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29 (토)

  • 맑음동두천 -7.7℃
  • 맑음강릉 -4.3℃
  • 맑음서울 -8.4℃
  • 맑음대전 -6.2℃
  • 맑음대구 -5.0℃
  • 맑음울산 -4.1℃
  • 맑음광주 -2.8℃
  • 맑음부산 -2.1℃
  • 구름많음고창 -5.7℃
  • 구름많음제주 2.6℃
  • 맑음강화 -7.0℃
  • 맑음보은 -6.8℃
  • 맑음금산 -7.7℃
  • 구름조금강진군 -2.8℃
  • 맑음경주시 -4.9℃
  • 맑음거제 -2.5℃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서울기술연구원-한국건설기술연구원, 도시문제해결 연구협력 MOU 협약

연구원, 고령화되고 있는 서울을 건강하고, 안전하며 스마트한 도시 탈바꿈 목표

[환경포커스=서울]  서울기술연구원은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과학기술분야 도시문제를 공동으로 해결하고 지속적인 연구네트워크 구축 위해 연구협력 MOU를 체결했다.

 

서울기술연구원은 지자체 최초 기술과학 분야 전담 연구기관으로, 기술과학 분야의 원천기술을 응용․융복합 및 실용화하여 서울시 도시문제를 해결하고자 올해 3월에 설립된 서울시 기술혁신 R&D 컨트롤 타워다.

 

서울기술연구원-한국건설기술연구원 간 MOU는 12월 28일(금) 11시부터 한국건설기술연구원 국제회의실에서 진행되었다.

 

이번 MOU에는 ▲ 양 기관간 연구인력 및 정보․기술의 상호 교류, ▲도시문제 해결을 위한 기술의 공동 연구개발, ▲ 공동 연구개발 성과물에 대한 시험 및 실증, ▲ 양 기관간 기술세미나 등 상호협력에 대한 내용이 담겼다.

 

두 기관의 MOU는 서울시와 중앙정부 사이의 기술연구 분야에 징검다리 역할을 할 수 있는 시작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서울기술연구원은 원천기술을 개발하는 정부출연연구기관과의 협업을 통하여 원천기술을 응용․융합하고. 실제 현장에서 적용이 가능한 실용기술로 발전시킴과 더불어 기술의 사업화 및 일자리 창출자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서울기술연구원은 ‘서울이 실험실’이라는 자세로 현장 중심적 연구에 초점을 맞추어 서울시의 현안을 실질적으로 해결하고 실생활에 적용 가능한 ‘발로 뛰는 연구’를 수행하는 첨단 응용기술의 연구기관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협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고인석 서울기술연구원장은 “금번 MOU 체결을 계기로 서울기술연구원과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이 연구네트워크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 국내외 다른 연구기관과도 긴밀한 연구협력을 기반으로 고령화되고 있는 서울을 건강하고 안전하며 스마트한 도시로 탈바꿈하는 데 크게 기여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환경정의’용어 법률에 최초 반영된 환경정책기본법 개정안 본회의 통과!
[환경포커스=국회] ‘환경정의(環境正義)’의 개념이 법률에 최초로 반영되어 국민의 환경권이 강화될 전망이다. 서형수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경남 양산을, 기획재정위원회)이 대표발의한 ‘환경정의’의 개념을 도입하는 '환경정책기본법' 일부개정법률안이 27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에 따라 「환경정책기본법」 개정안 통과로 ‘환경정의’ 용어가 현행법에 최초로 반영됐다. 헌법 제35조제1항 및 환경정책기본법 제6조제1항을 통해 국민의 환경권을 보장하고 있지만, ‘환경정의’와 관련하여 명시적인 규정을 두고 있지 않았다. 그러나 UN환경개발회의(1992년 6월, 브라질)에서 채택된 ‘리우 선언(Rio Earth Charter)’에 ‘환경정의’에 관한 개념이 포함*되는 등 국제사회에서는 환경정책을 추진함에 있어 환경의 보존 및 관리 뿐 아니라, △환경적 혜택 및 부담에 있어서의 공평한 분배, △환경정책 수립 및 집행과정에서의 국민의 참여 보장, △환경오염 피해자에 대한 공정한 구제 등 환경정의가 실현되는가를 적극적으로 고려해야 한다는 인식이 높아져 왔다. ‘리우 선언’ 제10조에는 “환경문제의 해결은 관계자 모두의 참여를 요구한다. 국가적인 차원에서 모든 국민이

한국면세점협회, 대한사회복지회에 장학금 및 후원금 7000만원 전달
[환경포커스] 한국면세점협회가 지난 26일 저소득가정 아동 및 청소년들의 학업지원을 위한 장학금과 국내 입양 인식 개선을 위한 사진전 후원을 위해 각각 6000만원, 1000만원을 대한사회복지회에 기탁했다. 이날 전달식은 협회 이일재 이사장과 대한사회복지회 윤점식 회장을 비롯한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협회 황선규 팀장은 저소득가정 아동 및 청소년 총 28명에게 장학금 6000만원과 국내 입양 인식 개선을 위해 조세현 작가와 대한사회복지회가 진행하고 있는 사랑의 사진전 캠페인에 후원금 1000만원 등 총 7000만원을 대한사회복지회에 전달했으며 앞으로도 면세점 업계가 사회적 공헌을 위한 노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전달식에서 이일재 한국면세점협회 이사장는 “우리 업계의 작은 손길로 가정형편이 어려운 아동과 청소년들의 무한한 꿈과 가능성을 응원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 많은 기업 및 단체들이 저소득가정 학생 지원 사업에 동참해 주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면세점협회는 장학금 및 후원금 등 다양한 기부활동과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작년 10월 보건복지부 표창을 받은 바 있다. 대한사회복