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7 (화)

  • 맑음동두천 22.6℃
  • 맑음강릉 23.6℃
  • 맑음서울 21.4℃
  • 맑음대전 22.9℃
  • 맑음대구 21.6℃
  • 맑음울산 18.7℃
  • 맑음광주 21.4℃
  • 맑음부산 17.4℃
  • 맑음고창 18.3℃
  • 맑음제주 18.4℃
  • 맑음강화 16.7℃
  • 맑음보은 21.7℃
  • 맑음금산 21.1℃
  • 맑음강진군 22.0℃
  • 맑음경주시 22.5℃
  • 맑음거제 19.0℃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서울시, ‘샘 킴의 1일 학교급식’ 참여할 초·중학교 4곳 신청접수

6월~11월 찾아가는 ‘요리사 샘킴’의 1일 학교급식 운영‥7일부터 신청접수
선정된 4개 학교에 ‘샘킴’이 직접 찾아가 요리하고 급식 제공, 학생들과 만남의 시간도
‘친환경 학교급식’에 ‘자연주의 요리법’ 접목을 통해 학교급식을 한 단계 더 성장시켜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는 ‘샘 킴의 1일 학교급식’을 오는 6월부터 11월까지 운영키로 하고, 여기에 참여할 초·중학교 4곳을 5월 7일 화요일부터 신청접수 받는다고 전했다.

 

‘샘킴의 1일 학교급식’은 서울시 관내 초·중학교를 대상으로 작년에 처음 시작한 사업으로, 학교현장에 자연주의 조리법을 알리고 적용함으로써 급식식단을 보다 다양화하고 학교급식을 한 단계 더 성장시키는 데 그 의미가 있다.

 

‘샘 킴의 1일 학교급식’에 선정되면, 오는 6월~11월 중 인기 요리사 샘 킴이 학교로 직접 찾아가 점심 급식을 친환경 재료의 색다른 식단으로 만들어 선보일 예정이다.

 

당일 제공되는 급식식단은 2017년 서울시와 샘킴이 함께 출간한 <자연을 담은 학교 급식 레시피Ⅳ-셰프 샘킴의 자연주의 레시피>에 따르며 이들 식단 중에서 학교와 협의하여 선택하도록 한다. 식단이 정해지면 제철의 신선한 식재료 선택부터 조리방법까지 샘킴과 영양(교)사와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학생들에게 더욱 맛있고 건강한 학교급식을 제공할 계획이다.

 

학교 선정은 ①친환경식재료의 사용비율 ②바른 식생활교육의 정도 ③서울시 친환경급식 사업의 참여 실적 등을 반영해 이뤄진다. 샘킴이 점심 급식을 조리한 후에는 학생들과 점심식사를 함께 즐기며 ‘친환경 급식과 건강한 요리’에 대해 진솔한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도 마련된다.

 

홍보대사 샘 킴은 “앞으로 영양(교)사들과도 만남의 시간을 통해 조리과정의 어려움을 공유하고 해결방안을 함께 찾아보겠다”며 급식 현장의 ‘매니저’를 자처하고 나섰다. 그는 학교 급식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전하는 홍보대사로서의 활동에 적극 임하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백 호 서울시 평생교육국장은 “서울시가 추구하고 있는 친환경급식의 철학과 가치가 자연주의 셰프로 유명한 샘 킴을 만나 더 많은 시민들과 함께 소통되고 공감되길 기대한다”며 “이번에 진행하는 현장으로 찾아가는 샘킴 요리사의 홍보활동을 통해 ‘친환경 학교급식의 맛있는 건강함’을 알리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울시, 유휴공간에 꼭 필요한 커뮤니티 시설 공급하는 <공간닥터 프로젝트> 가동
[환경포커스=서울]서울주택도시공사에 따르면, 공간닥터 프로젝트는 건축관련 전문가를 공간닥터로 임명하여, 이들에게 21개 노후 임대아파트 단지를 진단하여 주민들에게 필요한 공간복지시설(생활SOC)을 찾아내거나 공간 개선방안을 마련하도록 하는 프로그램으로, SH공사는 이들 공간닥터들이 제안한 아이디어를 적극 받아들여 노후 임대단지의 공간 개선 사업에 활용할 예정이다. SH공사는 건축/도시/조경 분야에서 오랜기간 실무를 겸비해 전문성을 쌓아온, 교수 및 사회단체 소속 전문가 26명을 공간닥터로 선정하여 4월27일 위촉식을 갖고 4개월간 시범운영에 돌입한다. 26명의 공간닥터는 5개 그룹으로 나뉘어, 각 그룹을 이끄는 책임닥터와 4~5인의 공간닥터로 구성되며, 그룹별로 현장방문/회의/토론을 통한 여건이 다른 단지별 개선방안을 도출해 나갈 예정이다. 이번에 공간닥터가 진단할 공공임대 아파트는 지은지 20년 이상되고 500세대 이상인 21개 영구임대단지로, 노인들이 많이 살아 노인에게 필요한 복지시설로 필요한데도 사용되지 않는 씨름장이나 어린이 놀이터가 있는 등 통합적인 공간이용 계획이 필요한 실정이다. 김세용 SH공사 사장은 “이번 공간닥터 프로젝트는 민간 전문

절대그이, 매우 전략적인‘슈.스.슈퍼 스타메이커’들이 뜬다! 매력 터지는‘초특급 씬스틸러...
[환경포커스] “이런 ‘앙큼한 라인업’이라니!” SBS 새 수목드라마 ‘절대그이’에 홍석천-하재숙-최주원 등 톡톡 튀는 ‘초특급 신스틸러’들이 출동, 빅스타를 만들어내는 연예계의 은밀한 뒷이야기를 펼쳐낸다. 오는 5월 15일 첫 방송을 확정 지은 ‘절대그이’는 빨갛게 달아오른 뜨거운 핑크빛 심장을 가진 연인용 피규어, 사랑의 상처로 강철 심장이 되어버린 특수 분장사, 로봇처럼 살아가려는 톱스타가 펼치는 SF인 ‘척’하는 요망한 로맨틱 멜로다. 여진구-방민아-홍종현 등 풍부한 연기력과 케미력이 돋보이는 배우들이 집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와 관련 홍석천-하재숙-최주원 등 극에 통통 튀는 매력을 배가시키는 씬스틸러들이 ‘절대그이’의 조연 라인업을 완성하며 흥미진진한 열연을 예고한다. 이들은 대한민국을 넘어 아시아의 별을 만들어내는 톱스타 양성소 ‘KIN 엔터테인먼트’의 대표, 매니저, 신인 배우 역할을 맡아 ‘리얼’보다 더 ‘리얼’같은 ‘연예계의 뒷이야기’를 완성할 예정이다. 먼저 ‘떴다’하면 예능계를 평정하는 홍석천은 톱스타 마왕준(홍종현)이 소속된 KIN 엔터테인먼트 대표이자, 20년 경력 ‘연예계 마이다스 손’ 금은동 역으로 전격 변신한다. 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