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31 (수)

  • 흐림동두천 25.6℃
  • 구름많음강릉 30.6℃
  • 구름많음서울 26.3℃
  • 구름많음대전 27.9℃
  • 맑음대구 26.9℃
  • 맑음울산 27.0℃
  • 구름조금광주 26.8℃
  • 맑음부산 26.4℃
  • 맑음고창 27.4℃
  • 맑음제주 28.6℃
  • 구름많음강화 ℃
  • 구름많음보은 26.1℃
  • 구름조금금산 26.8℃
  • 맑음강진군 25.9℃
  • 맑음경주시 24.8℃
  • 구름조금거제 27.6℃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서울시, 난지한강공원 젊음의광장에서 <한강워터피크닉 - 물싸움축제> 개최

▵10만개 물풍선 대전과 물총싸움 ▵35m길이 워터슬라이드 ▵로그롤링 등 체험 풍성
아이 동반 가족 위한 돌봄 프로그램으로 아이는 생태체험, 엄마는 온전한 힐링 만끽
온라인 사전예매 또는 현장접수 통해 참여 가능, 36개월 미만은 무료 동반입장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8월 3일 토요일과 8월 4일 일요일 11시~18시에 난지한강공원 젊음의광장에서 <한강워터피크닉 - 물싸움축제>가 열린다고 전했다.

 

‘2019 한강몽땅 여름축제’ 일환으로 진행되는 <한강워터피크닉 - 물싸움축제>는 올해로 6회째를 맞이하여, 시민들이 가까운 한강에서 즐길 수 있는 이색적인 물놀이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10만개의 물풍선과 물총으로 치르는 ▵물싸움 축제, ▵DJ 워터 파티 공연, 초대형 워터슬라이드를 체험할 수 있는 ▵물놀이 어트랙션, 이색 스포츠인 ▵로그롤링 체험, 아이동반 가족 위한 ▵‘엄마는 힐링이 필요해, 아이는 체험이 필요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휴식존, ▵푸드존을 운영하여 편의를 제공한다.

 

축제의 하이라이트인 ‘물싸움 축제’는 매일 12시, 14시, 16시에 각 60분간 진행된다. 사회자의 진행에 따라 참여자들이 두 팀으로 나뉘어 물총싸움과 10만개의 물풍선을 받아 던지며 시원함과 통쾌함을 느낄 수 있다. 물싸움 후에는 ‘DJ 워터 파티’ 공연이 바로 이어져 신나는 음악을 즐기며 스트레스를 날려버릴 수 있다.

 

‘물놀이 어트랙션’은 11시부터 18시까지 상시 운영된다. 길이 35m, 높이 8m에 이르는 초대형 워터슬라이드 등 총 3개의 워터슬라이드를 즐길 수 있으며, 올해에는 온 가족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수영장(10*10m)을 작년보다 확충해 총 4개 운영한다.

 

특히 올해는 이색적인 수상 스포츠인 로그롤링(log rolling)을 체험할 수 있다. 물에 뜬 통나무 위를 두발로 구르며 버티는 프로그램이며 11시부터 18시까지 남녀노소 누구나 자유롭게 체험 가능하다.

 

16시부터는 ‘2019 한강통통 챔피언십’ 대회를 진행하여 각 토너먼트 챔피언 1인에게 상금 및 기념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참여는 현장 20명 선착순 접수이며 참가비는 무료이다. 또한 아이를 동반한 어머니들의 온전한 육아휴가를 위해 야심차게 준비한 프로그램인 ‘엄마는 힐링이 필요해, 아이는 체험이 필요해’도 새롭게 선보인다. 아이는 인근에서 생태 체험프로그램에 참여하고 그동안 엄마는 선베드에 누워 얼음 족욕과 프렌치 네일아트를 받을 수 있다.

 

매일 2회 (12:30, 15:00) 각 120분간 운영되며 회당 엄마 20명, 아이 4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이용권(9,900원)은 현장에서 구매하면 된다.

 

이 외에도 물싸움으로 지쳤을 때 잠시 휴식 할 수 있도록 ‘피크닉존’과 ‘푸드존’을 상시 운영한다. 물놀이를 즐긴 후 찾아온 허기를 달래며 잠시 하늘을 보고 쉬어보는 것을 추천한다.

 

<한강워터피크닉 – 물싸움축제>는 온라인 예매처를 통한 사전 구매 또는 축제 당일 현장접수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이용요금은 ▵입장권 패키지권이 6,600원, ▵물싸움 패키지권 (물총, 헬멧, 한강몽땅 보관백 포함) 이 12,000원이며 둘 중 선택하면 된다. 사전 예매는 온라인 판매처(옥션, G마켓, 티켓몬스터)를 이용하면 되고, 36개월 미만은 무료로 동반 입장이 가능하다.

 

<한강워터피크닉 - 물싸움축제>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문의사항은 한강몽땅 홈페이지(http://hangang.seoul.go.kr/project) 또는 예약관련 전화문의 (☎02-833-7093), 프로그램 이용 관련 전화문의(☎070-8818-8122)를 이용하면 된다.

 

기봉호 서울시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본격적인 피서철을 맞아 물놀이를 계획하고 있는 가족들에게 <한강워터피크닉 - 물싸움축제>를 소개한다”며 “이번 주말 온가족이 함께 한강에서 여름 피크닉을 즐기며 잠시나마 무더위를 날려 보내는 시간을 가져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화학물질 등록 및 평가 등에 관한 법률’과 ‘화학물질 관리법’ 진실
[환경포커스=세종] 연일 반도체 소재부품 수입 규제에 환경부 화평법과 화관법이 문제가 되고 있는데 무엇이 문제인가? 7월 30일 자유한국당 원내대책회의 정용기 정책위의장은 이 정권 들어서 R&D 분야에 대한 세제혜택을 줄였다. 그리고 환경부에서는 화학물질관리법(화관법), 화학물질 등록 및 평가 등에 관한 법률(화평법) 등 환경 규제를 내세워서 기업의 영업비밀까지 모두 공개하라며 지금껏 몰아붙여 왔다. 보도에 따르면 규제 부처인 환경부의 정원은 3년 새 25%나 늘어났다. 조직이 커진 만큼 규제도 늘어나는 것은 당연한 일이었을 것이다. 이런 점에서 볼 때 “반도체 소재부품 국산화를 막은 게 바로 이 정부였다”고 말했다. 정치권과 기업에서는 일본의 수출규제를 대처하기 위해 환경규제를 완화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는데 가습기 살균제 사건 등 각종 재난·참사를 막기 위해 수년간 사회적 논의를 거쳐 만들어진 ‘화학물질 등록 및 평가 등에 관한 법률’(화평법)과 ‘화학물질 관리법’(화관법)에 대해 환경부에 사실을 확인해봤다. 환경부 관계자의 말에 따르면 화평법은 하위법령안 마련 등 제도 설계 단계부터 산업계‧전문가‧시민사회 등 30여명이 참여하는 협의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