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6 (금)

  • 흐림동두천 4.4℃
  • 흐림강릉 11.6℃
  • 연무서울 7.0℃
  • 박무대전 6.8℃
  • 박무대구 6.1℃
  • 흐림울산 8.3℃
  • 광주 9.7℃
  • 흐림부산 11.9℃
  • 흐림고창 8.5℃
  • 흐림제주 14.8℃
  • 흐림강화 6.5℃
  • 흐림보은 3.4℃
  • 흐림금산 4.0℃
  • 흐림강진군 10.6℃
  • 흐림경주시 5.6℃
  • 흐림거제 10.8℃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10년간 기름도둑 훔쳐간 기름 225억 원 적발

154건으로 승용차 월평균 주유량의 11만 배

  

[국정감사=국회]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조배숙 의원(민주평화당·전북익산을)이 산업통상자원부를 통해 제출받은 대한송유관공사 도유현황자료에 따르면, 최근 10년간(2009~2018) 154건에 달하는 송유관 도유사건의 도유물량은 14,676에 달하며, 그 피해금액은 225억 원에 이르는 것으로 드러났다.

 

한국교통연구원(2014)에 따르면 자가용승용차의 월평균 주유량은 약 128리터로, 기름도둑들이 훔쳐간 14,676는 자가용승용차 월평균 주유량의 11만 배에 달하는 양이다.

 

한편, 도유를 시도하려다 실패한 도유미수 건수는 최근 10년간 총 77건으로 연평균 대략 7차례의 송유관 도유 시도가 있었던 셈이다.

 

조배숙 의원은 최근 10년간 기름도둑들이 훔친 기름의 양과 그 피해 금액은 연일 치솟는 기름값에 시름을 앓는 서민들에게 허탈한 소식이라며, “최근 다시 도유적발 건수가 증가하고 있고, 도유 시도 또한 빈번하게 일어나는 만큼 기름도둑 예방을 위한 특별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근 10년간 대한송유관공사 도유 현황>

발생년도

도유건수

(미수건수)

도유물량

()

피해금액

(백만원)

비고

‘09

22 (11)

649

950

 

‘10

12 (6)

76

116

 

‘11

15 (10)

980

1,585

 

‘12

15 (4)

5,416

9,912

 

‘13

23 (11)

708

1,023

 

‘14

16 (7)

736

1,368

 

‘15

14 (3)

4,628

5,671

 

‘16

5 (3)

579

647

 

‘17

15 (11)

576

746

 

‘18

17 (11)

328

490

 

154 (77)

14,676

22,508

 

자료 : 대한송유관공사

출처 : 산업통상자원부 국정감사 제출자료, 조배숙 의원실

 

 

 


창업대행 및 친환경포장 현장서비스 지원단을 운영
[환경포커스=수도권] 한국환경공단 수도권서부지역본부 자원순환관리처(이창훈 처장)는 자원순환산업 창업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11월 중순부터 연말까지 창업대행 및 친환경포장 현장서비스 지원단을 운영한다. 현장서비스 지원단은 자원순환 창업대행 요건 및 절차/지원금액 등 수요자 중심의 고객가치 향상을 위하여 방문컨설팅을 실시한다. 특히, 청년창업자의 애로사항 및 고충해소를 통해 자원순환산업의 창업을 촉진함으로써 신규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가치 실현에도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공단은 포장재질 및 포장방법 검사업무와 관련하여 현장방문 컨설팅을 제공함으로써, 과대포장으로 인한 자원의 낭비를 막고 폐기물 발생량을 줄이겠다는 방침이다. 공단 수도권서부지역본부 이창훈 자원순환관리처장은 “이번 현장서비스 지원단 운영을 통해 자원순환산업이 활성화되고, 포장 폐기물 발생을 최대한 억제하여 자원의 재활용이 촉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단은 중소기업창업지원법에 따른 중소기업 및 청년창업자를 대상으로 자원순환산업 창업에 따른 시장성, 경제성, 기술성 등 사업타당성 검토를 대행하여 자원순환산업 창업 활성화를 촉진하고 있다. 또한, 자원의 절약과

‘소나무 재선충병 친환경 방제’를 위한 입법 공청회
[환경포커스=국회] ‘국회 농업과 행복한 미래’가 주최하고 국제선충연구소가 주관하며, 산림조합중앙회, 충남대학교가 후원하는 ‘소나무 재선충병 친환경 방제’를 위한 입법 공청회가 11월 13일국회 의원회관에서 국회의원 20명과 학계 및 관련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자유한국당 홍문표 국회의원(자유한국당, 충남 예산․홍성)이 공동대표를 맡고 있는 이번 공청회에서는 소나무 재선충병에 의한 피해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현재 정부가 실시하고 있는 방제방식과, 사용약품의 환경파괴 및 오염 문제를 지적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법 개정 등의 제도적 보완과 친환경 방제약품 개발에 대한 정부지원 강화 등의 대책이 집중 논의되었다. 공청회의 좌장은 고충석 전 제주대학교 총장이 맡았고, 국립산림과학원 산림병해충연구과 한혜림 박사가 참석해 ‘소나무 재선충병 생태특성 및 발생현황’에 대해 주제발표하고, 이어 충남대학교 식품생명공학과 성창근 교수가 ‘소나무 재선충병 친환경 예방 및 치료제 개발현황’이라는 주제로 발제를 하였다. 특히 충남대 성창근 교수는 주제발표를 통해 지난 십 수년 간의 노력 끝에 이루어낸 세계 최초의 미생물 천적을 이용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