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1 (수)

  • 흐림동두천 4.7℃
  • 흐림강릉 6.9℃
  • 흐림서울 5.1℃
  • 대전 3.9℃
  • 흐림대구 10.4℃
  • 흐림울산 11.0℃
  • 흐림광주 8.7℃
  • 흐림부산 11.0℃
  • 흐림고창 5.7℃
  • 흐림제주 13.5℃
  • 흐림강화 5.1℃
  • 흐림보은 3.3℃
  • 구름많음금산 3.9℃
  • 흐림강진군 10.2℃
  • 흐림경주시 10.1℃
  • 흐림거제 11.2℃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2018 서울시 푸드뱅크·마켓 감사의 밤’을 개최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가 서울광역푸드뱅크센터와 함께 21일(수) 오후 5시30분 공군회관(영등포구 여의대방로 259)에서 ‘2018 서울시 푸드뱅크·마켓 감사의 밤’을 개최한다.

 

2018 서울시 푸드뱅크‧마켓 감사의 밤은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한 시민 및 기업을 격려하는 감사의 자리다.

 

올 한 해 푸드뱅크‧마켓과 함께 한 나눔 실천자 300여 명을 초청, 우수 기부사례를 시상하고 홍보하는 이번 행사는 서울시가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하여 13회 째 마련하는 자리다.

 

특히 2018년은 푸드뱅크‧마켓 사업이 20주년을 맞는 해인만큼 더욱 뜻깊은 행사라고 할 수 있다.

 

푸드뱅크‧마켓 사업은 생산·유통·판매·사용과정의 식품 등을 기부 받아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하는 사업으로 긴급 복지대상, 차상위계층 등 복지 사각지대 대상자를 지원하며 특히 저소득층에게 월 단위 배분으로 소외 계층의 사회 안전망을 구축하고 있다.

 

이러한 지원은 대기업의 대량 물품지원은 물론 시민이 함께 참여하는 김장김치 행사, 반찬꾸러미 나눔, 결식학생 도시락 나눔, 무료 보청기와 이비인후과 수술, 빵 기부, 초콜릿 전달 등 다양한 형태의 지속적인 기부를 통해 이뤄졌다.

 

올해는 한영희 서울시 복지기획관, 정연보 서울시 사회복지협의회장, 김화숙 시의원 등 내빈들과 기부자‧자원봉사자‧기업 사회공헌 관계자 및 푸드뱅크·마켓 종사자 등 약 300여 명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Jazz Island 공연 팀의 축하 공연과 나눔활동 실천자들의 활동과 현장 인터뷰 영상 상영에 이어 푸드뱅크·마켓 사업 소개와 사회공헌기업, 개인 후원자, 자원봉사자, 푸드뱅크·마켓 종사자 등 총 41개 기관 및 개인에 서울시장 상 (15개)과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장 상(24개), 공로패(2개)가 수여된다.

 

서울시는 함께 나눔활동에 참여한 사회공헌 기업 5,000개소, 자원봉사자 약 1만 2천명, 종사자 100여 명, 사업소 60개소 중 기부기간(지속성), 기부금액(기부량), 임직원들의 참여 등을 기준 삼아 총 4개의 부문별로 (사회공헌, 물적나눔, 자원봉사, 지역사회연계) 수상 팀을 결정했다.

 

한영희 서울시 복지기획관은 “지난 20년 간 서울시 푸드뱅크마켓은 서울시 취약계층 지원 및 국내 푸드뱅크‧마켓 사업 발전을 선도했다”며 “앞으로도 서울시 푸드뱅크‧마켓이 복지 사각지대를 보다 촘촘히 지원할 수 있도록 뜻있는 기업 및 개인 기부자의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시 푸드뱅크·마켓은 1998년 사업을 시작한 이래 서울시민과 다양한 기부기업 및 단체의 기부참여를 통해 어려운 이웃을 위한 국내 대표적인 식료품기부전달체계로 성장하였다.

 

2018년 서울시는 550억 원 상당의 기부물품이 35만 세대의 저소득가정과 1,500여 개의 사회복지시설에 지원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 나눔 활동을 하고자 하는 시민들은 가까운 자치구 내 기초푸드뱅크마켓이나 서울광역푸드뱅크센터(☎905-1377)로 연락하면 된다.

 



환경영향평가서의 신뢰성와 투명성 높아진다
[환경포커스=세종] 환경부는 환경영향평가서의 신뢰성와 투명성을 높이기 위한 ‘환경영향평가법 시행령’ 개정안이 11월 20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돼 11월 29일부터 시행된다. 이번 시행령 개정안은 환경영향평가협의회에 환경영향평가서를 판단하는 거짓·부실 검토 전문위원회의 구성·운영 근거를 비롯해 사업 착공통보 및 사후환경영향조사 검토결과 공개 방법, 원상복구 명령에 갈음한 과징금 부과기준 등을 구체적으로 규정했다. 환경영향평가서란 환경에 영향을 미치는 개발사업을 허가·승인 등을 받을 때 해당 사업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미리 조사・예측・평가하여 해로운 환경영향을 피하거나 제거 또는 감소시킬 수 있는 방안을 담은 보고서로 사업자가 작성한다. 거짓·부실 검토 전문위원회는 환경영향평가서의 진위여부에 대한 갈등이 발생할 경우 이 평가서의 거짓·부실 여부를 판단한다. 전문위원회는 환경부 장관이 지정한 법률 및 환경영향평가 분야의 전문가 10명 이내로 구성되며, 환경영향평가서가 거짓이나 부실로 판정될 경우, 환경부 장관은 환경영향평가서를 반려하고 작성업체에 대해 고발 등 후속 조치를 한다. 사업 착공통보 및 사후환경영향조사 검토결과는 환경영향평가 정보지원시스템(E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