃
  • 흐림강릉 1.4℃
  • 서울 -2.0℃
  • 구름조금대전 -2.2℃
  • 구름조금대구 1.9℃
  • 흐림울산 3.6℃
  • 흐림광주 0.5℃
  • 구름많음부산 4.7℃
  • 흐림고창 -0.3℃
  • 흐림제주 4.5℃
  • 흐림강화 -3.5℃
  • 흐림보은 -1.2℃
  • 흐림금산 -1.7℃
  • 구름많음강진군 1.2℃
  • 흐림경주시 2.9℃
  • 구름많음거제 4.4℃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정책

한강청, 서울․경기 녹색기업 실무자 간담회 가져

- 환경관리 우수사례 공유 및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적극 참여 협조

[환경포커스=수도권]  서울․경기 지역 녹색기업 18개소 20명을 대상으로 실무자 간담회를 11월 17일 개최했다.

 

한강유역환경청은 녹색기업 간담회는 기업의 환경관리 우수사례 및 환경현안을 공유하기 위해 년 중 상․하반기에 개최하였으나, 최근 코로나 상황으로 올해 첫번째 간담회를 개최하게 되었다.

 

간담회는 녹색기업의 환경분야 우수사례 발표로 시작하였는데, 삼성전자(주) 수원사업장에선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도로청소용 중수도 지자체 무상지원’을, 에이치엘만도(주) 평택 Plant에서는 ‘에너지 저장장치와 전력모니터링 설비운영을 통한 에너지 효율화 방안’ 을 발표하였다.

 

이어서, 한강청에서는 올 12월부터 진행 예정인 ‘제4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에 녹색기업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업체별 여건을 고려한 세부 이행방안을 적극 실천하도록 요청하고, 기업들이 평소 놓치기 쉬운 폐기물관리 준수사항 위반사례 등을 설명했다.

 

아울러, 최근 언론 등 외부에서 지적된 녹색기업의 환경법령 위반 등 ‘그린워싱’ 에 대한 분위기를 전하고, 평소 환경시설관리 및 법령 준수 등에 만전을 다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한강청은 12월 중 인천․부천 지역 녹색기업을 대상으로 간담회를 개최하고, 향후 이런 소통의 자리를 매년 상․하반기에 정기적으로 마련할 예정이다.  이런 간담회를 통해 공유된 환경관리 우수사례 및 평소 놓치기 쉬운 환경위반 사례교육 등이 기업의 환경관리 역량을 발전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희송 한강유역환경청장은 “기업의 친환경경영과 사회적 책임은 갈수록 중요해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앞으로 녹색기업과의 지속적인 소통 및 협력을 위해 향후 적극적인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환경뉴스

더보기

정책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