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4.3℃
  • 맑음강릉 10.6℃
  • 맑음서울 8.2℃
  • 맑음대전 5.7℃
  • 맑음대구 6.5℃
  • 맑음울산 10.6℃
  • 구름조금광주 8.1℃
  • 맑음부산 11.9℃
  • 흐림고창 3.6℃
  • 맑음제주 12.2℃
  • 맑음강화 6.2℃
  • 구름많음보은 2.1℃
  • 흐림금산 4.0℃
  • 구름조금강진군 7.3℃
  • 맑음경주시 5.7℃
  • 맑음거제 9.9℃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PRNewswire] Dole, 탄소 중립의 약속에 더욱 다가가기 위해 태양 활용

URL복사

-- Symbior Solar와의 제휴로 100,000MTCO2e 이상까지 배출 감소 예정

 

(싱가포르 2020년 9월 22일 PRNewswire=연합뉴스) Dole Asia Holdings는 자사의 필리핀 처리 공장에 공급하는 재생 가능 에너지를 확장하기 위해 Symbior Solar와의 계약에 서명하여 넷 제로(Net Zero) 탄소를 달성하기 위한 큰 걸음을 내디뎠습니다.

 

Symbior Solar는 33,000제곱 미터 이상의 태양열 전자판을 태국 및 필리핀에 위치한 Dole 시설에 설치할 예정입니다. 이를 통해 15년의 제휴 기간 동안 연간 6,000MWh 이상의 재생 가능 에너지를 생성할 예정입니다. Symbior Solar는 또한 약 4,000Mwh를 연간 생성하고 있는 Dole 태국 지점의 Hua Hin 공장에 이미 3MWp의 태양열 전기 공장을 설치했습니다.

 

Yutaka Yamamura Dole Asia Holdings CEO는 says the partnership with 재생 가능 에너지 분야의 인정받는 리더인 Symbior Solar와의 제휴는 올해 6월에 한 Dole의 약속으로 정했던 주요 목표인 2030년까지 운영상 탄소 중립을 달성하기 위한 Dole의 책무를 이행할 중요한 발걸음이라고 말했습니다.

 

"당사의 기후에 대한 약속은 처리 시설에 100%의 재생 가능한 에너지를 공급하고 온실가스 배출을 2019년 수준에서 50%까지 줄이는 것입니다. 당사의 기존 태국 지점 설치와 합쳐진 필리핀 설치 계약을 통해 저희는 100,000 MTCO2e(계약 기간에 걸친 누적량) 이상의 배출량 감소를 달성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는 당사가 배출량을 줄이기 위해 가치 체인에 걸쳐 제휴사와 협업하는 것에 대한 매우 가시적인 예입니다."

 

Symbior Solar와의 제휴로 Dole은 앞서 진행된 태국에서의 노력에 이어 15년 동력 공급을 계약할 것으로 보입니다.

 

최종적으로 Dole은 두 설치 계약을 통해 연마다 10,000MWh 이상을 공급하는 동시에 배출량 감소를 달성할 것입니다.

 

Masazumi Nishikage Dole Asia Holdings 최고운영책임자는 "당사는 운영하는 지역 내 좋은 날씨 상황에 의존하는 사업체입니다. 당사의 농장 및 농원은 늘어가는 세계 인구의 식량 배급에 이바지하기 때문에 가능한 최대로 기후 변화의 영향을 늦추는 데 집중하는 것이 적합하다고 생각합니다. 최근의 제휴는 또한 식량 손실, 폐기물 관리 및 점차 대세가 되어갈 세계의 물 부족 지역 내 물순환을 향상하는 것뿐만 아니라 토양 유기농 문제 및 토양의 생물 다양성을 개선하는 재생산적 실천을 목표로 지속해서 집중하는 부분인 Dole의 약속에 대한 당사의 거시적 접근 방법을 반영합니다."라며 말했습니다.

 

Dole의 약속에 대해

2020년 6월, Dole Asia Holdings는 영양, 지속 가능성 및 공유 가치 생산이라는 세 가지 주요 요소와 함께 Dole의 약속을 발표했습니다.

 

사람을 위한 더 나은 방향: 2025년까지 10억 명을 위해 지속 가능한 영양을 제공하고 2025년까지 모든 Dole 상품에서 가공 설탕을 없애기 위해 노력 중입니다.

 

지구를 위한 더 나은 방향: 2025년까지 Dole 농장에서 시장으로 제공하는 과일의 손실량 제로, 2025년까지 화석 연료 기반 플라스틱 포장 제로, 2030년까지 Dole 운영상 탄소 방출량 넷 제로를 향해 나아가고 있습니다.

 

모든 주주를 위한 더 나은 방향: Dole은 기회균등, 생활 임금 및 끊임없이 증가하는 안전, 영양 및 웰빙 수준을 통해 모든 농부, 지역 사회 및 Dole을 위해 일하는 사람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주기 위해 계속 노력할 것입니다. 본 회사는 또한 투명하고 책임감 있는 문화를 세워 직접적인 운영 및 공급체인 내에서 인권의 증진을 추구합니다.

 

사진 - https://mma.prnewswire.com/media/1277610/Dole_Asia_Holdings.jpg

Courtesy Dole Asia Holdings

 

로고 - https://mma.prnewswire.com/media/152677/dole_packaged_foods_logo.jpg

Dole Packaged Foods, LLC, a subsidiary of Dole International Holdings, is a leader in sourcing, processing, distributing and marketing fruit products and healthy snacks throughout the world. Dole markets a full line of canned, jarred, cup, frozen and dried fruit products and is an innovator in new forms of packaging and processing fruits and vegetables. For more information please visit Dole.com.

 

출처: Dole Packaged Foods, LLC

 

Dole Harnesses The Sun To Move Closer To Their Carbon Neutral Promise

 

-- Partnership with Symbior Solar will reduce emissions by OVER 100,000 MT CO2 e.

 

SINGAPORE, Sept. 22, 2020 /PRNewswire/ -- Dole Asia Holdings has made a significant step forward to achieving Net Zero Carbon with the signing of a contract with Symbior Solar to expand its renewable energy sourcing to its processing facilities in the Philippines.

 

Symbior Solar is to install over 33,000 square meters of solar panels at Dole facilities in Thailand and the Philippines. These will generate more than 6,000 MWh of renewable energy annually for the 15-year term of the partnership. Symbior Solar has already set up a 3MWp solar voltaic plant at Dole Thailand's Hua Hin plant which is also generating almost 4,000 MWh annually.

 

CEO Dole Asia Holdings, Yutaka Yamamura says the partnership with Symbior Solar, a recognized leader in renewable energy, is an important step towards Dole's commitment to achieve carbon neutrality in its operations by 2030, a key goal laid down in the Dole Promise made in June this year.

 

"Our climate Promise is to source 100% renewable energy for our processing facilities and to reduce our greenhouse gas emissions by 50% from 2019 levels. Our contract for the Philippines installation combined with our existing Thailand installation, will enable us to achieve a reduction in emissions of over 100,000 MT of CO2 equivalent (cumulative volume through the contract period). This is a very tangible example of us working with partners across the value chain to reduce our emissions."

 

The partnership with Symbior Solar sees Dole entering into a further 15-year power supply contract, following on from its earlier Thailand commitment.

 

In total, Dole will be sourcing over 10,000 MWh per annum from the two installations while achieving its reduction in emissions.

 

Masazumi Nishikage COO Dole Asia Holdings said, "We are a business which depends on favorable climatic conditions in the regions where we operate. Our farms and plantations contribute to feeding our growing global population, so it makes sense for us to focus on slowing the impacts of climate change as much as we can. This latest partnership reflects our holistic approach to the Dole Promise, where we continue to also focus on regenerative practices aimed at improving soil organic matter and soil biodiversity, as well as food loss, waste management and improving the water cycle in a world where water-stressed areas which will increasingly become the norm."

 

About The Dole Promise

 

In June 2020 Dole Asia Holdings announced the Dole Promise, with its three pillars around nutrition, sustainability and the creation of shared value.

 

Better for People: Access to sustainable nutrition for 1 billion people by 2025, moving towards zero processed sugar in all Dole products by 2025.

 

Better for Planet: zero fruit loss from Dole farms to markets by 2025, zero fossil-based plastic packaging by 2025, net zero carbon emissions in Dole operations by 2030

 

Better for all Stakeholders: Dole will continue to positively impact all farmers, communities and people working for Dole - through its commitment to equal opportunity, living wages, and an ever-increasing level of safety, nutrition, and wellbeing. The company also seeks to advance human rights within the direct operations and supply chains by building a culture of transparency and accountability.

 

Photo - https://mma.prnewswire.com/media/1277610/Dole_Asia_Holdings.jpg

Courtesy Dole Asia Holdings

 

Logo - https://mma.prnewswire.com/media/152677/dole_packaged_foods_logo.jpg

Dole Packaged Foods, LLC, a subsidiary of Dole International Holdings, is a leader in sourcing, processing, distributing and marketing fruit products and healthy snacks throughout the world. Dole markets a full line of canned, jarred, cup, frozen and dried fruit products and is an innovator in new forms of packaging and processing fruits and vegetables. For more information please visit Dole.com.

 

Source: Dole Packaged Foods, LLC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끝)

 

출처 : PRNewswire 보도자료


환경뉴스

더보기
집에서도 어린이용 환경놀이책으로 환경사랑 배우기
[환경포커스=수도권] 한국환경공단은 10월 23일 어린이가 학부모와 함께하는 체험활동을 통해 올바른 친환경 생활 습관을 기를 수 있도록 환경놀이책을 제작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제작한 환경놀이책은 ’나는야, 지구지킴이!‘는 유치원생 및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 등 어린이용으로,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축소된 환경교육 및 체험활동 등을 강화하기 위해 개발됐다. 환경놀이책은 ▲나의 생활습관 알아보기 ▲기후변화 및 물 부족 등 환경문제 공감하기 ▲분리배출 및 층간소음 방지 등 올바른 생활습관 안내 ▲새활용(업사이클링) 및 종이퍼즐 맞추기 체험활동지 등으로 구성됐다. 또한, 가정 내에서 일어나는 잘못된 습관과 개선방안을 이야기로 담은 애니메이션 ’함께해요 환경사랑‘과 올바른 환경습관을 율동과 노랫말로 보여주는 ’환경사랑송‘을 큐알 코드(QR code)로 제공한다. 아울러, 학부모 및 보호자가 체험활동 지도 방안을 참고할 수 있도록 어린이가 직접 체험하는 모습을 영상으로 제작해 한국환경공단 유튜브 채널에 게재할 예정이다. 한국환경공단은 10월 23일부터 11월 1일까지 공식블로그에서 대국민 온라인 이벤트를 진행하고, 추첨을 통해 환경놀이책 총 1,000부를 배포할 계획이다

정책

더보기
이수진의원 환경부 산하기관 임원 수천만원 성과급 잔치
[환경포커스=국회] 국정감사= 19일 열린 국정감사에서 환경부 산하기관 임원들은 수천만 원에 이르는 경영평가 성과급을 받으면서도, 정작 공무직은 한 푼도 못 받은 사례가 있어서 차별 논란이 일고 있다. 이수진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국회의원이 환경부에서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해 본 결과 공무직이 근무하고 있는 한국수자원공사 등 8개 산하기관은 경영평가에 따른 성과급을 지급하고 있으나,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와 국립공원공단은 공무직을 지급 대상에서 배제하고 있었다. 보다 구체적으로는, 2019년 경영평가에 따른 2020년 성과급으로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의 경우 임원 1인당 5천 5백 88만원, 국립공원공단은 3천 130만원을 지급했다. 기존 직원들에게도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1인당 750만원, 국립공원공단은 117만원을 지급했다. 이에 비해 이들 기관에 근무하는 공무직원들은 경영평가 성과급을 한 푼도 지급받지 못했다. 이에 비해 한국수자원공사는 공무직에게 평균 278만원,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120만원, 워터웨이플러스는 123만원을 경영성과 성과급으로 지급했다. 이에 대해 이수진 의원은 “공무직 또한 분명한 직원이기 때문에 경영평가 성과급에서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